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38,7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골프장 몸값, 홀당 100억 갈까 안갈까 [딜리뷰]

    ... 사모펀드 KDB인베스트먼트(처음 나올 때는 자산관리회사(AMC)라고도 표현했는데 어느새 그냥 사모펀드로 굳어졌죠)이 산업은행으로부터 받은(현물출자) 핵심자산입니다. 이동걸 산은 회장의 스타일상, 무한정 들고 있기는 쉽지 않고 올해 건설사 주가가 급등하면서 시장에서 매각론이 솔솔 퍼졌습니다. 한경 마켓인사이트가 올초 KDB인베스트먼트가 대우건설을 팔기 위해 한 인수 후보와 컨택을 하고 있다, 1조8000억원에 거래가 논의되고 있다 고 보도한 적이 있습니다. 이때는 ...

    한국경제 | 2021.07.12 05:50 | 이상은

  • thumbnail
    LH, 인천검단 공동주택·도시지원시설용지 설계공모 실시

    ... 상한 제한이 없다. 공모 일정은 △응모신청(7월 27일 13시~16시) △응모작 접수(10월11일 13시~17시) △심사결과 발표(10월 말) △토지 계약(11월 5일)이다. 단독 응모 시 재공모를 진행할 예정이므로 일정이 변경될 수 있다. LH 관계자는 “인천 검단신도시는 서울과의 접근성이 좋고 지난달부터 입주가 시작된 만큼 건설사 등에서 많은 관심을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11 13:12 | 김진수

  • thumbnail
    "입찰 다시 했을뿐 재입찰은 아냐"…대우건설 매각이 이상하다

    ... 주고받은 셈"이라며 분노를 쏟아냈습니다. 대우건설의 새 주인 찾기 역사는 꼬박 11년 전으로 돌아갑니다. 2010년 산업은행이 금호아시아나그룹으로부터 3조 2천억 원에 대우건설을 사들이면서부터입니다. 7년이 지난 2018년 중견 건설사였던 호반건설이 우선협상대상자로 깜짝 등장했습니다. 끝내 대우건설의 3천억 원 규모 해외 부실이 드러나면서 인수는 무산됐습니다. 인수가 무산된 뒤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은 "2년 정도를 거쳐 시기가 좋아지면 기업가치를 높여 판매하겠다"라고 ...

    한국경제TV | 2021.07.10 09:01

  • thumbnail
    [부동산캘린더] 사전청약 앞두고 민간 분양 잰걸음

    이달 말부터 시작하는 3기 신도시 사전청약을 앞두고 민간 건설사들이 분양을 서두르고 있다. 10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7월 셋째 주에는 전국 17개 단지에서 총 9천551가구(일반분양 7천382가구)가 분양을 개시한다. 이번주에 전국적으로 2만3천738가구(일반분양 8천678가구)가 공급된 데 이어, 내주에도 분양 물량이 많은 편이다. 1차 사전청약 물량은 인천 계양, 남양주 진접2, 성남 복정1, 의왕 청계2, 위례에서 총 4천333가구 ...

    한국경제 | 2021.07.10 06:00 | YONHAP

  • thumbnail
    서울아산병원 '청라의료복합타운' 건립

    ... 종합병원과 의료바이오 관련 산·학·연, 업무·상업시설 등을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이번 공모전은 서울아산병원을 비롯해 차병원, 인하대병원, 순천향대병원, 세명기독병원 등 5개 컨소시엄에 금융권, 건설사, 디벨로퍼와 참여해 수주전이 치열하게 전개됐다. 결과적으로 하나은행, KAIST, 케이티앤지(KT&G), HDC현대산업개발, 우미건설, 도우씨앤디, 액트너랩 등이 참여한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이 사업을 맡게 됐다. 서울아산병원 ...

    한국경제 | 2021.07.09 17:56 | 김진수

  • 500인 이상 기업, 안전조직 의무화

    ... 경영 책임자를 1년 이상 징역 또는 10억원 이하 벌금에 처하도록 하고 있다. 중대재해처벌법 시행령에는 안전보건 관련 조직과 전담인력, 관련 예산 편성에 관한 내용이 담겼다. 500인 이상 모든 사업장과 시공능력 200위 이내 건설사는 안전관련 전담 조직을 꾸려야 한다. 또 규모에 관계없이 모든 사업장은 안전보건 관리체계 구축을 위해 적정 인력과 예산을 편성해야 한다. 한국경영자총협회는 이날 논평을 통해 “그동안 중대재해처벌법 보완 필요성과 함께 ...

    한국경제 | 2021.07.09 17:42 | 곽용희/안효주/안대규

  • thumbnail
    500인 이상 기업, 안전조직 의무화…B형간염도 중대재해로 처벌

    ... 등 중대재해가 발생하면 사업주 또는 경영 책임자를 1년 이상 징역이나 10억원 이하 벌금에 처하도록 하고 있다. 시행령안에 따르면 내년 1월부터 500인 이상 사업장은 안전보건 전담조직을 설치해야 한다. 시공능력 200위 이내 건설사도 같은 의무를 진다. 안전교육 의무도 강화됐다. 중대산업재해가 발생한 법인 또는 기관의 경영책임자는 총 20시간 범위에서 분기별로 안전교육을 이수해야 한다. 교육 이수 의무를 위반하면 1차 1000만원, 2차 3000만원, 3차 ...

    한국경제 | 2021.07.09 17:36 | 곽용희/안효주/안대규

  • thumbnail
    [사설] 시행령까지 모호한 중대재해법, 범법자 양산할 판

    ... 있다며 ‘6개월 이상 치료가 필요한 경우’로 명시해달라고 요구해왔지만 이 같은 요구도 반영되지 않았다. 사업주와 경영책임자의 범위와 의무 부분도 명확하지 않다. 500인 이상 사업장, 시공능력 200위 내 건설사는 안전보건전담조직을 설치토록 했다. 300인 이상 사업장은 전담인력을 두고, 중대시민재해는 ‘적정’ 인력을 배치해야 한다. 이와 관련한 안전보건 예산은 모두 ‘적정’ 수준이다. 얼마가 적정한지 ...

    한국경제 | 2021.07.09 17:16

  • thumbnail
    노후 아파트 비율 61% 부산 '리모델링 바람 분다'

    해운대 그린시티 42개 아파트단지, 남구 LG메트로 리모델링 추진 인허가 짧고 사업 속도 빨라…대형건설사 사업 대상지 벌써 눈독 부산에서도 대규모 아파트 단지를 중심으로 리모델링 바람이 불고 있다. 리모델링은 준공 후 15년이 지난 아파트를 상대로 건물을 수직·수평으로 증축하거나 별도 건물을 새로 짓고 주차장 등 주거 환경을 개선하는 건축 방식이다. 부산은 2000년 이전에 건축된 노후 아파트 비율이 61%로 서울과 경기에 이어 세 번째로 ...

    한국경제 | 2021.07.09 14:32 | YONHAP

  • thumbnail
    중대재해법 시행 6개월 남았는데…경영책임자 범위 등 모호해 논란

    ... 어려울 것 같다"며 "(안전보건 관리체계 구축 과정에서) 그것(2인 1조 작업)에 필요한 예산 조치를 해야 하는 것으로 해석은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시행령 제정안은 상시 노동자 500인 이상 사업장과 시공 능력 200위 이내 건설사에 안전보건 전담 조직을 설치하는 것도 안전보건 관리체계 구축 의무에 포함했다. 또 기업이 일부 업무의 도급 등을 한 경우 해당 업무 종사자의 재해 예방 조치와 안전보건 관리 비용 등을 확인·점검하도록 규정했다. 하청 업체 노동자에 ...

    한국경제 | 2021.07.09 13: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