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3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름철 탈모 주의보…꽉 끼는 모자는 毒"

    ... 것이 좋다”고 말했다. 머리를 말릴 때는 뜨겁지 않은 바람으로 두피까지 완전히 말려야 한다. 지나친 물놀이도 탈모 악화의 주범이다. 바닷물에 포함된 염분과 다양한 불순물은 두피의 수분을 빼앗고 단백질을 변성시켜 모발을 건조하게 만들어 염증을 유발할 수 있다. 물놀이가 끝나는 즉시 충분한 시간을 들여 머리를 감아야 한다. 탈모는 초기에 의학적인 치료를 시행하면 진행 속도를 늦추고 발모 효과도 기대할 수 있어 조기 발견이 중요하다. 남성형 탈모는 한번 ...

    한경헬스 | 2020.06.16 15:11 | 박상익

  • 10일 오전까지 전국에 비…건조주의보는 해제될 듯

    오랜만의 봄비에 25도 안팎의 더운 날씨가 한풀 꺾일 전망이다. 8일 저녁부터 시작된 비는 10일 오전까지 전국적으로 내릴 것으로 관측됐다. 8일 기상청은 9일 오전 6시부터 오후 3시 사이 서울, 경기 등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에 비가 내릴 것이라고 예보했다. 강원 영서, 충남 서해안, 충북, 경북, 전남, 경남 등에 시간당 10㎜ 이상의 비가 쏟아질 가능성이 높다. 봄비치고는 많은 양이다. 이 비는 10일 오전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서울 ...

    한국경제 | 2020.05.08 17:38 | 정지은

  • 주말 '봄비'에 더위 한풀 꺾인다

    ... 지나 동해상으로 이동하는 저기압의 영향 때문이다. 비와 함께 돌풍·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을 수 있다고 기상청은 내다봤다. 비가 오면서 더위는 잠시 누그러질 것으로 예상된다. 9일 전국 낮 최고 기온은 17~22도로 전날(19~27도)보다 낮을 전망이다. 주말엔 평년 수준의 봄 날씨가 이어진다. 강원도, 경기도 등에 내려진 건조주의보도 점차 해제될 거란 관측도 나온다. 정지은 기자 je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08 16:17 | 정지은

  • thumbnail
    文대통령 "고성 주민 대피 철저히…자원 총동원" 긴급 지시

    ... 1800여명도 고성체육관으로 긴급 대피했다. 고성군과 산림·소방 당국은 인력을 투입해 진화하고 있으나 건조한 날씨와 강풍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불이 난 고성평지에는 9일째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이날 오후 9시30분을 기해 강풍주의보까지 내려졌다. 일 최대순간풍속 시속 55㎞(초속 15m)의 강풍이 불기도 했다. 고성군은 직원 소집령을 발령하고 산불예방전문진화대 등 진화인력을 투입한 상태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

    한국경제 | 2020.05.01 23:40 | 노정동

  • thumbnail
    [속보] 강원 고성 산불 강풍 타고 확산…고성군 "직원 소집령"

    ... 산불예방전문진화대 등 진화인력을 투입해 진화 중이다. 도원리 인근 학야리 방향으로 불길이 확산함에 따라 인근 주민들에게도 대피를 당부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불이 난 곳에는 초속 6.3m 안팎의 강한 바람이 불고 있다. 도 전역에는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이고 불이 난 고성을 비롯한 속초와 양양 평지, 강원 중부 산지에는 강풍주의보까지 내려진 상태다. 이날 오후 6시 현재 일 최대순간풍속이 미시령 시속 94㎞, 설악산 시속 79㎞, 대관령 시속 68㎞ 등으로 강한 바람이 ...

    한국경제 | 2020.05.01 21:06 | 노정동

  • thumbnail
    전국 곳곳 '강풍'에 화재·사고…안동 산불로 '주민 대피령'

    ... 1000여명이 투입됐으며 현재까지 임야 100여ha가 불탄 것으로 확인됐다. 소방당국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이날 건조주의보와 강풍주의보가 내려진 제주 산지의 숲지대(곶자왈)에서도 불이나 나무 등 임야 8000여㎡가 소실됐다. 소방당국은 낮 12시 33분께 제주시 구좌읍 김녕리 임야에서 불이 났다며 인근의 차량 운전자로부터 신고를 받았다. 불은 건조한 날씨와 강한 바람에 확산해 일대 임야 8260여㎡를 태우고 2시간 20여분 만인 오후 3시께 꺼졌다. 소방당국은 대응 ...

    한국경제 | 2020.04.25 16:49 | 이미경

  • thumbnail
    [오늘의 날씨] 강풍에 쌀쌀한 출근길…낮기온 어제보다 높아 15도 안팎

    ... 많은 가운데 오후에 강원 지역에서는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겠다. 동해안과 대구를 비롯한 일부 내륙지역에는 건조주의보가 내려졌다. 강풍과 저온 현상이 이어질 예정이다. 경기동부와 강원영서, 전라내륙의 경우 아침 기온이 0도 이하로 ... 보인다. 전국에서 낮 동안 바람이 강하게 불 전망이다. 경기내륙, 강원동해안, 경상도, 전남동부는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다. 산불이 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에서 ...

    한국경제 | 2020.04.23 07:31

  • thumbnail
    내일 아침 기온 영하로 떨어져…강한 찬바람 '쌩쌩'

    ... 시속 70㎞(초속 20m) 이상인 강풍이 불 것으로 전망된다. 현재 일부 강원도(북부·중부·남부 산지 등)에 강풍 경보, 수도권과 충북, 일부 충남·전라도·경상도에 강풍 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강풍 특보는 22일 낮부터 밤사이 점진적으로 해제될 것으로 예상된다. 대기가 건조한 상태에서 강풍이 부는 터여서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도 신경 써야 한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아침 최저기온은 0∼7도, ...

    한국경제 | 2020.04.21 17:40 | 정현영

  • 2일 날씨 : 건조주의보…화재 주의하세요

    중부지방은 맑고 남부지방과 제주는 오전 한때 구름이 끼겠다. 아침 최저 영하 2도~영상 7도. 낮 최고 영상 14~19도.

    한국경제 | 2020.04.01 17:37

  • thumbnail
    울산 산불 이틀째 이어져…소방 헬기로 큰 불 잡는다

    ... 다행히, 산불은 민가까지 옮겨붙지 않았다. 현재까지 산불 피해 규모는 100여㏊ 규모로 추정된다. 전날 내려진 강풍주의보가 해제되고 바람 세기도 크게 줄면서 산불은 확산되지는 않은 상황이다. 산림당국은 오전부터 울산시청과 울주군청 전 ... 잡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아직 산불 발생 원인에 대해서는 파악되지 않았다. 울산엔 지난 13일부터 건조주의보가 내려진 상태다. 울산에서 발생한 가장 큰 산불은 2013년 울주군 언양읍과 상북면 일대에서 발생한 것으로, 이 ...

    한국경제 | 2020.03.20 09:29 | 고은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