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짝패' 권오중 "평생 후회는 없다" 최후의 죽음 맞아 '눈길'

    [우근향 기자] '짝패' 권오중이 최후의 죽음을 맞이했다. 4월26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짝패'에서는 아래적의 수장 강포수(궈오중)가 죽음을 맞이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아래적의 패두들에게 인정을 받기위해 악명 높은 왈자패의 수장이자 도갑이를 죽음으로 내몰았던 왕두령을 암살키로 한 천둥은 기지를 발휘해 왕두령의 암살을 성공시켰다. 이 소식을 들은 강포수는 "큰일을 해냈다"라고 기뻐하며 천둥을 불렀다. 이에 황급히 달려온 천둥은 "제가 포수님께 ...

    bntnews | 2011.04.26 00:00

  • thumbnail
    '짝패' 서현진, 천정명에 "내가 먼저 죽고 네가 살아야 한다" 애절한 마음 드러내 '눈길'

    ... 인정받는 천둥의 모습이 그려졌다. 아래적의 패두들에게 인정을 받기위해 악명 높은 왈자패의 수장이자 도갑이를 죽음으로 내몰았던 왕두령을 암살키로 한 천둥은 뛰어난 무술솜씨와 기지를 발휘해 왕두령의 암살을 성공시켰다. 이 소식을 들은 강포수는 천둥을 부르고 "평생 후회는 없다"며 "내 죽음을 알리지 말라. 네가 이제 북을 메고 오르거라"라고 말하며 결국 최후의 죽음을 맞이했다. 강포수의 죽음에 만감이 교차한 천둥은 "제가 기꺼이 북을 메고 오르겠습니다"라며 본격적인 ...

    bntnews | 2011.04.26 00:00

  • thumbnail
    '짝패' 한지혜, 서운함 토로하는 천정명에 '폭풍 따귀 세례'

    ... 한지혜가 천정명에게 따귀 세례를 퍼부었다. 4월25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짝패'에서는 동녀(한혜진)에게 깊이 실망한 천둥(천정명)이 절대 양반의 길을 걷지 않을 것을 맹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천둥과 귀동(이상윤)은 강포수(권오중)를 아래적의 은둔지로 보내는 데 성공하고, 동녀는 무사히 돌아온 천둥에게 화를 내며 초조했던 마음을 대신했다. 하지만 천둥은 "만약 내 부탁이면 들어주었겠소? 귀동의 부탁이니 들어 준 것 아니오"라며 거세게 대응하는데, 동녀는 ...

    bntnews | 2011.04.25 00:00

  • thumbnail
    '짝패' 이상윤 "백성들의 억울함을 풀어 주겠다" 강한 포부 드러내 '눈길'

    [우근향 기자] '짝패' 이상윤이 강한 포부를 드러냈다. 4월25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짝패'에서는 강포수(권오중)가 모든 패두를 불러 모아 천둥(천정명)을 후계로 삼겠다고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천둥과 귀동(이상윤)은 강포수를 아래적의 은둔지로 보내는 데 성공하고, 천둥은 귀동에게 "자네는 관직에 어울리지 않는 사림일세"라며 "구지 구정물 통에 있을 필요 없지 않은가?"라며 관직에서 물러날 것을 제의했다. 이에 귀동은 "너무 섭섭한 ...

    bntnews | 2011.04.25 00:00

  • thumbnail
    [TV 브리핑] <짝패>, 아직도 숨고르기 중

    다섯 줄 요약 귀동(이상윤)과 천둥(천정명)은 강포수(권오중)의 구출에 성공하고, 귀동은 아래적에게 강포수를 무사히 넘겨준다. 이미 지난 18일 방송분에서 펼쳐진 내용이고 예상 가능한 전개였다. 이제 드디어 지지부진했던 전개가 한발 앞으로 나서나 했지만, MBC 는 그렇게 다 가쁘게 달린 것 같지 않은데 다시 숨을 고른다. 는 과연 남은 10회 동안 계속 엉켜만 가고 있는 실타래를 풀고 초반의 활기를 되찾을 수 있을까? 오늘의 대사: “내 몸 ...

    텐아시아 | 2011.04.20 02:34 | 편집국

  • thumbnail
    '짝패' 여각 경주인 동녀 한지혜, NG에는 웃음이 통치약!

    ... 페이스북을 통해 올라오는 두 사람의 다정한 촬영장 직찍 사진에 반색을 드러내며 응원을 보내고 있다. 한편 19일 방송된 '짝패'22회분에서 동녀는 천둥과의 엇갈린 의견으로 또다시 언쟁을 높이는 상황을 맞이했다. 아래적 수괴인 강포수(권오중)를 자신의 안방에 몰래 숨겨준 사실을 불편해하는 동녀와 이를 섭섭하게 여긴 천둥이 강포수의 거취를 두고 서로 다른 입장을 드러낸 것. 어느 때보다 훨씬 격앙된 태도를 보이는 천둥의 모습에 동녀는 당황하게 되고 두 사람의 관계는 ...

    bntnews | 2011.04.20 00:00

  • thumbnail
    [시청률 업다운] <짝패> vs <마이더스>, 누가 누가 더 잘하나

    ... 보이면서 시청률 상승을 견인했다. 그러나 에게도 여전히 시청률 상승의 여지는 남아 있다. 18일 방송분에서 드디어 답답했던 전개가 풀릴 기미를 보이며 극 전개가 절정을 향하고 있기 때문이다. 천둥과 귀동이 합심해 포청에 잡힌 강포수(권오중)을 구출했고, 강포수의 뒤를 이어 의적단 아래적을 이끌 결심을 하게 됨으로써 극이 활기를 되찾을 것으로 보인다. 천둥과 귀동, 동녀 사이의 삼각관계 또한 절정에 달하면서 그동안 두 사람을 저울질하던 동녀에 대한 시청자의 미움도 ...

    텐아시아 | 2011.04.19 09:42 | 편집국

  • thumbnail
    <짝패>, 비로소 다시 흥미로워진 서사

    ... 사회의 모순을 자각하는 데까지는 이르지 못했다는 점은 의 중반부의 호흡을 얽히게 만든 주원인이었다. 그 점에서 21회의 각성이 뜬금없는 대오각성이 아니라, 지극히 개인적인 정리 때문에 이루어 졌다는 점은 차라리 다행이다. 귀동은 강포수(권오중)의 대의에 공감해서가 아니라, 그를 가혹하게 고문하는 포도청 사람들에게 환멸을 느껴 그를 탈옥시키려 한다. 강포수가 말한 대의에 선뜻 동의할 수 없던 천둥 또한 귀동의 제안을 들은 후에야 행동에 나선다. 두 사람이 공통의 ...

    텐아시아 | 2011.04.19 07:36 | 편집국

  • thumbnail
    '짝패' 천정명, 아래적의 다음 후계자 되나? 권오중에게 지목돼 '눈길'

    [우근향 기자] 천정명이 아래적의 다음 후계자로 지목됐다. 4월19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짝패'에서는 천둥(천정명)과 귀동(이상윤)이 의기투합해 포청에 끌려간 아래적 강포수(권오중)를 구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위기의 순간에 기지를 발휘하며 능숙하게 구출작전을 지휘하는 귀동과 강포수를 업고 귀동의 뒤를 따르는 천둥의 모습은 한 사람의 그림자를 보는 듯 일체가 되어 환상의 호흡을 선보이며 강포수 구출작전을 성공시켰다. 동녀(한혜진)의 집에 ...

    bntnews | 2011.04.19 00:00

  • thumbnail
    천정명-이상윤, 신분의 차 극복하고 의기투합해 권오중 구출! '역시 짝패'

    [우근향 기자] 천정명과 이상윤이 환상의 호흡을 선보이며 권오중 구출 작전을 성공 시켰다. 4월19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짝패'에서는 천둥(천정명)과, 귀동(이상윤)이 의기투합해 포청에 끌려간 아래적 강포수(권오중)를 구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위기의 순간에 기지를 발휘하며 능숙하게 구출작전을 지휘하는 귀동과 강포수를 업고 귀동의 뒤를 따르는 천둥의 모습은 한 사람의 그림자를 보는 듯 일체가 되어 환상의 호흡을 선보이며 강포수 구출작전을 ...

    bntnews | 2011.04.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