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1-40 / 30,4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해외논단] 미국 빠진 글로벌 다자주의, EU·中 나서야

    ... 트럼프 행정부도 자국 기업의 요구에 부응하려는 의지가 높다. 2차 세계대전 이후 미국이 이 같은 고립주의적 성향에서 벗어났던 것은 전쟁으로 실존적 위협을 겪었기 때문이다. 전쟁을 경험한 미국 정치인들은 단일 강대국 경제를 바탕으로 개방적이고, 다자적인 세계 질서 구축에 나섰다. 하지만 미국이 이런 글로벌 리더십을 무기한 행사할 것이라고 생각한 것은 순진했다. 경제 불안이 가중되고, 자국 내 사회·경제적 갈등이 커지면서 미국에선 집단별 권리 주장에 상응하려는 ...

    한국경제 | 2020.02.18 18:33 | 선한결

  • thumbnail
    구광모 LG 회장 "디자인은 고객 감동 완성하는 과정"

    ...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해 신년사에서도 30차례, 올해도 24차례에 걸쳐 ‘고객’을 언급했다. 구 회장은 노창호 LG전자 디자인경영센터장을 비롯해 각 사업부문 디자인 연구소장 등을 만나 개방적이고 유연한 조직문화 조성도 주문했다. 고객의 시선을 사로잡고, 가슴을 뛰게 하고, 다음 제품까지 기대하게 만드는 디자인을 위해선 직원들의 창의성과 다양성이 존중돼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구 회장은 이날 올해 출시 예정이거나 ...

    한국경제 | 2020.02.18 15:09 | 김보형

  • thumbnail
    현대글로비스, 스타트업과 함께 신사업 펼친다

    ... 현대모비스는 사업화 가능성이 높은 아이디어를 낸 팀을 대상으로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해당 팀에는 1년간 최대 1억원의 사업화 자금을 지원한다. 현대글로비스 관계자는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보유한 스타트업과 협업의 토대를 마련했다”며 “개방형 연구 혁신과 융합 전략을 바탕으로 시장을 이끄는 게임체인저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18 14:37 | 박상용

  • thumbnail
    구광모 올해 첫 '현장경영'…"LG 디자인으로 고객 경험과 감동 완성해달라"

    ... 내내 섬세한 배려와 편리함에 감탄하고 고객을 돋보이게 만들어 주는 것도 디자인일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디자인이야말로 고객 경험과 감동을 완성하는 모든 과정"이라고 강조한 뒤 디자인 조직과 일하는 방식이 개방적이고 창의성과 다양성이 존중돼야 한다고 당부했다. 동행한 LG전자 디자인 부문 리더들에게도 "새로운 고객경험을 선사하는 디자인을 차곡차곡 쌓아 고객감동의 품격을 높여주길 기대한다"고 했다. 노창호 센터장은 구 회장에게 ...

    한국경제 | 2020.02.18 13:39 | 배성수

  • thumbnail
    [THE WALL STREET JOURNAL 칼럼] '코로나19'로 드러난 中國의 부실

    ... 명령했다. 시 주석이 위기를 자신의 존재를 위협하는 것으로 간주하고 있다는 분명한 신호다. 중국 정부는 시민 감시를 강화하고 마스크 착용 여부 등도 감시하고 있다. 덩샤오핑의 지도 체제하에서 1978년 이후 실시된 ‘개혁 개방’과는 대조적으로 시 주석 밑에서 중국은 이번 감염증의 확산 이전부터 억압적이고 비밀스러우며 배타주의적인 성향을 보였다. 중국은 부유한 자산에도 불구하고 국제적으로는 거의 신뢰를 받지 못하고 있다. 많은 국가는 이제 중국의 ...

    한국경제 | 2020.02.17 18:01 | 오춘호

  • 美, 유럽 에어버스 보복관세 더 올린다…'대서양 무역전쟁' 확전

    ... 지난해 미국과 교역에서 3456억달러의 흑자를 냈지만, 흑자 규모는 전년 대비 18%가량 줄어든 것과 대비된다. 트럼프 대통령이 EU에 초점을 맞추는 이유다. 트럼프 행정부는 EU에 △농·축산물과 자동차 시장 개방 확대 △관세 인하와 비관세 장벽 축소 △인위적인 유로화 가치 절하 등을 요구해왔다. 이 과정에서 EU를 압박하기 위해 EU산 자동차와 자동차 부품에 최고 25% 고율관세를 부과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

    한국경제 | 2020.02.16 16:51 | 주용석

  • thumbnail
    [위례신도시 중흥S-클래스②] 복층 테라스·펜트하우스에 골프장 조망까지…수납깡패 '그 아파트'

    ... 펜트하우스로 최상층에 자리잡고 있다. 모델하우스에는 전용 101㎡A 와 130㎡, 2개의 유닛이 마련됐다. 전용 101㎡A는 '4베이-4룸' 타입이다. 보통 거실에만 있는 우물천장이 주방과 안방까지 있다. 그만큼 개방감을 느낄 수 있다. 양면의 현관 수납장을 비롯해 여기에 팬트리와 안방의 초대형 드레스룸까지 갖췄다. 특징은 안방의 사용을 극대화할 수 있는 '동선'이다. 이러한 평면은 보통 주방 옆으로 알파룸이라도 불리는 간이방이 ...

    한국경제 | 2020.02.15 08:43 | 김하나

  • 헤지펀드 위법행위 눈감은 은행·증권사, 최대 '형사처벌' 받는다

    ... 관리 부실에는 3년 이하 징역과 1억원 이하 벌금 등 형사처벌과 기관 및 임직원 제재 등 행정조치가 내려진다. 투자자 보호에 취약한 사모펀드의 구조를 보완하는 방안도 마련됐다. 비유동성 자산 투자 비중이 50% 이상인 펀드는 개방형 펀드로 설정이 금지된다. 비유동성 자산엔 사모사채와 전환사채(CB)·신주인수권부사채(BW) 같은 메자닌, 부동산 등이 포함된다. 중도 환매가 가능한 개방형 펀드는 의무적으로 유동성에 대한 ‘스트레스 테스트(건전성 ...

    한국경제 | 2020.02.14 17:54 | 하수정/한경제

  • thumbnail
    "제2의 우한 막아라"…中 광저우·선전, 사유재산 징발 '초유의 조치'

    ... 홍콩 명보가 이날 보도했다. 두 도시는 또 각 기업에 방역에 필요한 물자나 생필품 생산·공급을 요구하는 것도 허용했다. 중국 정부가 위기 상황에서 사유재산을 징발할 수 있도록 한 것은 1978년 개혁·개방정책 시행 이후 처음이자 2007년 ‘물권법’을 제정한 이후 최초라고 명보는 전했다. 물권법은 개인의 사유재산을 법적으로 보호하기 위해 제정한 것으로, 정부가 유사시 사유재산을 징발할 수 있지만 이를 반환하고 ...

    한국경제 | 2020.02.14 17:37 | 강동균/김동욱

  • thumbnail
    [매교역 푸르지오 SK뷰②] 주방 쓰임새 좋은 탑상형…전용 84㎡, 여유있는 4베이-4룸 구조

    ... 제어할 수 있다. 실시간 에너지 모니터링 시스템, 스마트 일괄 제어스위치, 대기전력차단장치, 실별 온도제어시스템 등을 통해 에너지 사용을 절감할 수 있도록 했다. 전 가구는 남향 위주로 배치됐다. 조망과 채광, 통풍은 물론 개방감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52개에 달하는 동인만큼 중간에 탑상형 배치를 통해 개방감을 늘렸다. 일반 가구가 많다보니 소위 로얄층의 배정도 많은 편이다. 모델하우스에는 전용 59㎡A형, 74㎡B형, 84㎡형이 전시됐다. 재개발되는 아파트임에도 ...

    한국경제 | 2020.02.14 11:34 | 김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