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1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경태, 메이저 맹활약 비결은…스윙 느리지만 임팩트 순간엔 총알 스피드로

    ... 시작했다. 김형성 프로는 "김경태가 거리가 늘기 전에도 '괴물'이었는데 거리가 늘다 보니 이젠 경쟁 상대가 없을 정도"라고 말했다. ◆산전수전 다 겪은 아저씨 같다 김경태는 나이에 비해 노련한 '베테랑' 소리를 자주 듣는다. 강욱순 프로는 "김경태는 단점이 없다. 비슷한 연배의 선수들은 어딘가 하나씩 단점이 보이지만 김경태에게는 그런 걸 찾아볼 수 없다. 드라이버샷도 안정돼 있고 아이언샷도 일품이다. 특히 퍼팅을 너무 잘한다"고 극찬했다. 성격도 원만해 동료 ...

    한국경제 | 2011.08.11 00:00 | 한은구

  • thumbnail
    "3ㆍ3ㆍ3 목욕법으로 근육 단련하죠"

    프로골퍼들 사이에 '강욱순 목욕법'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달로 프로 입문 만 22년이 된 강욱순(45)의 체력 유지 비결은 오랜 투어생활을 통해 터득한 '목욕법'이다. 최근 미국 타이틀리스트가 운영하는 골프 전문 피트니스연구소 'TPI(Titleist Performance Institute)'에서 체력을 측정한 결과 그는 국내 톱랭커의 젊은 선수들보다 우월한 체력을 보여 관계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강욱순은 아마추어 골퍼들도 자신이 개발한 ...

    한국경제 | 2011.08.10 00:00 | 한은구

  • 레슨부터 심리상담까지…'원스톱 골프 아카데미' 개설

    강욱순이 추진하고 있는 '원스톱 골프 아카데미'는 오랜 투어 경험과 노하우,선진 이론들을 후배들에게 전하기 위해 레슨과 피트니스,심리 상담,영어교육 등을 한자리에서 할 수 있는 교육기관이다. 그는 "어린 선수들이 골프의 모든 것을 배우기 위해 이리저리 이동하다 보니 하루 종일 시간이 모자라 골프 외에는 아무것도 하지 못한다. 이 과정들을 한 곳에 모아놓으면 시간을 절약할 수 있고 남는 시간에 영화도 보고 책도 읽고 친구도 사귀면서 정서를 함양할 ...

    한국경제 | 2011.08.10 00:00 | 한은구

  • [매경오픈] 김경태 공동 2위…선두는 김휘수

    ... 박상현(28·앙드레김골프)이 4언더파 68타를 기록하며 공동 6위에 올랐다. 10번 홀(파4)에서 경기를 시작한 박상현은 첫 홀에서 2타를 잃어 출발이 좋지 않았으나 이후 버디만 6개를 보태며 타수를 줄였다. 최상호(56·카스코)와 강욱순(45·타이틀리스트) 등 베테랑 선수들이 나란히 3언더파 69타를 쳐 공동 9위에 오르며 '노익장'을 과시했다. 배상문(25·우리투자증권)도 같은 성적으로 공동 9위에 올랐고 지난해 이 대회 우승자 김대현(23·하이트)은 2언더파 ...

    연합뉴스 | 2011.05.05 00:00

  • thumbnail
    "하루 113홀·10시간 샷…장비 없어도 낭만 있었지"

    ... 한국프로골프선수권대회는 창설연도인 1958년부터 2007년까지 50년 연속 출전했다. 전인미답의 기록이다. 남녀 프로골프협회 수장으로 한국골프를 이끌기도 했다. 다만 돈을 모으지는 못했다. 국내외에서 22승을 거둘 정도라면 최상호 강욱순 김미현 등처럼 우승상금을 종잣돈 삼아 얼마든지 재테크를 할 만했으나,그러지 못한 것이 아쉽다고 했다. ◆정 · 재계 유명 인사들과 교류 1960~70년대에 유명 인사들에게 골프를 가르쳐주고 동반라운드도 많이 했다. 박정희 전 ...

    한국경제 | 2011.03.10 00:00 | 김경수

  • [건강신간]손상 없이 골프 배우고 즐기며, 치료하는 지침서 등장

    ... 즐김으로써 손상 위험을 최소화하고, 손상 시 치료할 수 있도록 스포츠의학 관점에서 흥미있게 소개한 보기 드문 지침서가 발간됐다. 서울대학교병원 정형외과 최인호 교수(대표저자)와 광운대학교 이영민 교수가 공동 집필하고, 현역 KPGA 강욱순 프로가 스윙 기술 부분을 감수한 '스윙 메카닉스를 기반으로 한 골프 손상의 이해'가 최근 발간됐다. 이 책은 골프를 손상 없이 배우며 즐길 수 있고, 다쳤을 때 제대로 치료할 수 있도록, 골프 손상의 개요를 비롯해 스윙의 메카닉스에 ...

    한국경제TV | 2011.03.03 00:00

  • 스타만 찾는 서브 스폰서…중하위 골프선수는 후원 못받아

    ... 아시안투어에서 1승씩을 거두고 싶다"고 말했다. 휠라골프는 미국LPGA투어에서 뛰는 한희원(31)을 후원하고 있으며 이정연(31) 김유리(19 · 이상 토마토저축은행) 등에게 의류를 협찬한다. 홍란(25)의 메인스폰서인 MU스포츠는 강욱순(45)과 김혜윤(22 · 비씨카드)의 서브 스폰서로 나섰다. 두 선수에게 지급하는 계약금은 4000만원 정도다. 코오롱 잭니클로스는 검증된 '빅스타'를 후원한다.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 신지애(22 · 미래에셋)에게는 계약금과 ...

    한국경제 | 2011.01.20 00:00 | 김진수

  • thumbnail
    [포커스] “꿈을 이루고 싶은 분은 오십시오”

    ... 수준이에요. 결선 진출 10명이 갤러리를 직접 꾸미게 할 예정입니다. 심사위원단 참관을 통해 최종 5명을 선발하게 되죠.” 김 대표는 최대한 공정한 심사를 위해 5명의 외부 심사위원단을 모셨다. 1인 기업가 공병호 소장, 프로 골퍼 강욱순, 희망 전도사 서진규 박사(희망연구소 소장), 박광현 영화감독, 한국 홍보 전문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 등이다. 김 대표는 꿈을 찾아가는 이들을 만나면서 “놀라운 경험을 했다”고 말했다. 최종 5인을 선발하는 과정이 힘들긴 했지만 ...

    한경Business | 2010.12.22 16:56

  • thumbnail
    [겨울 골프의 모든 것] 꽁꽁 언 겨울 그린…어프로치 굴리고 퍼트는 세게

    ... 처음부터 두 켤레를 신거나 라운드 중 젖을 때에 대비해 여분의 것을 준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스윙하는 데 불편이 없을 정도로 얇은 옷을 겹겹이 입는 것도 지혜다. '목폴라셔츠-바람막이-스웨터' 순으로 덧입는 것이 효과적이다. 강욱순 프로는 "볼 2개를 손난로 옆에 보관하다가 홀마다 바꿔서 쓰면 볼의 성능을 유지할 수 있다"고 귀띔한다. 중요한 것은 부상을 막아야 한다는 점.특히 장 · 노년 골퍼들은 한 번 부상당하면 쉽게 낫지 않는다. 플레이 전에 준비운동을 ...

    한국경제 | 2010.12.10 00:00 | 김경수

  • thumbnail
    디아지오, 킵워킹펀드 2기 모집

    ...g.co.kr)에 자신의 꿈을 올려 도전할 수 있다.내부심사와 네티즌 투표,외부심사위원 면접을 통해 최종 5명을 선발한다.뽑힌 사람들은 펀드에서 각각 2년간 1억원씩을 지원받게 된다. 심사위원단은 공병호 공병호경영연구소장,프로골퍼 강욱순,박광현 영화감독,서진규 박사,서경덕 성신여대 객원교수로 구성됐다.지난해 1기엔 복싱코치 박현성,영화감독 신우석,산악사진가 조준,싱어송라이터 권용범,다큐멘터리 감독 이진혁 씨 등 5명이 뽑혔다. 김현석 기자 realist@hankyu...

    한국경제 | 2010.11.02 00:00 | r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