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8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서울시, 아파트 경비실 에어컨 설치 절차 간소화

    ... 아파트 경비실 에어컨 설치를 간단한 신고만으로 할 수 있도록 절차를 바꾼다고 1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가설건축물 축조신고' 대상에 공동주택 내 휴게·경비 등 시설물을 포함토록 시 건축 조례가 개정돼 20일 공포 즉시 시행된다. ... 만에 절차를 완료할 수 있게 된다. 지금까지는 경비실에 에어컨을 설치하려면 설계도서 등의 서류를 준비해 자치구에 허가·신고를 요청한 후 건축물 바닥면적, 건폐율 및 용적률 산입 등 검토와 승인을 받는 절차가 필요했고, 이후 착공 신고와 ...

    한국경제 | 2021.05.18 11:15 | YONHAP

  • thumbnail
    부산 수소차 충전소 2곳 올해 연말 추가 운영

    부산시는 올해 연말 수소차 충전소 2곳이 추가로 완공된다고 18일 밝혔다. 현재 부산 수소차 충전소는 강서구 송정동과 사상구 학장동 2곳뿐이다. 이에 더해 기장군 정관읍과 해운대구 송정동 수소 충전소 건축허가가 최근 완료돼 연말이면 운영에 들어간다. 기존 사상구 학장동 수소충전소에도 충전기 2기가 추가 설치돼 충전 불편이 다소 해소될 것으로 시는 기대했다. 부산시 등록 수소차는 현재 수소 승용차 1천70여대, 수소 버스 20대이며, 올해는 ...

    한국경제 | 2021.05.18 08:13 | YONHAP

  • thumbnail
    오세훈 "부동산 비정상적 급등 막을 카드 곧 꺼낼 것"

    ... 행위들이 예상돼 국토교통부와 함께 추가적인 부동산 규제책을 논의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토지거래허가구역 제도와 관련한 약점을 보완하는 방안이 국토부와 논의돼 입법예고까지 초스피드로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시장 교란 행위에 대한 규제와는 별도로 재개발·재건축을 통한 주택공급 정책은 지속 추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오 시장은 “7~10일 내 주거정비지수제를 고치는 것을 포함한...

    한국경제 | 2021.05.17 17:42 | 정지은/신연수

  • thumbnail
    오세훈 "5년간 재건축·재개발로 24만가구 공급"

    오세훈 서울시장이 재선을 전제로 "연간 4만8,000가구씩 2025년까지 재건축·재개발 신규 인허가를 통해 24만 가구를 공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취임 한 달여를 보낸 오 시장은 1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재건축·재개발에 관해 "원래 계획대로 가고 있고 서울 시내에 489개 재건축·재개발 단지가 있으며 이 중 90% 이상인 443개 단지에서 계획이 예정대로 순항 중"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대형 단지들 위주로 ...

    한국경제TV | 2021.05.17 16:32

  • thumbnail
    오세훈 시장 "돌밭 가는 소의 마음으로…" 규제 완화 구상 밝혀

    "(전임 시장시절)지나치게 재개발·재건축 억제위주의 정책이 펼쳐져 온 것은 분명한 사실이고, 그 부분에 대해 서울시의 의지를 밝힐 수 있는 규제완화 대책을 마련 중에 있으며, 조만간 발표할 수 있을 것입니다." ... 말했다. 오 시장은 "취임 뒤 부동산 가격이 상승한 지역들이 있다"면서 "그래서 토지거래허가구역을 지정했다"고 했다. 그는 "토지거래허가구역 제도와 관련해 약점을 보완하기 위한 방안에 대해 ...

    한국경제 | 2021.05.17 16:03 | 이미나

  • thumbnail
    오세훈 "2025년까지 재건축·재개발로 24만가구 공급"

    오세훈 서울시장이 재선에 성공한다는 전제 아래 2025년까지 연간 4만8천가구씩 재건축·재개발 신규 인허가를 통해 24만 가구를 추가로 공급하겠다는 비전을 공개했다. 이는 최근 5년간 총 입주물량(13만3천 가구)의 갑절에 해당하는 ... 대회의실에서 취임 한 달을 맞아 출입기자 간담회를 열고 "서울시가 2015년 이후 재개발 신규 지정을 하지 않았고, 재건축 정비사업에 대해서도 적대적이었다면서 규제 완화가 필요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오 시장은 취임 후 재건축·재개발 ...

    한국경제TV | 2021.05.17 15:56

  • thumbnail
    오세훈 "재선시 5년간 재건축·재개발로 24만가구 공급"(종합)

    ... "한강 등 공공장소 금주 시행은 6개월∼1년 캠페인 후 결정" 오세훈 서울시장이 재선이라는 전제 아래 2025년까지 연간 4만8천가구씩 재건축·재개발 신규 인허가를 통해 24만 가구를 추가로 공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17일 밝혔다. 최근 5년간 총 입주물량(13만3천 가구)의 갑절에 해당하는 물량을 재개발·재건축구역 지정을 통해 새로 공급하겠다는 포부를 밝힌 것이다. 오 시장은 이날 서울시청 대회의실에서 취임 한 달을 맞아 출입기자 간담회를 열어 ...

    한국경제 | 2021.05.17 15:37 | YONHAP

  • thumbnail
    오세훈 "부동산 교란 행위 규제·재개발 규제 완화 동시 추진"

    ... 서울시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시장 불안을 일으킬 수 있는 가격 교란 행위가 예상되기 때문에 토지거래허가구역을 지정한 것 외에 추가적인 규제책을 국토교통부와 논의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협의가 끝나는 ... "도시 재생 사업을 일률적으로 하지 않겠다는 생각은 한 적이 없다"며 "다만 그간 재개발과 재건축 정책이 지나치게 억제돼 왔다는 점을 감안하면 축소해야한다고 생각한다"고 판단했다. 도시 정비사업과 관련해서 ...

    한국경제 | 2021.05.17 14:00 | 이송렬

  • thumbnail
    오세훈 "5년간 24만 가구 재건축·재개발 신규 인허가"

    ... 6개월∼1년 캠페인 후" 오세훈 서울시장이 재선이라는 전제 아래 연간 4만8천가구씩 2025년까지 재건축·재개발 신규 인허가를 통해 24만 가구를 공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17일 밝혔다. 취임 한 달여를 ... "이 큰 원칙을 향해 나아가고 있으며, 의지는 전혀 퇴색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특히 오 시장은 재건축·재개발에 관해 "원래 계획대로 가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서울 시내에 489개 재...

    한국경제 | 2021.05.17 12:00 | YONHAP

  • thumbnail
    서초·송파·노원 등 재건축 '풍선효과'…거래 늘고 신고가 속출

    압구정·여의도·목동 등 토지거래허가구역, 거래절벽 속 가격 강세 서울 부동산 시장의 '거래절벽' 상황이 심화하는 가운데 토지거래허가구역 규제를 피한 인근 지역으로 매수세가 옮겨가는 '풍선효과'가 나타나고 있다. 최근까지 집값 상승을 주도하던 서울 주요 재건축 단지는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이후 매수세가 잦아들며 거래가 뚝 끊겼다. 다만, 가격은 여전히 높은 수준으로 유지되는 중이다. 규제를 ...

    한국경제 | 2021.05.16 12:3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