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81-2490 / 3,9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건강한 인생] 대장암‥두번째로 많은 癌…우리 건강 '위협'

    ... 이는 용종의 작은 씨앗이 대장암으로 변하는 데 평균 10년 정도 소요되기 때문이다. ◆항문보존 가능한 수술과 표적항암제 등장 다른 암과 마찬가지로 대장암 치료도 수술,항암제 투여,방사선치료 등 3가지로 이뤄진다. 수술은 결장에 암이 생긴 경우 그나마 쉬운 편이지만 그보다 아래에 위치한 직장암이라면 그리 녹록지 않다. 골반은 상부에 위치한 결장쪽보다 하부의 직장쪽이 더 좁기 때문에 직장 부위에 암세포가 생기면 관찰하기 쉽지 않고 미세신경도 넓게 퍼져 있어 ...

    한국경제 | 2007.09.03 00:00 | 정종호

  • 美백악관, 여성대변인 시대 개막…사상 두번째

    ... 부시 대통령은 지난 3월 31일 페리노를 백악관 부대변인으로 정식 임명했다. 그녀는 스노 전 대변인과 호흡을 잘 맞춰왔고, 비슷한 이념성향이어서 마찰도 별로 없었다. 스노의 충실한 동료 역할을 수행해왔다는게 대체적인 평가다. 결장암 투병 생활중인 스노 전 대변인이 치료차 자주 자리를 비웠을 땐 페리노가 그 공백을 충실히 메웠다. 그러나 페리노가 '롱 런'할 것인지에 대해서는 아직 분명치 않다. 지금 이라크전 후유증 등으로 부시 대통령의 지지도가 최악의 수준을 ...

    연합뉴스 | 2007.09.02 00:00

  • 풀럼, 설기현의 '멀티 플레이어' 능력에 매혹

    ... 가졌다"고 칭찬했다. '멀티플레이어' 능력을 인정한 만큼 산체스 감독은 설기현의 허리 통증이 낫는 대로 실전에 투입할 것으로 보인다. 풀럼은 최근 주전 스트라이커 브라이언 맥브라이드가 지난 주말 미들즈브러전에서 무릎부상을 당해 장기결장이 불가피해졌고, 세네갈 대표팀 출신의 미드필더 파파 부바 디오프는 출전시간 문제로 산체스 감독과 불화를 겪은 뒤 포츠머스로 이적했다. 이에 따라 산체스 감독은 공격과 미드필더 공백을 설기현을 통해 막을 공산이 크다. 설기현의 ...

    연합뉴스 | 2007.09.01 00:00

  • '라이언킹' 이동국, 2경기 연속골 도전장

    ...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는 평가를 얻어냈다. 이에 따라 이영표는 풀럼전에도 선발출전해 팀의 주축 왼쪽 풀백으로서 '철옹성'을 쌓을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허리부상이 길어지고 있는 설기현(28.레딩)은 웨스트햄과 홈 경기에 결장이 예고됐다. 한편 일본 프로축구 J-리그에서 연속골 기록을 펼치고 있는 조재진(26.시미즈)는 내달 1일 주빌로 이와타를 상대로 시즌 9호골에 도전한다. 또 수비수 오범석(요코하마 FC)은 같은 날 히로시마전을 앞두고 있고, ...

    연합뉴스 | 2007.08.31 00:00

  • 레딩 감독 "설기현 이적 문제로 풀럼과 접촉 없어"

    ... 수 없다"고 했다. 그는 '치료를 위해 침을 맞는 건 알고 있는가'고 묻자 "알고 있다. 대체의학으로 침을 맞아도 되는지 문의해 왔었다. 설기현이 침술의 효능에 대해 많이 의지하고 있어서 허락했고 그의 빠른 회복을 위해서는 모든 걸 다 해 줄 생각"이라고 답했다. 코펠 감독은 이어 에버턴전 이후 26일 볼턴 원더러스와 원정경기에서 결장한 설기현이 다음달 1일 웨스트햄과 홈경기에서도 결장할 것이라고 전했다. (런던연합뉴스) 방상열 통신원

    연합뉴스 | 2007.08.31 00:00

  • LPGA 코리언 시스터스 "반갑다, 오초아 휴가"

    ...PGA) 투어 '코리언 시스터스'의 얼굴에 화색이 돌았다. 31일(이하 한국시간) 일리노이주 스프링필드의 팬더 크릭골프장(파72.6천649야드)에서 나흘간 열릴 스테이트팜클래식은 독주 체제를 갖춘 세계랭킹 1위 로레나 오초아(멕시코)가 결장한 가운데 치러진다. 브리티시여자오픈과 캐나다여자오픈, 세이프웨이클래식 등 최근 3개 대회를 잇따라 제패해 사실상 상금왕과 다승왕 타이틀을 굳힌 오초아는 캘리포니아를 거쳐 고국 멕시코로 휴가를 떠났다. 오초아가 필드를 지배하던 ...

    연합뉴스 | 2007.08.29 00:00

  • 이동국 '기회가 왔다' … 칼링컵 선발 낙점

    ... 처음이다. 올 초 미들즈브러로 이적한 이동국은 2006-2007 시즌 프리미어리그 9경기에 출전했지만 선발은 세 차례에 그쳤고, 2007-2008 시즌에도 팀이 치른 4경기 중 3경기에 교체 투입됐다. 26일 뉴캐슬과 4차전에는 결장했다. 이동국이 선발 출전한 것은 5월14일 풀럼전이 마지막이다. 이번 노샘프턴 타운과 대결에서는 풀타임을 소화할 수도 있다. 미들즈브러는 홈페이지에 주전들의 부상 소식을 전하면서 "우리는 어떤 선수의 몸 상태가 좋은 지 확인해야 ...

    연합뉴스 | 2007.08.29 00:00

  • 이영표 2연속 선발 출격…이동국은 결장

    잉글랜드 프로축구 한국인 프리미어리거 '맏형' 이영표(30.토트넘)가 2연속 선발 출격했고 이동국(28.미들즈브러)은 결장하며 힘겨운 주전경쟁을 이어나갔다. 이영표는 27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 경기장에서 끝난 맨체스터 뉴나이티드(이하 맨유)와 2007-2008 프리미어리그 4라운드 원정경기에 왼쪽 풀백으로 나왔다. 부상 이후 지난 19일 처음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뛰며 팀의 시즌 첫 승을 도왔던 이영표는 2경기 연속 ...

    연합뉴스 | 2007.08.27 00:00

  • 설기현 결장…레딩은 볼턴에 0-3 완패

    설기현(28.레딩FC)이 올 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네 경기 만에 결장했다. 설기현은 26일(이하 한국시간) 리복 스타디움에서 열린 2007-2008 프리미어리그 4라운드 볼턴과 원정경기에서 16명의 출전 엔트리에 들지 못했다. 지난 13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개막전부터 내리 3경기 연속 출전했던 설기현은 지난 19일 에버턴과 3라운드 경기 도중 후반 25분께 허리 통증을 호소하면서 교체된 뒤 물리치료에 전념해 왔다. 레딩은 ...

    연합뉴스 | 2007.08.26 00:00

  • 김동진 풀타임 출전…제니트 3연승

    ... 제니트는 전반 12분 선제골을 내줬지만 24분 콘스탄틴 지리아노프, 37분 안드레이 아르샤빈, 후반 24분 파벨 포그레브니악의 연속골로 3-1 역전승을 거뒀다. 최근 3연승을 달리며 11승7무4패(승점 40)가 된 제니트는 이날 루빈 카잔에 1-3으로 패한 선두 스파르타크 모스크바(12승6무4패.승점 42)를 2점차로 추격했다. 김동진과 함께 뛰고 있는 수비형 미드필더 이호는 결장했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hosu1@yna.co.kr

    연합뉴스 | 2007.08.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