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캘리포니아 또 산불…주민 수천명 대피·유명 와이너리 불타

    ... 보즈웰도 이 산불이 삼켜버렸다. 이 산불로 1천800여명의 주민에게 대피 명령이 떨어졌고, 약 5천명은 대피 경보·주의보를 고지받은 상황이다. 건축물 2천200여채도 산불의 위협권에 들어 있다. 대피 명령을 받은 지역에 사는 주민 ... 7천여동이 전소했다. 미 국립기상청(NWS)은 이날도 로스앤젤레스(LA)와 벤투라 산맥, 샌타클래리타 밸리 등을 포함한 많은 캘리포니아 지역에 건조한 날씨와 강한 바람으로 산불 위험성이 높다는 '적기 경보'를 발령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9 03:44 | YONHAP

  • thumbnail
    가을철 진드기·쥐 매개 감염병 주의보…"야외활동 조심하세요"

    ... 감염되는 경우가 많다. 올해는 벌써 61명이 감염됐는데 적절한 치료를 하지 않을 경우, 심각한 합병증이 나타날 수 있다. 신증후군출혈열은 감염된 설치류에서 분변, 오줌, 타액 등으로 바이러스가 배출된 후 사람의 호흡기로 건조된 바이러스가 들어가면서 전파된다. 최근 5년간 환자 발생 현황을 보면 10∼12월에 감염된 환자가 절반 이상이었다. 가을철 발열성 감염병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도 증상이 비슷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

    한국경제 | 2020.09.18 10:05 | YONHAP

  • thumbnail
    '하이선' 부산 남쪽 해상으로 들어서…오전 9시 최근접(종합)

    ... 전국이 태풍의 영향권에 들었다. 태풍의 중심과 가까운 동쪽 지방과 동해상이 받는 영향이 크지만, 서쪽 지방도 선선하고 건조한 공기와 태풍 사이의 기압 차가 커 바람이 강하게 불고 비가 강하게 올 수 있다. 제주도와 전라도, 경상도, 강원도 곳곳과 일부 중부지방은 태풍특보가 내려졌고 서울 전역을 비롯한 나머지 지역은 오전 8시를 기해 태풍주의보가 발효된다. 이날 0시부터 오전 6시까지 주요 지점의 최대순간풍속(초속 기준)은 인천 옹진 서수도 24.3m, 과천 ...

    한국경제 | 2020.09.07 07:32 | YONHAP

  • thumbnail
    동해로 밀려난 태풍 '하이선'…해일 주의보

    ... 기상청에 따르면 하이선은 7일 오전 9시 부산 80㎞ 해상까지 최근접한 뒤 동해안을 지나갈 전망이다. 지난 4일까지만 해도 하이선은 경남 남해안에 상륙해 한반도를 남에서 북으로 관통할 것으로 관측됐다. 하지만 한반도 서쪽의 선선하고 건조한 공기가 강해 서쪽 이동이 제한되면서 예상 이동 경로가 바뀌었다. 그럼에도 태풍의 영향력은 여전히 무시할 수 없는 수준이라고 기상청은 전했다. 하이선은 6일 오후 3시 기준 일본 가고시마 남남서쪽 약 240㎞ 부근 해상에서 시속 ...

    한국경제 | 2020.09.06 16:48 | 정지은

  • 현대중 선박 13척 서해로, 현대차는 수출차량 이동…태풍 '비상'(종합)

    ... '차바'와 유사하고 위력은 더 강한 것으로 보고 피해 예방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2일 오후 2시 울산에 태풍주의보가 발효됨에 따라 비상 근무에 돌입했다. 우선 산사태 우려 지역, 옹벽(축대), 급경사지 등을 중심으로 예찰 활동을 ... 복구하고, 침수 피해 때는 자치단체와 협의해 전력을 긴급히 차단하는 등 조치에 나선다. 현대중공업은 태풍 내습에 앞서 건조 완료 단계인 선박 13척을 서해안으로 피항시켰다. 또 현재 안벽과 독(dock)에서 건조 중인 13척은 로프를 ...

    한국경제 | 2020.09.02 15:41 | YONHAP

  • thumbnail
    점차 빨라지는 '마이삭'…태풍 영향권 제주 강풍과 폭우

    ... 가까워져 3일 새벽께 경남 남해안에 상륙할 전망이다. 기상청은 "태풍 동쪽의 고기압과 우리나라 서쪽의 선선하고 건조한 기압골 사이에서 태풍이 북진하며 3일 새벽 전후 경남 남해안에 상륙하고 이후 동쪽 지방을 지나 동해안 인근 해상으로 ... 79㎞, 전남 신안군 가거도 시속 79㎞, 제주 새별오름 시속 70㎞, 서귀포 마라도 시속 70㎞다. 경상도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려졌으며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30㎜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다. 이날 0시부터 오전 9시까지 ...

    한국경제 | 2020.09.02 10:46 | YONHAP

  • thumbnail
    북한으로 넘어간 태풍 바비…9호 태풍 마이삭 예의주시

    ... 순으로 집계됐다. 기상청은 태풍의 영향권에서 벗어나도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에 동반된 다량의 수증기가 북서쪽에서 유입되는 건조한 공기와 만나 28일까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고 예보했다. 일부 지역은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오르며 무더워질 예정이다. 대구에는 폭염경보가 내려져 있고 서울 전역과 전국 곳곳에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28∼34도로 예상됐다. 이런 가운데 일부 날씨애플리케이션 등에서는 주말께 제9호 태풍이 ...

    한국경제TV | 2020.08.27 09:05

  • thumbnail
    오늘 중 태풍 '바비' 소멸…중부지방 점차 영향권 벗어나

    ... 순으로 집계됐다. 기상청은 태풍의 영향권에서 벗어나도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에 동반된 다량의 수증기가 북서쪽에서 유입되는 건조한 공기와 만나 28일까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고 예보했다. 일부 지역은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오르며 무더워질 예정이다. 대구에는 폭염경보가 내려져 있고 서울 전역과 전국 곳곳에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28∼34도로 예상됐다. 이런 가운데 일부 날씨애플리케이션 등에서는 주말께 제9호 ...

    한국경제 | 2020.08.27 08:54 | YONHAP

  • thumbnail
    북한으로 넘어간 태풍 '바비'…오전 중 영향권 벗어나

    ... 오후 1시 24분) 순으로 집계됐다. 기상청은 태풍의 영향권에서 벗어나도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에 동반된 다량의 수증기가 북서쪽에서 유입되는 건조한 공기와 만나 28일까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고 예보했다. 일부 지역은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오르며 무더워질 예정이다. 대구에는 폭염경보가 내려져 있고 서울 전역과 전국 곳곳에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28∼34도로 예상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27 08:06 | YONHAP

  • thumbnail
    미 캘리포니아 대형산불…8천500만명 열 경보·주의보 영향

    ... 북서부로 이어지는 11개 주에 이날부터 주말까지 여름 더위가 절정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약 8천500만명이 열 경보·주의보의 영향권 아래에 놓인 상황이다. CNN의 기상 예보관 브랜든 밀러는 기후 변화로 캘리포니아주가 미국의 어떤 지역보다 심한 타격을 입고 있다고 말했다. 가뭄의 심화 등으로 우기에는 더 비가 많아졌고, 건기에는 더 날씨가 건조해졌다는 것이다. 최근 몇 년 새 캘리포니아주에서 더 빈번해지고 피해 규모가 커진 대형 산불은 기후 변화의 가장 가시적인 ...

    한국경제TV | 2020.08.15 1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