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61-70 / 2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성접대 의혹' 김학의 내일 구속 후 첫 소환조사

    억대의 뇌물과 성접대를 받은 혐의로 구속된 김학의(63) 전 법무부 차관이 오는 19일 검찰 구속 후 첫 소환조사를 받는다. 의혹이 처음 불거진 지 6년 만이다. 그간 고집하던 '모르쇠' 전략에 변화가 있을 것인지 관심이 집중된다. 18일 검찰 등에 따르면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수사단(단장 여환섭 청주지검장)은 다음날 오후 서울동부구치소에 수감 중인 김 전 차관을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김 전 차관이 지난 16일 구속된 ...

    한국경제 | 2019.05.18 19:30

  • thumbnail
    김학의 전 차관 구속…'별장 성접대 의혹' 6년 만

    ... 차관의 구속은 2013년 3월 '별장 성접대 의혹'이 불거진 지 6년 만이다. 앞서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수사단(단장 여환섭 검사장)'은 지난 13일 건설업자 윤중천 씨에게 1억3000만원 상당의 ... 4000만원 상당의 금품을 수수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로 김 전 차관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검찰은 이 가운데 1억원에는 제3자 뇌물수수 혐의를 적용했다. 김 전 차관이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 ...

    한국경제 | 2019.05.17 07:21

  • thumbnail
    '억대 뇌물 혐의' 김학의 前 차관 6년 만에 구속

    ... 혐의를 받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구속됐다. 2013년 ‘별장 성접대’ 사건이 일어난 지 6년여 만이며,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권고에 따라 이른바 ‘김학의 수사단’이 출범해 그에 대한 세번째 검찰 수사가 시작된 지 50여일 만이다. 김 전 차관의 신병이 확보되면서 검찰 수사가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서울중앙지방법원 신종열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6일 김 전 차관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

    한국경제 | 2019.05.17 00:01 | 이인혁

  • thumbnail
    강희락 "방상훈 조사하지 말라고" vs 조선일보 "무혐의라길래 명예회복 재촉만"

    ... 물증이라고 할 수 있는 '장자연 문건'이 실재했는지, 문건에 언급된 사회 유력인사들의 이름, 2009년 검찰과 경찰의 부실수사 정황, 조선일보의 외압에 의한 수사 무마가 있었는지 등도 최종보고서 내용에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 배우 윤지오 씨를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하기도 했다. 한편 진상조사단은 이날 사건의 의혹을 총 12가지로 정리해 검찰 과거사위원회에 최종 보고했다. 검찰 과거사위원회는 내주께 장자연 사건의 최종 조사 결과를 발표한다는 방침이다. ...

    한국경제 | 2019.05.13 22:25 | 이미나

  • 검찰, 신상훈 전 사장 피의자 신분 전환할 듯 "거꾸로 가는 남산 3억 수사"

    검찰이 2010년 신한금융지주 경영권 분쟁사태(신한사태)의 피해자로 알려진 신상훈 전 신한금융 사장에게 위증혐의의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서울중앙지검의 수사가 라응찬 전 신한금융 회장, 위성호·이백순 ... 피의자로 전환될 가능성이 있음을 시사했다. 서울중앙지검의 수사방향이 수사권고 방향과 정반대로 흐르면서 법무부 산하 검찰과거사위도 크게 우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 과거사위는 지난해 11월 라 전 회장, 위·이 전 ...

    한국경제 | 2019.05.13 16:40 | 안대규/정지은/이인혁

  • thumbnail
    검찰, 오늘 김학의 구속영장 청구…신병 확보 여부 '중요'

    검찰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 대해 억대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과거 부실수사 의혹에 대한 국민적 비판여론으로 시작한 수사인 만큼 김 전 차관의 신병 확보 여부가 이번 수사의 성패를 가를 것으로 보인다.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수사단(단장 여환섭 검사장)은 13일 오후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혐의를 적용해 김 전 차관의 구속영장을 청구하기로 했다. 김 전 차관은 2007∼2008년께 건설업자 윤중천 ...

    한국경제 | 2019.05.13 15:34

  • thumbnail
    [모닝브리핑] 폼페이오 "북핵파일 두번 다시 열어볼 필요없도록 하는데 집중"

    ...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만나 무역현안을 논의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은 12일(현지시간) 추가적인 무역협상 일정에 대해선 "구체적으로 결정된 것은 없다"면서도 ... 1%포인트 이상 떨어져 오피스빌딩 매매 시장이 얼어붙게 된다고 반발하고 있습니다. ◆ 김학의 전 법무차관, 6시간 검찰조사 받고 귀가 뇌물수수·성범죄 의혹으로 검찰 수사를 받는 김학의(63) 전 법무부 차관이 어제 두 ...

    한국경제 | 2019.05.13 06:59 | 이미나

  • thumbnail
    김학의 금주 중 영장청구 방침…檢, 1억원 이상 뇌물수수 혐의

    검찰이 이번주 안에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63·사진)에 대해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12일 김 전 차관을 재소환해 조사한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단은 건설업자 윤중천 씨(58)가 내놓은 진술과 계좌추적 결과 등을 토대로 김 전 차관이 1억원 이상 뇌물을 받은 혐의가 있다고 보고 있다. 검찰은 김 전 차관이 윤씨로부터 2007~2008년 3000만원 안팎의 금품을 직접 받은 것으로 보고 있다. 윤씨와 성폭행 ...

    한국경제 | 2019.05.12 18:08 | 이인혁

  • thumbnail
    재소환 김학의, 검찰 조사에서 “윤중천 누군지도 모른다”

    ... 알려졌다. 검찰은 12일 김 전 차관을 사흘 만에 다시 소환해 뇌물수수·성범죄 의혹에 대해 조사했다. 검찰은 이번주 안으로 김 전 차관의 구속영장을 뇌물수수 혐의로 청구할 방침이다.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 당시 "윤중천과 (피해를 주장하는) 여성들을 알지 못한다"고 혐의를 부인했다. 지난 3월 25일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김 전 차관에 대한 수사를 권고하자 ‘혐의는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내기도 했다. ...

    한국경제 | 2019.05.12 18:03

  • thumbnail
    김학의 사흘만에 재소환…검찰 이번주 구속영장 청구 방침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뇌물수수·성범죄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12일 김 전 차관을 사흘 만에 다시 소환해 조사 중이다. 검찰은 이번주 안으로 김 전 차관의 구속영장을 뇌물수수 혐의로 청구할 방침이다.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 주장하는 여성을 여전히 모른다는 입장이냐' 등 취재진 질문에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고 조사실로 들어갔다. 검찰은 김 전 차관에게 금품을 건넸다고 진술한 윤씨를 김 전 차관과 대질신문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검찰은 지난 9일 ...

    한국경제 | 2019.05.12 14: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