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51-60 / 2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나다르크'로 변신한 나경원…18조 굴리는 M&A승부사 김광일

    ... 펀드매니저들의 불법행위 등을 적발하는 성과를 올렸다. 증권범죄에 대한 초기 적발이 가능하도록 한국거래소, 금융감독원, 금융위원회 등과 유기적 수사 공조 시스템을 설계한 주역이다. 검찰내 ‘특수통’인 여환섭 청주지검장은 ... 챙겨온 것으로 알려졌다. ◆전두환 구속 법리 발견한 정한중, 박근혜 '호위무사'유영하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 위원장 권한대행을 맡고 있는 정한중 한국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연수원생 신분으로 “재직중 ...

    한국경제 | 2019.05.24 17:00 | 안대규

  • thumbnail
    서울중앙지검 '장자연 소속사 대표 위증' 수사

    ...;장자연 리스트' 관련 소송에 출석해 허위증언을 했다는 의혹을 받는 장씨의 소속사 대표 김 모씨에 대해 검찰이 수사에 착수한다. 24일 검찰에 따르면 대검찰청은 법무부 산하 검찰과거사위원회(과거사위)가 수사를 권고한 김 ... 과거사위는 김씨가 2012년 11월 열린 이종걸 의원 명예훼손 재판에서 위증한 혐의에 대해서 수사를 개시해달라고 검찰에 권고했다.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장씨 문건에 '장씨가 조선일보 임원을 술자리에서 모셨다'는 ...

    한국경제 | 2019.05.24 08:46

  • thumbnail
    윤중천, 두번째 영장심사…오늘 구속 여부 결정

    ... 열어 구속 수사 필요성이 있는지 심리한다. 윤씨는 지난달에 이어 또 다시 구속 심사를 받게됐다. 앞서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수사단은 지난달 17일 윤씨를 체포해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사기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 이모 씨에 대한 강간치상 혐의와 과거 내연관계에 있었던 여성 권모 씨에 대한 무고 혐의 등이 새롭게 추가됐다. 검찰은 강간치상 관련 범죄사실에 2007년 11월 13일 역삼동 오피스텔에서 윤씨와 김 전 차관이 함께 이씨를 성폭행했다는 ...

    한국경제 | 2019.05.22 08:52

  • '장자연 리스트' 규명 불가…과거사委, 진상규명 종료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장자연 리스트’ 사건에서 특수강간, 강간치상 등 핵심 의혹에 대한 재수사가 어렵다고 판단했다.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는 20일 정부과천청사에서 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장자연 사건’ 최종 심의 결과를 발표했다. 과거사위는 지난 13일 대검찰청 진상조사단에서 13개월간의 조사 내용을 담은 250쪽 분량의 최종 보고서를 제출받아 검토해왔다. 장자연 리스트 의혹 사건은 ...

    한국경제 | 2019.05.20 17:48 | 안대규

  • '김학의 의혹' 윤중천, 영장 재청구…성폭행 혐의 추가

    검찰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뇌물수수 및 성범죄 의혹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핵심 인물인 건설업자 윤중천(58) 씨의 구속영장을 재청구했다.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수사단은 20일 윤 씨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서를 법원에 접수했다. 지난달 19일 첫 번째 구속영장이 기각된 지 한 달여 만이다. 검찰은 윤 씨에게 기존 사기와 알선수재 등 혐의 이외에 강간치상과 무고 혐의를 추가로 적용했다. 검찰은 당초 김 전 차관에게 뇌물과 성접대를 ...

    한국경제 | 2019.05.20 17:13

  • 검찰 과거사위원회, 장자연 리스트 규명 못해…"수사권고 어렵다"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20일 고(故) 장자연 씨 사망 의혹 사건과 관련해 수사권고가 어렵다고 판단했다. 장 씨가 친필로 피해 사례를 언급한 문건은 대체로 사실에 부합하지만, 의혹이 집중된 가해 남성들을 이름을 목록화했다는 ... 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장자연 사건' 최종 심의 결과를 발표했다. 이들은 지난 13일 대검찰검찰과거사 진상조사단(조사단)에서 13개월간의 조사 내용을 담은 '장자연 보고서'를 제출받아 이에 ...

    한국경제 | 2019.05.20 16:19

  • [속보] 검찰 과거사위원회 "장자연 리스트, 성폭행 의혹 확인 못해"

    검찰 과거사위원회 "장자연 리스트, 성폭행 의혹 확인 못해"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5.20 16:07

  • '장자연 사건' 오늘 최종 발표…성범죄 재수사 어려울 가능성↑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20일 고(故) 장자연 씨 사망 의혹 사건의 재수사 권고 여부를 결정한다. 성접대 강요 및 부실 수사 의혹과 관련한 여러 정황을 확인했지만, 공소시효 완료나 증거 부족 등의 이유로 재수사 권고엔 ... 정부과천청사에서 최종 회의를 열고 '장자연 사건' 관련 심의 결과를 발표한다. 이들은 지난 13일 대검찰검찰 과거사 진상조사단에서 13개월간의 조사 내용을 담은 250쪽 분량의 '장자연 최종 보고서'를 ...

    한국경제 | 2019.05.20 10:58

  • thumbnail
    과거사위, 20일 '장자연 사건 진상' 심의 결과 발표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과거사위)가 오는 20일 고 장자연씨 사망 의혹 사건의 재수사 권고 여부를 공개한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과거사위는 20일 오후 2시 회의를 연 뒤 장자연 사건 관련 심의 결과를 발표한다. 과거사위는 지난 13일 대검찰검찰과거사 진상조사단(조사단)에서 13개월간의 조사 내용을 담은 250쪽 분량의 '장자연 최종보고서'를 제출받아 검토 및 논의를 해왔다. '장자연 사건'은 장씨가 2009년 ...

    한국경제 | 2019.05.19 16:17

  • thumbnail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구속 사흘만에 첫 소환조사

    뇌물수수 및 성범죄 의혹을 받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구속 사흘 만에 첫 소환조사를 받았다. 19일 검찰 등에 따르면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수사단(단장 여환섭 청주지검장)은 이날 오후 2시부터 서울동부구치소에 ... 2006∼2008년 1억3000만원 상당의 금품과 100여차례 이상의 성접대를 받은 혐의를 받는다. 형사소송법상 검찰이 신청할 수 있는 구속 기간은 10일이지만 10일을 초과하지 않는 한도 내에서 구속기한을 한 차례 더 연장할 수 ...

    한국경제 | 2019.05.19 1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