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5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저평가 실적주' 잡아라"…골드만이 꼽은 '톱5' 종목

    ... 평가하며 '저평가된 실적주'를 선별해야 한다고 투자자들에게 조언했다. 비교적 저렴하면서도 매출 성장세가 가파른 종목 5개를 추천했다. 11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골드만삭스는 최근 투자자 노트에서 "지난 한 해 시장 랠리로 거의 모든 부문의 주가가 높은 구간"이라며 "개별 기업의 재무 요소 등을 면밀히 평가해 보석을 가려내야 한다"고 밝혔다. 기업의 펀더멘털 지속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종목을 ...

    한국경제 | 2021.04.12 14:58 | 설지연

  • thumbnail
    "삼성전자 투자 망할 일 없다고? '올인'하면 큰코다친다"

    삼성전자는 개인투자자들에게 20년 뒤에도 망할 일 없는 대표적인 종목으로 여겨진다. 그 근간은 반도체산업 주도권에 대한 믿음이다. 하지만 4차 산업혁명 과정에서 파운드리(수탁생산) 수요가 늘어나면서 반도체 패권 경쟁이 격화되고 ... 담기보다 SOXX나 SMH와 함께 포트폴리오에 넣는 게 좋다. 일본 반도체산업을 추종하는 ETF는 따로 없다. 개별 종목에 투자해야 한다. 시장 지배력이 높은 반도체 장비·소재주를 선별하는 게 유리하다. 도쿄일렉트론은 ...

    한국경제 | 2021.04.11 17:04 | 고윤상

  • thumbnail
    '바벨 전략'이 뭐길래…강남PB가 추천한 2분기 포트폴리오

    ... 상무는 미래에셋글로벌그레이트컨슈머펀드에 25% 정도 투자할 만하다고 추천했다. 경기민감주와 성장주 교집합은 종목별로 경기민감주와 성장주의 교집합에 속하는 ‘그린 콘택트주’에 대한 추천이 많았다. 정세호 한국투자증권 ... 한국투자증권은 한국투자웰링턴글로벌퀄리티H(20%)를 추천했다. NH투자증권은 삼성전자와 엔비디아, 페이팔 등 개별 종목을 추천했다. 명품을 포함한 글로벌 프리미엄 브랜드나 변화하는 라이프스타일에 투자하는 펀드에 주목하라는 의견도 ...

    한국경제 | 2021.04.11 17:03 | 고재연

  • thumbnail
    코스피 3000 돌파 후 주식 뛰어든 개미들 30조 물렸다

    ... 포트폴리오를 바꾼 외국인은 박스권 장세에서도 일정한 수익을 낸 것으로 나타났다. 전문가들은 코스피지수만 바라보기보다는 개별 기업의 실적을 주의 깊게 들여다보고 투자해야 하는 시기가 왔다고 강조했다. ○코스피 3000에 물린 개미들 9일 ... 탔던 올 1월까지 개인의 수익률은 외국인을 앞지른 것으로 추정된다. 지난해 12월 개인이 순매수한 상위 10개 종목의 평균 수익률은 11.01%였다. 코스피지수 사상 최고점을 찍은 올 1월에는 13.4%에 달했다. 올 1월 외국인이 ...

    한국경제 | 2021.04.09 17:19 | 심성미

  • 골드만삭스 "세계 경기 회복땐 삼성전자·애플·테슬라 사라"

    ... 셰브런(에너지), JP모간·취리히보험(금융), 애플·삼성전자(정보기술), 리오틴토(소재) 등이 포함됐다. 이들 주식은 MSCI AC 월드인덱스를 기준으로 지난 3년간 베타 계수가 1이 넘는 주식이다. 즉 개별 주식의 상승폭이 시장 평균치보다 컸다는 얘기다. 골드만삭스는 이와 함께 글로벌 경기가 예상만큼 회복되지 못할 경우 선택할 수 있는 주식 10개를 골라 ‘글로벌 경기방어주 바스켓’을 구성했다. 이 바스켓에는...

    한국경제 | 2021.04.09 17:18 | 김현석

  • thumbnail
    코스피 3000에 개미들 30조원 물렸는데…외국인은 웃었다

    ... 포트폴리오를 바꾼 외국인은 박스권 장세에도 일정한 수익을 낸 것으로 나타났다. 전문가들은 코스피지수만 바라보기보다는 개별 기업의 실적을 주의깊게 들여다봐고 투자해야 하는 시기가 왔다고 강조했다. ○코스피 3000에 물린 개미들 9일 ... 상승세를 탔던 1월까지 개인의 수익은 외국인을 앞지른 것으로 추정된다. 지난해 12월 개인이 순매수한 상위 10개 종목의 평균 수익률은 2.7%였다. 코스피 사상 최고점을 찍은 지난 1월에는 13.4%에 달했다. 1월 외국인이 순매수한 ...

    한국경제 | 2021.04.09 16:19 | 심성미

  • thumbnail
    미국·일본의 반도체 굴기 선언…글로벌 분산투자로 대비

    삼성전자는 개인 투자자들에게 20년 뒤에도 망할 일 없는 대표적인 종목으로 여겨진다. 그 근간은 반도체 산업 주도권에 대한 믿음이다. 하지만 4차산업으로의 변화 과정에서 파운드리(위탁생산) 수요가 늘어나면서 반도체 패권 경쟁도 ... 담기보다 SOXX나 SMH와 함께 포트폴리오에 넣는 게 좋다. 일본 반도체 산업을 추종하는 ETF는 따로 없다. 개별 종목에 투자해야 한다. 시장 지배력이 높은 반도체 장비·소재주를 선별하는 게 유리하다. 도쿄일렉트론은 ...

    한국경제 | 2021.04.09 15:56 | 고윤상

  • thumbnail
    뛰는 증시 위에…날아가는 증권株

    증권주가 일제히 급등했다. 1분기 실적 기대감, 금리 급등세 둔화 등에 더해 개별 종목의 호재성 뉴스까지 더해지며 매수세가 몰렸다. 다만 작년 2분기 실적이 좋았기 때문에 앞으로는 기저효과를 기대하기 어렵다는 지적도 나온다. 거래대금이 ... 등도 줄줄이 올랐다. 특히 중소형 증권주가 상대적으로 강세를 보였다. 개인들의 매수세가 집중되면서 시가총액이 낮은 종목의 상승폭을 키웠다. 증권주 강세는 앞서 한화투자증권이 판을 깔았다.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와 ...

    한국경제 | 2021.04.07 17:34 | 고윤상

  • 개미들 최대 관심사는?…48%가 "보유종목 실적"

    국내 개인 투자자들은 미국 국채 금리 상승보다 개별 종목의 실적 개선 여부에 더 관심을 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증권이 ‘언택트 콘퍼런스’ 참여자 1868명을 대상으로 지난달 31일 벌인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 중 48%가 ‘본인의 투자 판단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 요소’로 ‘개별 보유 종목 실적 개선’을 꼽았다. 33%는 ‘최근 시장에서 관심이 쏠리는 테마 ...

    한국경제 | 2021.04.07 17:19 | 심성미

  • 'TIGER 차이나전기차 ETF' 7000억 돌파

    ... 홍콩 증시에 상장된 전기차 관련 제조·판매사 가운데 중국이나 홍콩에 본사를 둔 시가총액 상위 20개 종목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독일의 지수사업자인 솔랙티브가 만든 중국 전기차 지수를 추종한다. 세계 2위 전기차 기업인 ... 증가와 배터리 기술 발전으로 전기차 시장이 점점 커지고 있고 관련 산업도 성장하고 있다”며 “개별 종목에 집중하기보다는 ETF를 통해 트렌드에 맞는 테마에 장기 투자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4.07 17:18 | 이태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