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1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뜨거워지는 LPGA투어 '지존 경쟁'…세계 1~3위 LA 대결

    ... 2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윌셔 컨트리클럽(파71)에서 열리는 휴젤·에어 프리미어 LA 오픈(총상금 150만 달러)에 출전한다. 5일 끝난 시즌 첫 번째 메이저대회 ANA 인스퍼레이션을 마치고 이어진 롯데 챔피언십에 결장했던 고진영이 복귀하면서 LPGA투어 '3강' 대결이 성사됐다. 관전 포인트는 올해 상승세가 뚜렷한 박인비의 세계랭킹 1위 탈환이다. 박인비는 올해 세 차례 대회에서 우승 한번, 준우승 한번, 그리고 공동 7위에 올랐다. 2019년 ...

    한국경제 | 2021.04.20 09:17 | YONHAP

  • thumbnail
    이강인 3경기 연속 결장…발렌시아, 베티스와 2-2 무승부

    이강인(20)이 세 경기 연속 벤치를 지킨 스페인 프로축구 발렌시아가 공방 끝에 레알 베티스와 무승부를 거뒀다. 발렌시아는 19일(한국시간) 스페인 세비야의 베니토 비야마린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알 베티스와 2020-2021 스페인 프리메라리가(라리가) 33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2-2로 비겼다. 이강인은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렸지만 29라운드 카디스전부터 세 경기 연속으로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전반 12분 레알 베티스의 나빌 페키르에게 선...

    한국경제 | 2021.04.19 07:57 | YONHAP

  • thumbnail
    4위권 불투명한데 엇갈린 선수단...'좌절' 혹은 '웃음꽃'

    ... 디뉴의 대화 영상을 올리면서 `4위권 희망이 물 건너갔는데 국가대표팀 동료와 농담을 하며 웃고 떠드는 아주 즐거운 시간`이라고 세 선수를 비꼬았다. 토트넘은 4위권 진입도 불투명한 상황에 케인마저 발목 부상으로 후반 막판 빠져 얼마나 결장할지 예측할 수 없다. 더군다나 케인의 발목은 무려 7번이나 다친 곳이다. 토트넘은 26일에 맨체스터 시티와 카라바오컵 결승전을 앞두고 있고 남은 리그 6경기에 UEFA 유로파리그 진출권이라도 따내야 하는 위기 상황에 놓였다. s...

    한국경제 | 2021.04.18 02: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케인, 발목부상만 '7번'...결승전 앞둔 토트넘 어쩌나

    ... 곧바로 라커룸으로 향했다. 그는 고개를 저으면서 들어갔다. 케인에게 발목 부상은 꽤 자주 있었던 일이다. 그의 발목 부상 이력은 2016/17시즌부터 시작됐다. 2016년 9월에 첫 발목 부상을 당한 케인은 50일간 11경기를 결장했고 이어서 2017년 3월에도 또다시 발목 부상을 당해 3경기에 결장했다. 2018년 3월에도 발목 부상을 당해 케인은 20일간 결장했다. 2019년 1월에는 발목 인대 부상으로 한 달간 7경기를 빠졌고 이어서 4월, UEFA ...

    한국경제 | 2021.04.18 02: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레알, 라모스와 작별 준비?...추가 제안 계획 NO

    ... 못한 양측은 결국 리그 종료를 한 달 앞둔 상황까지 아무런 반응이 없다. 그러는 동안 레알은 리가에서 우승 경쟁, 그리고 UEFA챔피언스리그 4강에 진출했다. 라모스, 그리고 최근엔 라파엘 바란까지 부상과 코로나 19 이슈로 결장한 상황에서 일군 성과다. 에데르 밀리탕과 나초 페르난데스의 센터백 조합이 좋은 호흡을 보이면서 리버풀과 챔피언스리그 8강 대결에서 두 경기 단 1실점에 그쳤고 엘 클라시코에서도 활약하며 가치를 인정받았다. 매체는 나초의 경우 재계약을 ...

    한국경제 | 2021.04.18 02: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개편 노리는 토트넘, 라멜라 등 4명 팔고 '자금 확보' (英언론)

    ... 못한 경기들이 많았다. 지난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뉴캐슬 유나이티드 전에 라멜라는 중요한 순간 아쉬운 선택으로 득점 찬스를 놓쳤고 결국 경기를 동점으로 끝냈다. 오리에 역시 현재 주전 자원이지만 아쉬운 경기력으로 최근엔 결장 경기가 더 많았다. 한동안 자펫 탕강가, 맷 도허티가 우측 풀백으로 나섰다. 지난 31라운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전에 오리에가 오랜만에 선발로 나섰지만 맨유의 왼쪽 공격을 막는데 어려움을 느꼈다. 포이스의 경우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

    한국경제 | 2021.04.18 02:45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4강 대진 확정...'아자르', 그리고 '오일머니' [UCL]

    ... 그러나 레알의 아자르는 최악이다. 그는 이적 직후 과체중 논란에 휩싸였고 첼시 시절 잘 당하지 않던 부상을 여러 차례 당했다. 이번 시즌까지 레알에서 아자르의 부상 기간은 현재까지 총 352일로 만 1년에 육박한다. 경기 결장 숫자도 56경기에 달한다. 현재 근육 부상을 당해 UEFA챔피언스리그 8강 2경기에 모두 결장한 아자르는 이적 후 첫 첼시와의 맞대결에서도 출장 여부를 알 수 없다. 'UAE vs 카타르'-'펩 vs...

    한국경제 | 2021.04.18 02:45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탈락 속 빛난 英 3인방...중국 감독도 인정

    ... 2차전에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보였다. 1차전엔 영국에서 뛰는 3명의 선수 중 지소연(첼시 위민)만 선발로 나왔고 이금민(브라이튼)과 조소현(토트넘 홋스퍼 위민)은 각각 교체 출장과 일정 상의 이유로 인해 결장했다. 2차전 선발 명단에 대한민국 영국파 세 선수가 동시에 선발로 나서면서 기대감을 높였고 전반에 뒤어난 활약으로 먼저 앞서나갔다. 조소현은 중앙 미드필더로 나섰고 지소연과 이금민이 좌우 윙어로 나섰다. 지소연과 이금민은 수비 ...

    한국경제 | 2021.04.18 02:42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패드립 후 퇴장' 고메스, 스스로 발렌시아 발목 잡나

    ... 패트릭 쿠트로네, 마누 바예호, 케빈 가메이로, 곤살로 게데스가 있다. 고메스가 없는 상황에서 투톱을 구성하는데 어려움이 분명히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리그 5골로 팀 내 득점 2위에 올라있는 고메스가 최대 한 달 간 결장할 경우 다가오는 일정에 꽤 어려움이 생길 전망이다. 다가오는 19일 레알 베티스 원정을 시작으로 오사수나 원정, 알라베스, 바르셀로나, 레알 바야돌리드와의 홈 3연전까지 모두 빠질 가능성이 있다. 특히 비슷한 순위에 있는 오사수나와 ...

    한국경제 | 2021.04.18 02:40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포체티노 PSG 감독 "정신 무장 필수...바르사전 상기해야"

    ... 경계했다. 포체티노는 `우리가 원정에서의 경기력이 나아졌다는 데는 동의한다. 시즌이 끝날 때 분석해봐야 할 부분이지만, 내일은 16강 2차전과는 다르길 바란다`고 말했다. PSG의 주장 마르퀴뇨스는 8강 1차전 경기에서 부상을 입어 결장할 예정이다. 포체티노 감독은 리더십의 부재에 따른 선수들의 경기에 임하는 자세에 관해 이야기했다. `바르셀로나에 거둔 승리는 지나간 일이다. 내일 누가 뛰는지는 중요하지 않다. 집단적 태도의 문제다. 공을 점유하며 상대에게 위협을 ...

    한국경제 | 2021.04.18 02:39 | 정승우 기자(reccos23@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