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9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러시아 개헌투표서 76% 이상 지지"…푸틴 장기집권 길 열려(종합2보)

    ... 통한 전자 투표도 허용했다. 유권자들은 투표용지에 '찬성' 혹은 '반대' 표시를 해 개헌에 대한 자신의 의사를 밝혔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시간당 8~12명 정도만 투표소에 들어갈 수 있도록 배정해 코로나19 ... 두 차례 더 역임할 수 있다. '동일 인물의 두 차례 넘는 대통령직 수행 금지' 조항이 포함된 개헌안에 푸틴 대통령의 기존 임기를 '백지화'하는 특별조항이 함께 들어가 있기 때문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2 05:33 | YONHAP

  • thumbnail
    러, 푸틴 장기집권 길 열어줄 개헌투표 실시…"70% 이상 지지"(종합)

    ... 지역에선 같은 기간에 인터넷을 통한 전자 투표도 허용했다. 유권자들은 투표용지에 '찬성' 혹은 '반대' 표시를 해 개헌에 대한 자신의 의사를 밝혔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시간당 8~12명 정도만 투표소에 들어갈 수 있도록 배정해 코로나19 ... 2036년까지 6년 임기의 대통령직을 두 차례 더 역임할 수 있다. '동일 인물의 두 차례 넘는 대통령직 수행 금지' 조항이 포함된 개헌안에 푸틴 대통령의 기존 임기를 '백지화'하는 특별조항이 함께 들어가 있기 때문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2 03:18 | YONHAP

  • thumbnail
    푸틴 30년이상 장기집권 길 열리나…러, 개헌투표 본투표 실시

    ... 차례로 문을 열었다. 투표는 저녁 8시까지 진행된다. 유권자들은 투표용지에 '찬성' 혹은 '반대' 표시를 해 개헌에 대한 자신의 의사를 밝힌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시간당 8~12명 정도만 투표소에 들어갈 수 있도록 배정해 코로나19 ... 2036년까지 6년 임기의 대통령직을 두 차례 더 역임할 수 있다. '동일 인물의 두 차례 넘는 대통령직 수행 금지' 조항이 포함된 개헌안에 푸틴 대통령의 기존 임기를 '백지화'하는 특별조항이 함께 들어가 있기 때문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1 17:29 | YONHAP

  • thumbnail
    [인터뷰] 이춘희 "세종형 자치분권 실현…스마트시티 조성 올인"

    ... 마무리하며 행정수도 완성에 다가선 점을 성과로 꼽고 싶다. 시민참여 기본조례 제정과 시민주권회의 출범, 시민감동특별위원회 활동 등을 통해 시민주권 특별자치시 실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대 국회에서 국회법, 세종시법, 행복도시법 ... ▲ 대의 민주주의의 한계를 극복하고 대한민국에서 민주주의를 가장 잘하는 지역으로 만들겠다는 의미를 담아 시민주권 특별자치시를 선포했다. 시민이 직접 의제를 선정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것이다. 서울 등 대도시와 비교할 때 세종이 ...

    한국경제 | 2020.06.28 08:06 | YONHAP

  • thumbnail
    세종 정치권·시민단체 "21대 국회 행정수도 개헌 추진해야"

    ...회 세종의사당 건립·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등 촉구 세종시 정치권과 시민단체가 21대 국회를 향해 '행정수도 개헌' 추진을 촉구했다. 세종시의회 행정수도완성특별위원회와 시민단체 등으로 구성된 지방분권세종회의는 1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 완성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를 위해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미이전 중앙행정기관 및 위원회 등 이전, 세종지방법원 및 행정법원 설치 등 총선 공약을 이행할 것을 촉구했다. 세종시 설치 등에 관한 특별법 ...

    한국경제 | 2020.06.01 14:05 | YONHAP

  • thumbnail
    착잡한 김무성 "박근혜와 만나지 말았어야 했는데"

    ... 반드시 파행으로 가게 돼 있으니 문 대통령도 제왕적 권력에 취하지 마시기를 부탁드린다"며 "미래를 위해 권력분산형 개헌을 반드시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종인 비대위와 관련해 김 의원은 "새가 알을 깨고 나오듯 우리를 옭아맨 두꺼운 ... "선관위가 관리·감독하는 투개표 과정을 거쳤기 때문에 마음에서 수용되지 않는다"며 "하지만 재검표 결과가 나올 때까지 특별한 언급을 안 하는 게 좋겠다"고 했다. '킹메이커'를 자임한 김 의원은 "대권주자로 활약할 인물은 만들어진다고 ...

    한국경제 | 2020.05.29 18:35 | YONHAP

  • thumbnail
    이해찬 "5·18 가짜뉴스 엄벌, 21대 국회서 특별법 추진"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8일 최고위원회의에서 "표현의 자유 뒤에 숨어 5·18 유공자에 대한 가짜뉴스를 퍼뜨리는 파렴치한 자가 활개 치는데 대해 민주당은 절대 좌시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 ... 위배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5·18 유공자들에 대한 가짜뉴스를 퍼뜨리고 왜곡하는 파렴치한 자들을 처벌하는 특별법을 만들겠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그는 "5·18은 민주화의 동력이었고 민주정권 ...

    한국경제 | 2020.05.18 16:30 | 이보배

  • thumbnail
    이해찬 "5·18 가짜뉴스 좌시안해…특별법 만들겠다"

    ... 대표는 5·18민주화 운동 40주년인 18일 5·18 민주화운동 역사 왜곡과 유공자 명예훼손 등을 처벌하기 위한 특별법을 21대 국회에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광주 전일빌딩245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에서 "표현의 ... 않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5·18은 민주화의 동력이었고 민주정권의 탄생 기반"이라면서 "언젠가 우리가 개헌하면 헌법 전문에 우리가 계승 해야 할 역사로 남아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1980년에 태어난 분이 불혹이 된 ...

    한국경제 | 2020.05.18 14:50 | YONHAP

  • thumbnail
    안철수 "5·18 정신, 헌법 전문에 담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국회에 '헌법개정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헌법 개정을 통해 5·18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사실과 정신을 헌법 전문에 담자고 제안했다. 안 대표는 1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5·18에 대한 진정한 평가가 이뤄지고 국민통합의 계기로 자리 잡게 하는 방안이 될 것"이라면서 이 같이 말했다. 또 "여야 ...

    한국경제 | 2020.05.18 10:03 | 이보배

  • thumbnail
    안철수, 개헌특위 구성제안…"5·18 헌법전문에"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18일 21대 국회에서 '헌법개정특별위원회'를 구성해 "5·18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사실과 정신을 헌법전문에 담자"고 제안했다. 안 대표는 5·18민주화운동 40주년인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5·18에 대한 진정한 평가가 이뤄지고 국민 통합의 계기로 자리 잡게 하는 방안"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여야 정치권이 합의하고 국민들께서 동의한다면 5.18을 둘러싼 불필요한 논쟁은 더는 일어나지 않을 ...

    한국경제 | 2020.05.18 09: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