전체뉴스 21-30 / 1,1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SK텔레콤골프 4R 안개로 취소…우승은 그리핀

    베테랑 강욱순, 1타차로 준우승 한국프로골프투어 SK텔레콤 오픈 4라운드가 안개로 취소됨에 따라 매슈 그리핀(호주)이 우승컵을 차지했다. 대회조직위원회는 4라운드가 치러질 제주 서귀포의 핀크스 골프장(파72·7천361야드)에서 19일 오전부터 짙은 안개가 껴 경기를 속행할 수 없게 되자 1∼3라운드에서 합계 13언더파 203타를 쳐 선두에 오른 그리핀을 우승자로 결정했다. 지난해 한국프로골프투어 하이원 리조트 오픈에서도 우승한 그리핀은 한국에서만 ...

    연합뉴스 | 2013.05.19 13:26

  • thumbnail
    SK텔레콤오픈 첫날 최경주 3언더

    국내 남자프로골프 SK텔레콤오픈이 16일 제주 핀크스GC에서 개막했다. 최경주(왼쪽 두 번째)가 동반자 김비오(세 번째)와 4번홀로 이동하고 있다. 최경주는 이날 3언더파 69타를 쳐 공동 40위, 김비오는 4언더 68타로 공동 23위를 기록했다. 매튜 그리핀(호주)이 8언더파 64타로 단독 선두에 나섰고, 강욱순이 1타 차로 2위를 달리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3.05.16 17:12 | 한은구

  • 팬 서비스에 발 벗고 나선 남자프로골퍼들

    ... 원포인트 팁과 개인 사인을 담은 감사카드를 작성해 만찬 때 동반 플레이어들에게 전달했다. 운영본부에 모여 감사 카드를 쓰면서 일부 선수들은 글씨체가 좋지 않아서 상대방에게 실례가 되지 않을까 걱정하기도 했다.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 강욱순(47)은 한국 골프의 베테랑답게 감사 카드도 달랐다고 KPGA 관계자는 전했다. 강욱순은 동반 라운드를 하면서도 아마추어 골퍼들에게 전해줄 말을 깨알같이 메모해 감사 카드에 적어넣었다.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 모든 선수들은 이번 ...

    연합뉴스 | 2013.05.16 09:43

  • thumbnail
    기아차, KPGA 후원

    기아자동차가 3년 연속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코리안투어 골프대회를 후원한다. 기아차는 22일 서울 압구정동 사옥에서 '2013 코리안투어 자동차 부문 공식 후원 계약'을 맺었다. 서춘관 기아차 국내마케팅실장(왼쪽부터)이 프로골퍼 김대섭, 이은우 선수, 강욱순 KPGA부회장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기아자동차 제공

    한국경제 | 2013.04.22 17:12 | 이태명

  • 한국오픈 김대현·김대섭 챔피언조서 우승 대결

    ... 티샷이 아웃오브바운즈(OB) 구역으로 날아가 더블보기로 홀아웃해 공동 4위(1오버파 214타)로 떨어졌다. 하루동안 4타를 줄인 노승열(21·타이틀리스트)도 공동 4위로 뛰어올라 우승경쟁에 뛰어들었다. 단독 3위(이븐파 213타)에는 베테랑 강욱순(46)이 자리했다. 전날 공동 5위였던 양용은(40·KB금융그룹)은 2타를 잃고 선두에 5타 뒤진 공동 9위(2오버파 215타)로 밀렸다. (천안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12.10.20 00:00

  • [먼싱웨어골프] 최진호, 양용은 꺾고 16강 진출

    ... 뉴질랜드 교포 케빈 전(27)을 상대로 3홀을 남기고 4홀을 앞서는 완승을 거뒀다. 작년 대회 우승자 홍순상(31·SK텔레콤)도 재미교포 데이비드 오(31·테일러메이드)에게 2홀을 남기고 3홀을 앞서는 승리를 거둬 무난히 16강에 진출했다. 이밖에 베테랑 강욱순(46), 장타자 김대현(24·하이트) 등도 16강에 이름을 올렸다. 대회 둘째날인 22일에는 16강전과 8강전에 잇따라 열린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12.09.21 00:00

  • 중견 프로골퍼들, KPGA 정상화 촉구 성명 발표

    중견 프로골퍼들이 지도부 공백 사태가 빚어진 한국프로골프협회(KPGA)의 정상화를 촉구하는 성명을 냈다. 강욱순(46), 공영준(52) 등 중견골퍼 10명은 2일 성명서에서 "KPGA의 내홍으로 정상화되지 못하고 있는 남자골프협회의 치부를 보여드리게 부끄럽게 생각한다"며 "이제부터라도 모든 회원들이 지혜를 모아 올바른 길로 협회를 끌고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현 집행부의 총사퇴, 공정한 재선거에 의한 회장 선출, 공식 감사를 통한 행정 ...

    연합뉴스 | 2012.07.02 00:00

  • 매경오픈골프 1라운드 공동 선두에 8명

    원아시아 투어 골프대회인 제31회 GS칼텍스매경오픈(총상금 10억원) 첫날 경기에서 무려 8명이 공동 선두에 올랐다. 10일 경기도 성남 남서울컨트리클럽(파72·6천964야드)에서 끝난 대회 1라운드에서 허인회, 강욱순, 박상현, 강경남 등 한국 선수 4명과 중국의 후무 등 외국 선수 4명이 4언더파의 성적으로 공동 1위 그룹에 포진했다. 한때 후무가 4번홀(파5) 이글에 힘입어 5언더파 단독 1위를 지켰지만 마지막 홀에서 보기를 범해 공동 1위가 ...

    연합뉴스 | 2012.05.10 00:00

  • 홍진주ㆍ정혜진ㆍ장수화, MU스포츠와 후원계약

    MU스포츠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에서 활약하는 홍진주, 정혜진, 장수화와 2년간 의류 후원계약을 체결했다. MU스포츠는 이로써 올 시즌 상금랭킹 6위 김혜윤, 랭킹 8위 최혜용과 함께 KLPGA 선수 5명을 후원하게 됐다. MU스포츠는 한국남자프로골프 강욱순도 후원하고 있다. 미국 LPGA Q스쿨에서 29위에 올라 조건부 시드와 2부 투어인 퓨처스투어 출전 자격을 획득한 이미향(함평골프고3)도 후원한다.

    한국경제 | 2011.12.13 00:00 | 한은구

  • 양용은, 미켈슨ㆍ해링턴과 맞대결…싱가포르오픈 10일 개막

    ... 티샷을 날린다. 레티프 구센(남아공)과 카밀로 비예가스(콜롬비아),지브 밀카 싱(인도)은 바로 뒷조로 10시35분에 출발한다. 어니 엘스(남아공),그레임 맥도웰(북아일랜드),루이 웨스트호이젠(남아공),앤서니 김 등은 세라풍코스(파71 · 7357야드)에서 플레이한다. 지난해 챔피언 애덤 스콧(호주)은 호주오픈 출전으로 불참했다. 강욱순 박상현 홍순상 강경남 모중경 등 국내 톱랭커들도 출전한다. 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11.09 00:00 | 한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