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56,3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세계 코로나19 확진자 1천700만명 넘어…나흘만에 100만명씩↑(종합)

    ... 이상 빠르다고 WP는 지적했다. 유럽에서도 국경을 재개방하고 바와 나이트클럽 영업을 재개한 뒤 눈에 띄게 확진자가 늘어나고 있다. 벨기에와 스페인에서는 하루 신규 확진자수가 5월 초 이상 수준으로 급증해 최근 해제한 규제를 다시 개시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29일 스페인의 신규확진자수는 2천31명 늘었고, 프랑스는 1천392명, 벨기에는 234명 각각 증가했다. 전문가들은 앞으로 날씨가 추워지고, 겨울철이 오면 코로나19 확산이 ...

    한국경제 | 2020.07.30 09:51 | YONHAP

  • thumbnail
    국정원, 대외안보정보원으로 개칭…"투명성 강화·정치참여 제한"

    ... 국정원법 개정안은 김병기 민주당 의원이 대표발의하기로 했다. 민주당과 정부는 이와 함께 검찰의 직접 수사 범위를 축소하고 자치경찰제를 도입하는 내용의 경찰개혁안도 추진하기로 했다. 조 정책위의장은 "검사의 직접 수사 개시 범위는 개정 검찰청법에 명시된 부패·경제·공직자·선거·방위사업 범죄와 대형참사 등 6대 범죄로 한정한다"며 "형사준칙에서는 검찰과 경찰이 상호협력할 수 있는 제도적 ...

    한국경제 | 2020.07.30 09:36 | 김소현

  • 경기도, 지역의 애물단지'빈집을 지역 도시재생 거점'으로 탈바꿈

    ... 또 빈집의 출입을 폐쇄하기 위해 600만원의 안전울타리 설치비도 지원한다. 철거비․보수 및 리모델링․울타리설치 지원은 도와 시․군이 예산을 30:70으로 부담한다. 2021년에는 수원․용인․이천․안성․고양․의정부시 등 6개시에 총 사업비 약 13억원의 예산을 편성해 시범적으로 추진하고, 2021년 이후에는 수요조사를 재실시해 점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홍지선 도 도시주택실장은 “인구감소로 빈집은 늘어나는데 집값은 올라가는 모순된 상황을 ...

    한국경제 | 2020.07.30 09:33 | 윤상연

  • thumbnail
    당정 "국가정보원, 대외안보정보원으로 명칭 변경"

    檢직접수사 개시범위 6대 범죄로 한정…광역단위 자치경찰제 도입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30일 국가정보원을 대외안보정보원으로 명칭을 변경하고 국내 정치 참여를 엄격히 제한하기로 했다. 또 검사의 1차적 직접수사 개시 범위를 6대 분야 범죄로 한정하고, 광역 단위 자치경찰제를 도입하기로 하는 등 권력기관 개혁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당정청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고위 당정청 협의회를 열고 권력기관 개혁 후속과제를 논의한 결과 이같이 결정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7.30 09:32 | YONHAP

  • thumbnail
    [속보] 당정 "검사 직접 수사 개시범위, 6대 범죄로 한정"

    [속보] 당정 "검사 직접 수사 개시범위, 6대 범죄로 한정"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30 09:12 | 조준혁

  • thumbnail
    '금융사기 막게 은행에 사복경찰 배치'…현장 반발로 보류

    ... 했다. 광주경찰청은 이달 27일부터 열흘간 관할구역 안 85개 은행 가운데 20곳에는 지구대 소속 등 지역 경찰을, 65곳에는 기동대원을 배치할 계획이었다. 현장 근무 지침은 사복 차림, 무전기와 수갑 등 경찰장구 소지, 은행에 근무 개시 사실 통보, 오전과 오후 2교대 등이다. 계획안은 취지와 달리 발표되자마자 일선 직원의 반발을 샀다. 경찰 내부 게시판에는 "카빈총 들고 은행 안팎에서 보초 서던 90년대가 생각난다" 등 이른바 '말뚝근무'의 실효성 자체를 비판하는 ...

    한국경제 | 2020.07.30 09:09 | YONHAP

  • [속보] 당정 "검사 직접 수사 개시범위는 6대 범죄로 한정"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30 09:08 | YONHAP

  • thumbnail
    '박원순 성추행' 인권위 직권조사 개시할까…오늘 결론

    ...묵인 혐의 등에 대한 국가인권위원회의 직권조사 여부가 30일 결정된다. 인권위는 이날 오전 10시30분 인권위 전원위원회실에서 제26차 상임위원회를 열어 박 전 시장 성추행 혐의 피해자 측이 요청한 직권조사 청구를 검토하고 개시 여부를 의결한다. 인권위는 해당 안건을 비공개로 논의한 뒤 안건이 의결되면 의결 내용을 발표할 예정이다. 인권위 상임위원회는 최영애 인권위원장을 포함한 상임위원 3명이 출석하면 열리고, 3명 이상이 찬성하면 안건이 통과된다. 현재 ...

    한국경제 | 2020.07.30 09:03 | 조준혁

  • thumbnail
    美 항공업, 'C쇼크'에 실적 추락…보잉, 인력 추가 감축

    ... 보잉은 인력을 당초 계획보다 더 감축하기로 하는 등 자구책을 발표했다. 당초 전체 인력 16만명 중 10%의 감원을 목표치로 밝혔으나 이날 감축 목표를 3000명 늘어난 1만9000명으로 확대 조정했다. 또한 신형 777X기 운항 개시를 2022년까지 미루기로 했다. 제너럴일렉트릭(GE)도 항공 사업 부진 등으로 2분기 22억달러 규모의 손실을 기록했다. 지난해 2분기에도 손실(6100만달러)을 냈으나 적자 규모가 크게 확대됐다. 매출도 24% 급감한 178억달러로 ...

    한국경제 | 2020.07.30 08:29 | 오정민

  • thumbnail
    코로나19로 미 항공·자동차사 최악 적자…보잉, 인력 더 감축

    ... 이미 재정 타격을 받은 가운데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항공 수요가 급감한 탓에 새 항공기 주문마저 거의 끊긴 것이 실적 악화로 이어졌다. 이에 보잉은 인력을 당초 계획보다 더 감축하고, 신형 777X기 운항 개시를 2022년까지 미루는 등 자구 대책을 발표했다. 보잉은 당초 전체 인력 16만명 중 10%인 1만6천명을 감원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으나, 이날 감축 목표를 3천명 늘어난 1만9천명으로 확대 조정했다. 데이비드 칼훈 보잉 최고경영자(CEO)는 ...

    한국경제 | 2020.07.30 07:3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