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12,6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2시간 마다…" 조혜련 동생 조지환·박혜민, 부부관계 갈등

    ... 이용진은 “간호사로 일하는 아내가 너무 힘들겠다”며 안타까워했다. 박혜민은 “제가 요구를 못 받아주면 남편은 삐치거나 화가 난다”고 또다른 고충을 고백했다. 하지만 조지환은 “거절당하면 마음이 딱딱해지고. 남자로서 크게 무시당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최화정은 “저렇게 장소나 옆의 사람, 고함 등에 신경쓰지 않고 부부관계를 하면 아내는 즐길 수가 없다”고 조언했다. 양재진은 ...

    연예 | 2020.09.01 16:14 | 김예랑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패션플랫폼, '회생' 데코앤이 경영권 인수

    ... 상장했다. 2006년에는 이랜드월드에 인수되며 제2의 도약을 꿈꿨지만 2014년(웰메이드예당·엠에스팀엔터)과 2017년(키위미디어그룹) 잇따라 주인이 바뀌는 등 부침을 겪었다. 2018년 사업보고서부터 감사의견 거절을 받아 지난해에는 상장폐지됐다. 지난해 11월 서울회생법원에 회생절차를 신청해 회생계획 인가 전 인수합병(M&A) 절차를 진행해왔다. 이는 2014년 이후 다섯 번째 매각 작업이다. 데코앤이는 현재 브랜드 데코만 운영 중이다. ...

    마켓인사이트 | 2020.09.01 10:02

  • thumbnail
    유튜버 덕자, 3년 수익 5억 사기 당해 "불쌍한척 돈 빌려가더니…"

    ... 지난 3년 간 5억 원을 벌었다고 했다. 하지만 "사기를 당해서 없다. 유명해지니 저를 바보로 아는 사람이 많아졌다. 불쌍한 이야기 하면 다 주게 되고 빌려가면 연락도 없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내가 거절도 잘 못하니 사기 당하는 줄도 모른다. 주변 사람들이 그렇게 되니 내가 주변사람들을 나쁘게 만드는 게 아닐가 생각한다"고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서장훈은 "너무 착하고 사람들 이야기 다 들어주고 이러다 ...

    연예 | 2020.09.01 09:34 | 김예랑

  • 'LED 참사' 잊었나…SW시장도 '중국 천하' 될라

    ... 대기업 참여를 예외로 인정할 만한 사안이 아니라는 게 그 이유였다. 교육부가 과기정통부에 퇴짜를 맞은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동안 네 차례에 걸쳐 차세대 나이스 사업에 대기업 참여를 허용해달라는 심의를 요청했지만 번번이 거절당했다. 앞서 세 차례 신청에서는 국가 안보를, 이번에는 신기술 적용을 들어 예외적 이유로 인정해달라고 읍소했지만 모두 반려됐다. IT업계에서는 소프트웨어 분야에서 대기업 참여를 무조건 제한하기보다 융통성을 발휘해야 한다는 지적이 ...

    한국경제 | 2020.08.31 17:40 | 정인설

  • thumbnail
    통합당은 왜 안철수를 원하나

    미래통합당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의 '밀당'이 길어지고 있다. 차기 서울시장 선거,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통합당은 지속적인 '영입 러브콜'을 보내고 있지만 안 대표는 완전한 거절도 승낙도 하지 않으면서 일정 거리를 유지하고 있다. 통합당이 안 대표의 이러한 태도에도 영입을 꾸준히 시도하는데는 몇가지 이유가 있다는 분석이다. 고질적인 인물난 · 경선 흥행 4.15 총선 대패의 원인으로 꼽혔던 '당을 ...

    한국경제 | 2020.08.31 15:18 | 성상훈

  • thumbnail
    '물어보살' 40만 유튜버 덕자 "사기 많이 당해…나에 대한 오해와 무시 힘들어"

    ... 라이프' 브이로그로 40만 명의 구독자를 가지고 있는 유튜버 덕자는 녹화 당시 자신의 어마어마한 수익을 공개해 이수근과 서장훈을 놀라게 했다. 하지만 유명세와 함께 사기도 많이 당했다고. 덕자는 "사기는 항상 당하고 있다. 거절도 못 하고 사기당하고 있는 줄도 모른다"라면서도 "하지만 이게 고민이 아니다"라고 말해 모두를 당황하게 했다. 이에 이수근은 "말도 안 되는 소리다. 이게 고민이다"라며 걱정하고, 서장훈은 ...

    연예 | 2020.08.31 09:43 | 김수영

  • thumbnail
    보험가입 상한 연령 70세로…치매신탁·고령자 전용카드 나온다

    ... 판단에서다. 이 방안에 따르면 금융사는 온라인 특판상품을 판매할 때 이와 동일하거나 비슷한 혜택을 주는 고령층 대면거래 전용상품을 창구에서 함께 팔아야 한다. 연령이 상품 리스크를 결정 짓는 핵심 요소가 아니라면 나이를 근거로 가입을 거절하거나 심사를 까다롭게 할 수 없다. 보험 가입 연령한도는 5세 안팎 상향할 계획이다. 고령친화 금융상품으로 육성될 치매신탁(후견지원신탁)은 평소 고령자의 자산을 관리하고, 치매에 걸리면 의료비·생활비 처리를 대신해주는 ...

    한국경제 | 2020.08.30 17:49 | 임현우

  • thumbnail
    셀트리온

    ... 발 더 나아가 서 회장은 제넨텍에 허셉틴의 기술을 우리 회사에 이전해달라고 요청했다. “2015년이면 바이오의약품 특허가 만료되기 시작하니 그 전에 의약품수탁생산(CMO)을 해준다”는 논리였다. 제넨텍은 당연히 거절했다. 20년이 지난 지금 서 회장이 이끄는 셀트리온은 허셉틴의 바이오의약품 복제약인 ‘허쥬마’를 비롯해 자가면역치료제 ‘램시마’와 혈액암 치료제 ‘트룩시마’ 등을 미국 ...

    한경헬스 | 2020.08.28 21:01 | 김우섭

  • thumbnail
    20대가 본 시무7조 상소문…"너무 비꼬았다" vs "핵심 짚어"

    ... '해찬', '미애' 등 정부와 여당 인사의 이름을 따 두운(頭韻)을 살린 점에 대해 극찬하는 댓글도 보였다. 익명의 한 글쓴이는 "진짜 명문이다. 역사적 방법에 자신을 빗대어서 상소를 올리고 이제 저거 거절하고 양념친다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는 명백하고, 이 정부의 기본적인 태도를 설명하는 길이자 청원게시판의 본질 자체를 가늠할 수 있는 잣대가 되겠다"며 "과연 쓴 소리하는 충신을 간신들의 계략으로 묵살할 것인지 ...

    한국경제 | 2020.08.28 18:39 | 신현아

  • thumbnail
    실거주하려던 집주인, 해외 파견가야 한다면 임대 'OK' [Q&A]

    집주인이 실거주를 목적으로 임대차 계약 갱신을 거절했지만 갑자기 해외 주재원으로 파견되는 등 예상치 못한 불가피한 사유가 생긴 경우에는 다른 세입자를 받을 수 있다. 또 집주인이 실입주 전 인테리어 공사를 위해 일시적으로 집을 공실로 비워두는 것도 가능하다. 그러나 집주인이 실거주 의사 없이 허위로 갱신을 거절하고서 공실로 방치할 경우엔 전 세입자에게 손해배상을 해줘야 할 수 있다. 법무부와 국토교통부는 28일 이러한 내용이 담긴 개정 주택임대차보호법(이하 ...

    한국경제 | 2020.08.28 17:37 | 채선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