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289,8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위암 발생률' 가장 높은 한국…조기 발견땐 내시경 수술로 치료

    ... 절제하면 위가 보전된다는 장점이 있다”며 “일상 복귀가 빠르고 수술 후 합병증이나 통증 발생도 더 적은 것으로 알려졌다”고 했다. 진행성 위암 환자도 내시경을 활용해 수술하는 것이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도 있다. 서울대병원, 동아대병원 등 13개 의료기관 연구진이 진행성 위암 환자 1050명에게 내시경을 활용한 수술과 개복 수술을 한 뒤 비교했더니 내시경 수술의 합병증 발생률은 16.6%, 개복 수술은 24.1%였다. 수술 사망률도 ...

    한국경제 | 2020.08.07 17:00 | 이지현

  • thumbnail
    금융위 '코로나 대출' 만기 재연장 논의

    ... 1년 가까이 이어진다면 너무나 큰 리스크에 노출된다”며 “원금 상환을 유예해 주더라도 이자는 반드시 받아야 한다는 게 금융사들의 생각”이라고 말했다. 금융위는 금융회사들의 우려를 받아들여 대출 만기는 3~6개월 늘려주고 이자 유예 여부는 개별 회사의 결정에 맡기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금융위는 12일 회의를 마치고 논의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박종서 기자 cosmo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07 16:57 | 박종서

  • thumbnail
    "절반을 임대로? 싫어요" 공공재개발 참여 조합 달랑 두곳 '비상'

    공공재개발에 대한 재개발 조합의 참여 의사가 높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공공재개발은 LH(한국토지주택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등 공공기관이 시행사로 참여해 규제를 완화해주고 사업비 등도 지원해준다. 하지만 조합원 물량을 제외한 50%를 임대주택으로 환수한다는 게 부담이다. 이창무 한양대 부동산학과 교수는 “공공재개발 참여에 대한 조합원 간 합의가 어렵고 수익률도 높지 않아 활성화에 한계가 있다”고 말했다. 외...

    한국경제 | 2020.08.07 16:55 | 배정철

  • thumbnail
    美 ITC "대웅제약 균주, 메디톡스서 왔다"…대웅 이의신청 [종합]

    ... 6일(현지시간) 대웅제약과 메디톡스의 균주도용 소송에 대한 예비판결문 전문을 공개했다. ITC는 지난달 6일 대웅제약이 메디톡스의 보툴리눔톡신 제제 균주를 도용했다는 예비판결을 내놨다. 예비판결의 근거는 전체 게놈 염기서열 분석(WGS) 결과였다. ITC는 메디톡스가 지정한 전문가인 폴 카임 박사의 분석을 인정했다. 카임 박사는 염기서열 분석을 통해 대웅의 균주가 메디톡스 균주에서 얻어졌는지 여부를 분석했다. 카임 박사는 메디톡스와 대웅의 균주는 6개의 돌연변이를 공유하는데, ...

    한국경제 | 2020.08.07 16:53 | 한민수,김예나

  • thumbnail
    [속보] 호우 피해 안성·철원 등 7개 시군 특별재난지역 선포

    정부가 경기 안성시, 강원 철원군, 충북 충주시·제천시, 음성군, 충남 천안시·아산시 등 7개 시·군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행정안전부는 지방자치단체와 행안부의 1차 조사 결과 비 피해가 극심한 이들 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하고 국가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며 1일 이같이 밝혔다.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되면 해당 지자체의 재정자립도에 따라 피해 복구비 중 지방비로 부담해야 하는 비용의 50∼80%를 ...

    한국경제 | 2020.08.07 16:48 | 이미경

  • 크리스탈지노믹스 기술수출 혈액암 치료제, 美 임상 순항

    ... FLT3의 모든 돌연변이에 효과가 있다. 또 암세포가 증식할 때 활성화하는 인산화효소인 BTK의 기능을 억제한다. 크리스탈지노믹스 관계자는 "미국임상종양학회(ASCO) 등 학회에서 기존 치료제보다 항암 효과가 뛰어나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했다. 앱토즈는 2016년 6월 전임상 단계에 있던 CG-806을 총 3524억원에 도입했다. 2018년 6월에는 크리스탈지노믹스가 가지고 있던 중국 판권을 1334억원에 추가로 사갔다. 앱토즈는 지난 6월 ...

    한경헬스 | 2020.08.07 16:38 | 임유

  • thumbnail
    [단독] 삼성전자, 사상 첫 모든 신입사원 '온라인' 연수…코로나19 여파

    ... 체육대회, 개인 목표 설정, 팀별 발표시간, 춤 배우기, 연극 등 일반 교육 외에도 다양한 활동을 진행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SVP가 끝나면 신입사원별로 구체적으로 어떤 부서를 희망하는지도 조사해, 교육이 끝나는 시점에 사원별 배치 결과도 공지됐던 것으로 전해졌다. 몇 년 전 SVP 교육을 받은 삼성의 한 관계자는 "주52시간제 실행으로 주말엔 집을 갔지만 그 외에는 동기들과 매일 함께하며 2주 만에 이렇게 친해질 수 있나 싶을 정도로 친해졌다"며 ...

    한국경제 | 2020.08.07 16:37 | 배성수

  • thumbnail
    [속보] 중국, 트럼프 틱톡·위챗 퇴출령에 보복 시사

    ... "국제 규칙과 시장 원칙이 아닌 자신의 이익을 최우선시해서 정치적 조작과 탄압을 자행하는 것은 도덕적 해외와 국가 이미지 손상, 국제적 신뢰 하락만 가져올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결국 자업자득의 결과를 가져올 것"이라며 "미국이 국내 및 국제 사회의 이성적인 목소리에 귀 기울여 잘못된 행동을 바로 잡고 경제 문제를 정치화하지 말고 관련 기업 탄압을 중단하길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6일(현지시간) ...

    한국경제 | 2020.08.07 16:36 | 이송렬

  • thumbnail
    홍수 특보 13곳 사상 최다…역대급 '물폭탄' 한강변 덮쳤다

    ... '역대급 물폭탄'이 한강변을 덮친 셈이다. 가장 위험 수준인 홍수 경보 발령 수와 위험 단계 격상 수도 사상 최대를 찍었다. 7일 한경닷컴 뉴스랩이 한강홍수통제소에서 역대 홍수 특보 발령을 전수 조사해 분석한 결과, 올해 홍수 특보가 발령된 한강교는 총 13곳으로 사상 최다를 기록했다. 홍수통제소는 홍수 주의보와 홍수 경보를 구분해 홍수 특보를 낸다. 경계 홍수위(계획홍수량의 50% 수위)가 초과가 예상되면 홍수 주의보가 내려지고, 수위가 ...

    한국경제 | 2020.08.07 16:32 | 신현보

  • thumbnail
    영화 '아가씨'로 본 관계재와 행동경제학

    ... 사람이 2018년 4억5000만 명에서 2023년 5억9100만 명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성소수자에 친화적인 기업에 소비를 집중하는 이들이 상당히 늘어난다는 것이다. 비(非)성소수자에 비해 성소수자들이 평균 가처분소득이 높다는 조사 결과도 있다. 국내 기업도 성소수자 대상 마케팅에 참여한 바 있다. 현대자동차도 지난해 6월 성소수자의 달을 맞아 미국에서 성소수자를 지원하는 영상 콘텐츠를 제작했다. 김남영 기자 ny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07 16:29 | 김남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