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51-60 / 30,4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스크 써도 AI가 얼굴 인식…0.3초면 문 열려

    ... 도입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 있는 본사 출입 게이트 26곳에 설치됐다. LG CNS의 AI 출입 서비스는 사용자가 단말기에 얼굴만 비추면 얼굴 인식부터 정보 조회, 신분 파악, 출입 게이트 개방 여부까지 0.3초 만에 모두 파악한다. 마스크, 안경, 화장, 얼굴각도 등 다양한 변수를 모두 판독한다. 마스크를 착용한 사용자가 스마트폰을 보며 출입게이트를 지나가도 지장이 없는 수준이다. 정확도는 99%를 넘어선다는 게 LG ...

    한국경제 | 2020.02.11 17:07 | 윤희은

  • 공공기관 개방형 OS 허용…국내 SW업체 '각축전'

    올해 말부터 공공기관에서 사용하는 컴퓨터 운영체제가 다양해진다. 마이크로소프트사(MS)의 윈도뿐 아니라 개방형 운영체제(OS)도 허용된다. 개방형 OS를 만드는 국내 소프트웨어(SW) 업체들이 존재감이 한층 더 커질 전망이다. ○2026년까지 탈 ‘윈도’ 정부가 본격적으로 ‘탈(脫) 윈도’ 전략을 시작한다. 행정안전부는 이달부터 개방형 OS 도입 전략을 수립하고, 10월부터 일부 인터넷 PC에 개방형 ...

    한국경제 | 2020.02.10 15:11 | 김남영

  • thumbnail
    '기생충 4관왕' 중심에 선 이미경 CJ부회장…"동생(이재현 회장)에 감사"

    ... 알려졌다. 오스카는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 회원 8000여명 투표를 통해 후보작 및 수상작을 선정하기 때문이다. 이에 북미 상영극장은 초기 3개에서 1060개관으로 늘어났다. 지난 8일(현지시간) 기준 기생충의 북미 매출은 3437만 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북미에서 개방한 비(非)영어 영화 중 6위다. 이번 오스카 수상 효과로 북미 관객은 더 빠르게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10 14:35 | 고은빛

  • thumbnail
    총선 후보들의 '움직이는 사무실'…국내 첫 선거전용 차량 나왔다

    ... 리무진 'DTV21'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DTV21은 2.3L 트윈터보 디젤 엔진을 적용해 최고출력 145마력, 최대토크 36.7kg·m의 강력한 힘을 발휘한다. 대형 플러쉬 글라스를 통해 탁 트인 개방감은 물론, 통풍 및 환기성까지 높였다. 전동식 스텝(발판)을 기본으로 장착해 승하차시 편의성을 높였다. 2500㎜에 이르는 높은 전고 덕분에 실내에서도 머리를 숙일 필요가 없다. 복합연비는 리터당 10.5km다. 차선이탈 경고시스템과 ...

    한국경제 | 2020.02.07 19:42 | 김태완

  • thumbnail
    우리은행 '비번 도용' 연루 지점 200여곳

    ... 있게 한 시스템이다. 지난해 10월 말 시범운영을 시작한 오픈뱅킹 서비스는 가입자 수만 1197만 명에 등록 계좌 수는 2000만 개를 넘는다. 오픈뱅킹 출범 당시 개인정보 보안이 중요한 성공 요건으로 꼽혔다. 은행 거래망을 개방하면 한 앱으로 여러 계좌를 관리할 수 있어 편리하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사업자 가운데 한 곳이라도 해킹 공격에 뚫리면 전 은행권의 고객 정보가 범죄에 고스란히 노출될 수 있다는 점을 우려했다. 은행 직원들이 고객 계좌의 비밀번호 ...

    한국경제 | 2020.02.07 17:21 | 박신영

  • thumbnail
    [책마을] 낯선 세계 뛰어든 여성들…생생한 현장연구 분투기

    ... 난민들이 섞여 있었다. 그중에서도 주로 여성인 필리핀인은 거의 모두 특정 아파트에 입주하고 있다는 게 흥미로웠다. 10~20여 명이 함께 사는 아파트는 외부와 차단된 폐쇄적인 공간인 동시에 내부적으로는 모든 입주자의 사생활이 공유되는 개방적 공간이었다. 치안이 불안한 데다 수시로 들이닥치는 이민경찰 때문에 외부인을 경계하지만 입주자들은 주말에 파티를 함께 즐기고 필요한 물품과 서비스, 정보를 공유했다. 네베셰아난에서 2년 동안 살면서 현장연구를 수행한 임씨는 필리핀 ...

    한국경제 | 2020.02.06 18:09 | 서화동

  • thumbnail
    [박성완의 이슈 프리즘] '소프트파워 한계' 부닥친 중국夢

    ... 충돌은 불가피했다. 세계 1, 2위 경제대국의 패권 다툼일 뿐 아니라 ‘미국식 자유민주주의’와 ‘중국식 사회주의’ 체제 간 충돌이란 평가가 나왔다. 중국은 1978년 개혁·개방 이후 급속도로 성장했다. 지난해 국내총생산(GDP)은 99조위안(약 15조달러)으로 미국(21조달러 추정)에 이어 세계 2위다. 1인당 GDP는 작년 처음 1만달러를 넘어섰다. 인구는 14억 명. 중국은 커진 경제력을 바탕으로 전 ...

    한국경제 | 2020.02.05 18:32 | 박성완

  • thumbnail
    [전문가 포럼] 대형 항공사고와 우한폐렴 확산의 공통점

    ... 고참 기장의 고압적 태도에 눌려 자포자기한 상태였음이 밝혀졌다. 이를 계기로 ‘조종석자원관리(CRM: crew management system)’ 프로그램이 도입됐다. 핵심은 ‘전문성, 투명성, 개방성’에 입각한 판단과 행동이다. 전문 지식을 기반으로 자유롭고 분명하게 의사소통하고 각자의 의견을 존중해 최선의 판단을 내리는 수평적이고 개방적인 조직문화 프로그램은 오늘날 세계 항공사에서 교육되고 있다. 2019년 12월 ...

    한국경제 | 2020.02.05 18:23

  • 美, WTO 정부조달협정 탈퇴 검토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세계무역기구(WTO) 정부조달 협정(GPA)에서 탈퇴하는 방안을 고려 중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GPA는 외국 기업이 정부 조달시장 입찰에 자국 기업과 동등하게 참여하도록 시장을 개방하는 협정이다. 미국의 정부조달 시장 규모는 8370억달러(약 992조원)에 이른다. 블룸버그통신은 “트럼프 행정부가 미국의 의견과 맞게 GPA가 개혁되지 않으면 GPA에서 나가는 방안을 담은 행정명령 초안을 ...

    한국경제 | 2020.02.05 16:19 | 심은지

  • thumbnail
    부동산 스타트업 집합체 '프롭테크포럼'이 뭐지?

    ... 유관기관과 공동행사를 하는 등 네트워크도 강화하고 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대학교 등을 돌며 프롭테크 설명회도 열 예정이다. 프롭테크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더 많은 IT 인력들을 프롭테크업계로 유입하기 위해서다. 공공데이터 개방 등 관련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법제도 개선 연구도 활발하게 할 계획이다. 조 처장은 “부동산의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아이디어와 기술로 무장한 프롭테크가 계속해서 생겨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진수 기자...

    한국경제 | 2020.02.05 15:21 | 김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