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93,8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특징주] 삼성전자, 2분기 '깜짝 실적'에 반짝 상승후 하락(종합)

    ... "IM사업부의 스마트폰 출하 호조가 실적 개선을 견인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2분기 코로나19의 영향에도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출하량(5천400만대)은 전기 대비 7% 감소하는 데 그쳤다"고 분석했다. 이어 "하반기에도 스마트폰, 게임기 등 세트 사업 실적 개선이 이어지는 가운데 삼성전자의 3분기 영업이익은 9조1천억원을 기록할 전망이며, 주가 역시 실적과 동행해 우상향 흐름을 이어갈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삼성전자에 대한 목표주가를 종전 6만4천원에서 ...

    한국경제 | 2020.07.07 11:42 | YONHAP

  • thumbnail
    '넷마블' 5% 이상 상승, 전일 기관 대량 순매수

    ... - ‘일곱개의 대죄’의 매출 기여 확대 - 하이투자증권, HOLD(유지) 06월 30일 하이투자증권의 김민정 애널리스트는 넷마블에 대해 "일곱개의대죄 ’글로벌 흥행으로 실적 개선. 전세께 모바일 게임 매출 순위 6위까지 상승하다 현재는 30위권을 기록하고 있음. 1분기에 평균 일매출액 7억원을 기록했던 ‘일곱개의대죄’는 2분기에 16억원까지 상승하여 ‘MCoC’를 제치고 가장 높은 ...

    한국경제 | 2020.07.07 11:34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깜짝실적' 삼성전자…3분기도 호실적 예상 "주가도 간다"

    ... 영업이익률은 15.6%로 2018년 4분기 이후 최고치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가 이어지면서 비대면 수요가 증가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온라인 교육, 화상 회의, 재택 근무, 게임 등 비대면 수요가 증가하면서 서버용 메모리 판매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추정된다. 도현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비대면 수요로 데이터센터 투자가 증가하며, 2분기 서버 디램(DRAM) 가격이 20% 이상 상승했다"며 "각국 ...

    한국경제 | 2020.07.07 11:29 | 고은빛

  • thumbnail
    "게임, 여전히 수출 효자"…지난해 수출액 8조 3307억원

    국내 게임산업이 지난해 수출액 69억 8183만 달러(약 8조 3307억원)를 기록하며 콘텐츠 산업 성장을 견인한 것으로 드러났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은 '2019년 하반기 및 연간 콘텐츠산업 동향분석보고서'를 발간했다. 이번 보고서는 콘텐츠산업 11개 장르의 2019년 주요 동향을 분석했고, 사업체 2500개사 대상 실태조사 결과 및 122개 상장사 자료 분석을 통해 매출, 수출 등 주요 산업규모를 추정했다. ...

    게임톡 | 2020.07.07 11:20

  • thumbnail
    작년 콘텐츠산업 수출 100억달러 첫 돌파…전년보다 8.1%↑

    게임 수출액 8조3천억원, 성장 견인…만화·음악·캐릭터 10%대 증가 콘텐츠산업 매출액 125조4천억원, 4.9% 증가…종사자는 2.2% 늘어 지난해 국내 콘텐츠산업의 수출액이 8.1% 증가하면서 사상 처음으로 100억 달러를 넘어섰다. 매출액은 전년보다 4.9% 증가한 125조원대로 성장했으며 종사자 수도 2.2%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이런 내용을 담은 '2019년 하반기 및 연간 콘텐츠산업 동향분석보고서'를 ...

    한국경제 | 2020.07.07 11:17 | YONHAP

  • thumbnail
    삼성전자 2분기 8조원 벌었다…코로나 뚫고 '어닝서프라이즈'(종합2보)

    ... 집계한 시장 전망치 6조5천385억원보다 23.9% 높다. 삼성전자는 코로나 팬데믹 여파에도 특히 반도체 부문에서 기대 이상의 실적을 올렸다. 스마트폰 판매 감소에도 불구하고 코로나로 인한 재택근무, 온라인 수업, 화상회의, 게임 등 언택트(비대면) 수요 증가로 서버·PC 업체들의 반도체 수요가 증가한 덕분이다. 반도체 수요가 탄탄히 받쳐주면서 삼성전자 등 국내 반도체 기업의 주력 제품인 D램 고정 거래 가격도 지난 5월까지 5개월 연속 상승하며 실적 개선에 ...

    한국경제 | 2020.07.07 11:09 | YONHAP

  • thumbnail
    [종합]반도체의 힘…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 8조1000억원 기록

    ... 나온다. 3분기 실적에도 관심이 커지고 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3분기 매출 컨센서스는 60조8071억원, 영업이익은 9조5427억원이다. D램 등 메모리 반도체 수요의 일시적 감소가 예상되지만 모바일과 게임기 등에서 반도체 수요가 증가하고, 가전과 모바일 판매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하지만 3분기 컨센서스엔 2분기에 반영된 디스플레이 부문의 일회성 이익이 포함돼있기 때문에 실제 영업이익은 2분기와 비슷할 가능성이 높다. ...

    한국경제 | 2020.07.07 10:55 | 황정수

  • thumbnail
    동아오츠카, 'MZ세대 공략'…e스포츠 시장 진출

    ... 8일부터 '오로나민C 하스스톤 히어로즈 챔피언십(OHHC)' 시즌1을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하스스톤(Hearthstone®)은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Blizzard Entertainment, Inc.)의 무료 디지털 카드 게임이다. 이번 대회에는 총 142개팀이 지원했으며, 총상금은 5천만원 규모다. 시즌1 대회는 8일부터 9월 16일까지 아마추어 매치, 프로매치로 구성됐다. 동아오츠카 오로나민C 관계자는 "이번 대회 개최를 발판으로 MZ세대를 공략하기 ...

    한국경제 | 2020.07.07 10:32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이겨냈다…삼성전자 아무도 예상못한 깜짝실적

    ... 신규 스마트폰 생산 확대와 맞물려 회복세가 더욱 가속할 것이라고 업계는 예측하고 있다. 반도체 부문은 상반기에 쌓인 재고 때문에 하반기에는 메모리 가격이 하락할 것으로 예상돼 실적 호황을 이어갈지는 불투명한 가운데, 모바일·게임기 위주 수요 증가와 원가 절감으로 영업이익은 2분기와 비슷하거나 소폭 증가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노근창·박찬호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삼성전자가 코로나19라는 초유의 사태 속에서 호실적을 거둔 것은 다양한 분야에서 확고한 기술 ...

    한국경제 | 2020.07.07 10:25 | YONHAP

  • thumbnail
    '그들만의 세상' 만든 김규봉 감독·가해 선배, 동시 제명 철퇴

    ... 혐의가 짙다. 장 선수는 징계 혐의를 부인하고 있으나, 관련 진술을 살펴보면 지속해서 폭행과 폭언한 사실이 있다고 판단했다"고 구체적으로 징계 사유를 설명했다. 이번에 영구 징계 처분을 받은 장 선수는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 트라이애슬론 여자 개인전에서 3위에 올랐다. 한국 트라이애슬론이 아시안게임에서 얻은 첫 메달이었다. 당시 장 선수는 연합뉴스와 인터뷰에서 "이 운동에 입문해 걸음마부터 지금까지 가르쳐 주신 김규봉 경북체육회 감독님께 감사하다. ...

    한국경제 | 2020.07.07 10: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