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38,3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해 2분기 아파트 13만4000가구 분양…2000년 이후 최다

    ... 부산 동해선 기장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 단지다. DL이앤씨는 내달 경기도 연천군 연천읍 옥산리 860번지 일대에 'e편한세상 연천 웰스하임'의 분양을 준비 중이다. 이 단지는 지하 1층∼지상 23층 6개 동이며 전용 59∼84㎡, 총 499가구 규모다. 비규제 지역인 연천군에 처음으로 들어서는 1군 민간 건설사 브랜드 아파트로 2022년 지하철 1호선 연천역 연장 개통 호재를 품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09 11:12 | YONHAP

  • thumbnail
    주택 사업에 우호적인 시기...대형 건설사에서 아이디어 얻었다면

    건설 업종의 향후 실적 성장기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특히 대형 건설사들은 올해를 시작으로 향후 2~3년 간 안정적인 실적 개선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분양시장 호조로 어느 때보다 주택 사업에 우호적인 시기이며 해외 부분도 실적 정상화 가능성이 매우 높아진 상태다. 대형 건설사들의 합산 시가총액은 과거 전성기 대비 절반 수준이나 앞으로 좋은 실적이 실현되는 과정에서 실적과 주가의 괴리가 좁혀질 가능성이 높은 만큼, 여기서 기회를 ...

    한국경제 | 2021.04.09 11:10

  • thumbnail
    신영신탁, 부동산개발 통합관리 '밸류업서비스' 개시

    신영부동산신탁은 주거 전문 건설사인 센트럴건설과 '밸류업서비스 파트너'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해당 서비스를 적용한 첫 사례로 경기도 부천시 심곡본동의 다세대주택 신축 공사를 개시했다고 9일 밝혔다. 부동산 밸류업서비스는 고객이 보유한 부동산의 효율적인 개발 방안을 도출한 뒤 각종 인허가부터 설계, 시공, 매각까지 부동산 개발사업의 모든 과정을 통합적으로 관리하는 신탁 플랫폼 서비스다. 신영부동산신탁 관계자는 "고객 부동산의 효율을 높여 가치를 올릴 ...

    한국경제 | 2021.04.09 10:48 | YONHAP

  • thumbnail
    '서희건설' 52주 신고가 경신, 전일 외국인 대량 순매수

    ... 가장 높아, 주요 거래 주체로 참여했음을 알 수 있다. 더욱이 전일 외국인이 대량 순매수를 하고 있어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그래프]서희건설 외국인/기관 매매동향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매력적인 중소형 건설사 04월 09일 NH투자증권의 백준기 애널리스트는 서희건설에 대해 "서희건설은 지역주택조합 도급공사에 특화된 기업으로 중위험, 중수익을추구. 동사는 토지확보율 및 조합원 가입률 등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한플랫폼 확보. 자금력과 레퍼런스 ...

    한국경제 | 2021.04.09 09:08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거여·마천뉴타운 재개발 속도…4구역 1383가구 짓는다

    ... 조합은 오는 7월부터 시공자 선정 절차에 돌입할 계획이다. 마천동 A공인 관계자는 “거여·마천은 강남3구(강남·서초·송파구) 생활 인프라를 공유하기 쉽다는 장점이 부각되면서 1군 건설사들이 수주에 공들이고 있다”고 말했다. LH(한국토지주택공사) 등 공공기관이 참여하는 공공재개발을 추진하는 구역도 있다. 거여새마을 구역은 지난달 29일 공공재개발 2차 후보지로 선정됐다. 6만3995㎡ 부지에 아파트 1329가구가 ...

    한국경제 | 2021.04.08 17:48 | 장현주

  • thumbnail
    '공공전세' 짓는 건설사에 공공택지 우선 공급

    앞으로 공공전세주택을 공급하는 민간 건설사는 사업비의 최대 90%를 연 3%대 금리로 대출받을 수 있게 된다. 공공택지 분양 때 우선 공급과 설계 공모 가점 등의 혜택도 주어진다. 국토교통부는 8일 이 같은 내용의 ‘공공전세주택 민간 사업자 지원 방안’을 내놨다. 공공전세주택은 지난해 ‘11·19 부동산 대책’에 따라 올해 새로 공급되는 유형이다. 방이 세 칸 이상인 오피스텔 등 신축 주택(전용면적 ...

    한국경제 | 2021.04.08 17:47 | 하헌형

  • thumbnail
    대창기업 '아산 줌파크' 763가구 공급

    중견 건설사인 대창기업이 이달 충남 아산시 용화남산2지구에서 ‘아산 줌파크’(투시도) 아파트를 선보인다. 단지 앞 근린공원과 주변 산책로, 신정호 등과 이어진 자연친화 아파트라는 평가다. 하나자산신탁이 시행하는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4층, 9개 동, 763가구(전용면적 75~84㎡)로 이뤄진다. 모든 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전용면적별로는 △75㎡ 384가구 △79㎡ 69가구 △84㎡ 310가구 등이다. 단지와 맞닿은 ...

    한국경제 | 2021.04.08 17:46 | 김진수

  • thumbnail
    선거株 이제 시작?…건설·가구·자재株 '들썩'

    ... 서울시장까지 재건축 규제 완화를 시사해 사업 진행이 가속화할 것이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새 집 공급이 늘어나면 이사 수요가 증가할 것이란 예상에 가구·인테리어 관련주도 동반 상승했다. ○건설주 일제히 급등 이날 주요 건설사 주가는 장 초반부터 일제히 뛰었다. 동신건설과 일성건설이 가격제한폭까지 올랐고, 한신공영도 15.66% 상승했다. 대형 건설사 중에선 대우건설이 7.86%, GS건설이 6.45%, 현대건설이 3.11% 상승 마감했다. 재개발...

    한국경제 | 2021.04.08 17:21 | 설지연/구은서

  • thumbnail
    [특징주] 서울 주택공급 확대 기대에 건설주 강세(종합)

    ... 강세를 나타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대우건설은 전날보다 7.86%(510원) 오른 7천원에 거래를 마쳤다. GS건설(6.45%)도 6%대 상승했고, 현대건설(3.11%), HDC현대산업개발(1.36%) 등 다른 주요 대형 건설사들도 강세를 나타냈다. 건설업종은 3.83% 올라 전체 업종 가운데서 가장 상승률이 높았다. 재보선 승리로 오세훈 시장이 서울시정을 맡게 되면서 서울시 주택 건설이 확대될 것이란 기대가 건설사들에 호재로 작용했다. 오 시장은 후보 ...

    한국경제 | 2021.04.08 15:49 | YONHAP

  • thumbnail
    건설 업종의 향후 실적 성장기에 주목할 때...기회를 더 크게 살리려면

    건설 업종의 향후 실적 성장기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특히 대형 건설사들은 올해를 시작으로 향후 2~3년 간 안정적인 실적 개선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분양시장 호조로 어느 때보다 주택 사업에 우호적인 시기이며 해외 부분도 실적 정상화 가능성이 매우 높아진 상태다. 대형 건설사들의 합산 시가총액은 과거 전성기 대비 절반 수준이나 앞으로 좋은 실적이 실현되는 과정에서 실적과 주가의 괴리가 좁혀질 가능성이 높은 만큼, 여기서 기회를 ...

    한국경제 | 2021.04.08 1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