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2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황교안 "김학의 사건 재수사는 치졸한 발상"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28일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성 접대 의혹 사건 재수사 권고에 대해 ‘치졸한 발상’ ‘국정 농단’ 등의 표현을 써 가며 강하게 비난했다. ... 농단하고 있다”며 “경제 문제를 해결하지 못해 적폐 몰이를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검찰과거사위는 지난 25일 김학의 사건 재수사를 권고하면서 “곽상도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현 한국당 의원)과 ...

    한국경제 | 2019.03.28 15:21 | 하헌형

  • '신한사태 남산 3억 사건' 관련 라응찬 이백순 신상훈 등 7명 자택 압수수색

    ... 3억원’ 의혹과 2010년 신한금융 경영권 분쟁(신한사태)와 관련, 전현직 임원의 뇌물 및 위증혐의를 수사하고 있다. 지난 1월 검찰과거사위원회가 수사를 권고한 데 따른 것이다. 하지만 당시 과거사위가 수사를 촉구했던 ‘무고혐의’는 아직 수사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과거사위는 지난 1월 최종 조사 결과를 발표하며 “검찰이 사기업의 경영권 분쟁 과정에서 무고 정황이 다분한 기획성 고소를 용인했다”고 ...

    한국경제 | 2019.03.27 17:24 | 안대규

  • thumbnail
    과거사위, 김학의 뇌물혐의 수사 권고 "심야 0시 출국이라니…국민을 뭘로 보고"

    성폭력·뇌물수수 의혹을 받는 김학의(63) 전 법무차관이 지난 주말 해외 출국을 시도하다 제지당한 것과 관련해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김 전 차관에 대한 경고 메시지를 던졌다. 정한중 검찰 과거사위 위원장 대행은 25일 오후 2시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과거사위 정례회의 시작에 앞서 "우리 국민들, 심지어 판사들도 피의자가 아니라 참고인으로 출석 요청을 받아 응할 의무가 없음에도 당신들(검찰)의 수사에 적극 협조하지 않았습니까"라며 ...

    한국경제 | 2019.03.25 21:08 | 이미나

  • '김학의 사건' 뇌물혐의 우선 수사

    ... 민정수석(현 자유한국당 의원)과 이중희 전 민정비서관에 대해서도 당시 수사 외압 의혹에 대한 직권남용 혐의를 수사할 예정이다. 검찰 과거사위원회는 25일 김 전 차관에 대해 특정범죄가중처벌법(특가법)상 뇌물 혐의, 곽 의원과 이 전 비서관에 대해 직권남용 혐의로 재수사할 것을 법무부에 권고했다. 법무부는 이를 바로 대검찰청에 통보, 대검은 별도 수사팀을 꾸리거나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배당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과거사위는 “김 전 차관이 ...

    한국경제 | 2019.03.25 19:59 | 안대규

  • thumbnail
    과거사위, 김학의 뇌물혐의 수사 권고…곽상도·이중희도 수사대상

    법무부 산하 검찰과거사위원회가 25일 '별장 성폭력·성접대' 의혹을 받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사건의 재수사를 권고했다. 과거사위는 경찰이 최초 수사 과정에 개입한 의혹이 있는 곽상도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과 이중희 전 민정비서관 등 당시 박근혜 정부 청와대 민정라인의 직권남용 혐의에 대해서도 수사를 권고했다. 과거사위는 이날 오후 정부과천청사에서 회의를 마친 뒤 김 전 차관 사건과 관련해 "김 전 차관의 ...

    한국경제 | 2019.03.25 17:58

  • '김학의 사건' 뇌물혐의 우선 수사

    검찰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별장 접대’ 사건에서 뇌물수수 혐의를 다시 수사하게 됐다. 건설업자 윤중천 씨가 김 전 차관에게 수천만원을 건넸다는 진술을 대검찰청 진상조사단이 확보했기 때문이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조사단이 이날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에 ‘김학의 사건’ 재수사를 요청함에 따라 대검은 사건 배당을 검토하고 있다. 별도 수사팀이 꾸려질 가능성은 낮아 서울중앙지방검찰청 강력부나 특수부로 ...

    한국경제 | 2019.03.25 17:35 | 안대규/이현진

  • thumbnail
    장자연, 숨지기 전 방정오와 통화?…TV조선 "통화내역 삭제 압력 사실무근" [공식입장]

    ... 조선일보가 압력을 행사했다는 것도 사실이 아니다"고 주장했다. 또 "방 전대표는 허위보도를 한 KBS와 해당기자에 대해 언론중재위원회에 정정보도를 신청함과 동시에 법적인 대응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앞서 방송된 KBS 1TV '9시뉴스'에서는 검찰 과거사위원회 조사 과정에서 "방정오 전 TV조선 대표가 장자연과 수차례 통화한 내역을 '조선일보 간부 기자가 당시 경찰에게서 빼내려고 ...

    HEI | 2019.03.25 10:09 | 김소연

  • thumbnail
    '지존파' 파헤친 특수통 문무일…검정고시 출신 이재명

    ... 사람)’들이 많다고 법조계는 입을 모은다. 김재형·민유숙 대법관, 문형배 헌법재판관 후보, 문무일 검찰총장 등 법원과 검찰의 ‘정점’에 오른 이들은 연수생 시절부터 출중한 실력에 겸손한 성품 등으로 ... 특수부로 발령받은 그는 굵직한 사건들을 수사하며 ‘특수통’으로 승승장구했다. 이번 정부 첫 검찰총장으로 검찰개혁과 과거사 청산 등을 지휘 중이다. 지난해 11월 형제복지원 피해자들을 만나 검찰의 인권 침해에 눈물을 ...

    한국경제 | 2019.03.24 18:10 | 신연수

  • thumbnail
    조사단, 25일 '김학의 사건' 재수사 권고 요청

    ... 곽상도 민정수석 등 청와대 관계자도 당연히 조사해야 하는 것 아니겠느냐”고 말했다. 2018년 3월 검찰 과거사위원회 산하에 실무 조사를 맡기 위해 발족된 대검 진상조사단의 주된 목표는 검찰의 인권침해와 ‘검찰권 ... “남의 가슴을 아프게 하면 본인도 벌 받을 것”이라고 압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속한 검찰 재수사 요청” 조사단은 25일 열리는 과거사위 정례회의에서 김학의 사건과 관련해 신속한 재수사 권고를 ...

    한국경제 | 2019.03.24 17:58 | 안대규

  • thumbnail
    '별장 성접대' 김학의 재수사 탄력…특임검사 임명 검토

    ... `별장 성 접대` 사건 핵심 당사자인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게 피내사자 신분으로 출국금지 조치가 내려지면서 검찰 재수사가 탄력을 받고 있다. 이 사건을 재조사 중인 대검찰청 진상조사단의 수사 권고와 법무부 과거사위원회 의결 등을 ... 김 전 차관이 해외 출국을 시도한 만큼 착수 시기가 앞당겨진 셈이다. 진상조사단도 상황 변화를 감안, 25일 과거사위원회에 김 전 차관의 일부 혐의를 선별해 우선 수사 권고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 전 차관은 건설업자 ...

    한국경제 | 2019.03.24 14: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