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6,2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애플카, 독이 든 성배?…현대차 이어 닛산과도 '협상 결렬'

    ... 좌충우돌하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15일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닛산은 애플과 최근 진행한 자율주행 전기차 '아이카' 협력 논의를 중단했다. 협력 논의는 고위 경영진 수준까지 진전되지도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협상 결렬의 주된 이유는 애플의 제왕적 주도권 갖기에서 비롯된 이른바 '갑질'로 지목됐다. 애플은 닛산에게 아이카를 제조해 납품하는 하청업체 역할을 요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식통은 애플이 아이카의 소프트웨어는 물론, 하드웨어 통제권도 ...

    한국경제 | 2021.02.15 14:41 | 오세성

  • thumbnail
    2주째 불 꺼진 쌍용차 공장…재가동 시기 '안갯속'

    ... 기업회생절차와 함께 적용한 자율구조조정지원(ARS) 프로그램으로 회생절차 개시까지 두 달의 시간을 벌었지만, 이 기간 별다른 소득을 얻지 못했다. 대주주인 인도 마힌드라 그룹과 유력 투자사인 미국 HAAH오토모티브의 협상은 결렬됐고, 이들 모두 P플랜에 대한 입장을 밝히지 않은 채 출국한 상태다. 쌍용차로서는 법원의 관리하에 채무 재조정과 신규 자금 투입이 이뤄지는 P플랜 가동이 절실하다. 이를 위해 산업은행 등 채권단 절반 이상의 동의가 필요하지만, ...

    한국경제 | 2021.02.15 14:31 | 신현아

  • thumbnail
    바이든, 19일 G7 화상정상회의...애플카, 日 닛산과도 협상 결렬 [글로벌뉴스]

    ...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연말에는 마스크를 쓰지않는 게 가능할 것이라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그것은 지금 우리가 어떻게 행동하느냐에 달려 있다"며 가능성을 열어뒀습니다. 4. 애플카, 日 닛산과도 협상 결렬 애플의 자율주행 전기차 관련 협상이 일본의 자동차 회사 닛산과도 의견차이 때문에 별다른 진전을 보지 못하고 끝났습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양측간 접촉은 짧았고 논의가 고위 경영진 수준까지 진전되지도 못했다고 하는데요. 협상 결렬의 ...

    한국경제TV | 2021.02.15 14:05

  • thumbnail
    "닛산 두드린 애플카, 브랜드 이견으로 협상결렬"

    ... 전기차 관련 협상이 별 진전을 보지 못하고 끝났다는 외신 보도가 나왔다. 15일 로이터통신은 파이낸셜타임스(FT) 보도 내용을 인용해 양측간 접촉은 짧았고, 논의가 고위 경영진 수준까지 진전되지도 못했다고 전했다. 협상 결렬의 주요 원인은 `애플` 브랜드 사용 문제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 자동차 업계에서는 애플이 애플카를 추진하면서 기술 공유를 마음에 두고 있지 않을 수도 있다면서 이 경우 자동차 제조협력사들은 애플을 위해 아이폰을 단순 조립하는 ...

    한국경제TV | 2021.02.15 10:56

  • thumbnail
    애플, 日 닛산과도 '애플카' 협상 결렬…"브랜드 이견"

    애플의 자율주행 전기차 '애플카' 관련 애플과 일본 닛산 간의 협상이 결렬된 것으로 전해졌다. 15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양측간 접촉은 짧았고, 논의가 고위 경영진 수준까지 진전되지도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협상 결렬의 주요 원인은 '애플' 브랜드 사용 문제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간 업계에서는 애플이 애플카를 추진하면서 기술 공유를 고려하지 않고 있을 수 있다며 자동차 제조협력사들은 애플을 위해 자동차를 단순 ...

    한국경제 | 2021.02.15 10:54 | 이송렬

  • thumbnail
    "애플카, 일본 닛산과도 협상 결렬…브랜드 이견"

    ... 때문에 별 진전을 보지 못하고 끝났다고 로이터통신이 파이낸셜타임스(FT) 보도 내용을 인용해 15일 전했다. 이 보도에 따르면 양측간 접촉은 짧았고, 논의가 고위 경영진 수준까지 진전되지도 못했다고 소식통은 말했다. 협상 결렬의 주요 원인은 '애플' 브랜드 사용 문제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 자동차 업계에서는 애플이 애플카를 추진하면서 기술 공유를 마음에 두고 있지 않을 수도 있다면서 이 경우 자동차 제조협력사들은 애플을 위해 아이폰을 단순 조립하는 ...

    한국경제 | 2021.02.15 10:43 | YONHAP

  • thumbnail
    안철수-금태섭 '제3지대' TV토론 왜 결렬됐나 [팩트체크]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와 금태섭 무소속 예비후보가 15일 진행하려 했던 '제3지대 단일화 1차 TV토론'이 무산됐다. 두 후보는 지난 9일 TV토론을 15일, 25일 두 차례 진행키로 한 바 있다. 실무협상의 진척이 더딘 것은 △주관 방송사 선정 △토론 방식 등의 문제 때문인 것으로 전해졌다. 선관위 유권해석 두고 갈리는 두 후보 특히 토론 방식 부분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유권해석까지 있었지만 견해차를 보...

    한국경제 | 2021.02.15 09:04 | 조준혁

  • thumbnail
    [한경 CFO Insight]애플의 심기를 건드리면?

    ... 해프닝이 현대차 측의 부인으로 소강 상태에 돌입했다. 미국 현지 언론을 중심으로 현대차 측의 비밀유지조항(NDA) 위반을 애플이 문제삼았다는 이야기도 흘러 나온다. 즉 비밀주의 위반을 이유로 애플이 현대차 측에 일방적으로 협상 결렬을 통보하는 등 '갑질'을 한 것 아니냐는 추측이다. 진위를 파악할 순 없지만 투자은행(IB), 회계법인, 로펌, 컨설팅사 등 글로벌 M&A 자문업계에서도 애플은 보안 측면에서 가장 까다로운 고객으로 꼽힌다. 한 자문업계 ...

    한국경제 | 2021.02.15 05:55 | 차준호

  • thumbnail
    일본 배타적경제수역 대체 어장 유류비, 이달부터 지급

    해수부, 관련 지침 개정해 지급 시기 앞당겨…한 척당 최대 607만6천원 지원 해양수산부는 일본과의 어업협상이 장기간 결렬상태에 놓임에 따라 원거리 어장으로 나가야 하는 어업인들을 위해 올해부터 유류비 지원금을 2월에 지급한다고 14일 밝혔다. 유류비 지원 대상은 2015년 1∼6월 일본 측 배타적경제수역(EEZ)에 들어가 조업한 실적이 있는 어민이다. 해수부는 일본과의 어업협상이 진척되지 않아 일본 측 배타적경제수역 대신 먼 거리에 있는 어장으로 ...

    한국경제 | 2021.02.14 11:00 | YONHAP

  • thumbnail
    간도를 둘러싼 조선과 청나라의 갈등 [윤명철의 한국, 한국인 재발견]

    ... ‘돌무지(석퇴)’ ‘흙무지(토퇴)’ ‘건천’과 ‘토문’ 등을 발견했으며, 토문강이 송화강으로 들어가는 지금의 제 5도백하인 사실을 확인했으나 담판은 결렬됐다. 1948년 7월 이곳을 답사한 북한의 황산철은 1957년 발표한 글에서 이곳에 돌각담이 106개 있었으며, 길이는 5391m라고 썼다. 1887년 4월에는 제2차 감계회담이 열렸다. 청나라는 석을수(石乙水)를 잇는 선을 ...

    한국경제 | 2021.02.14 09:12 | 오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