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553,5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중골프협회 6대 회장에 임기주 한맥CC 회장

    ... 시그니엘 서울에서 정기총회를 열어 만장일치로 임기주 회장을 신임 회장으로 선출했다. 협회는 총회에 이어 곧바로 회장 이·취임식을 치렀다. 문호 다이아몬드 컨트리클럽 사장과 김태우 금강센테리움 컨트리클럽 사장은 신임 감사로 선임됐다. 임기주 회장은 "골프장 안전 관리 강화, 골프장 전문 인력 교육, 4차산업 기술을 응용한 대중 골프장 경영 효율성 제고, 코스 관리 및 노사관리 분야 등 회원사 지원 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2 17:30 | YONHAP

  • thumbnail
    "달러 패권 넘보지 말라"…바이든, 中 디지털 위안화에 '칼' 빼나

    ... 밝히지 않았다. 하지만 내년 2월 베이징동계올림픽 이전에 법정화폐로 공식 사용될 수 있다는 관측이 많다. 블룸버그는 “디지털 위안화가 베이징동계올림픽 때 더 광범위하게 배포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정진 KB경영연구소 선임연구위원은 지난해 보고서에서 “2~3년 안에 중국 유통화폐의 약 30~50%가 디지털로 대체될 것”으로 내다봤다. ‘위안화 국제화’ 포석 중국 정부가 디지털 위안화 도입으로 ...

    한국경제 | 2021.04.12 17:26 | 주용석/강현우

  • 4조원 넘게 적자낸 美 기업…CEO는 보수 400억 챙겼다

    지난해 미국 주요 상장사 최고경영자(CEO)들이 받은 보수가 전년보다 늘어났다. 코로나19로 회사 실적이 악화하자 연봉을 자진 삭감하겠다는 CEO가 많았지만 뚜껑을 열어 보니 대다수 CEO가 더 많은 보수를 챙긴 것이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미국 대형 상장사 300곳 이상의 CEO가 지난해 받은 보수의 평균이 1370만달러(약 154억원)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고 12일 보도했다. 2019년(1280만달러)보다 7% 늘었다. 10년 전인 ...

    한국경제 | 2021.04.12 17:25 | 이고운

  • thumbnail
    韓 '경제정책 불안정성' 주요 20國 중 2위

    ... 활동을 추진하기 어려워진다고 강조했다. 일관성 없는 정책으로 부정적인 영향을 준 대표적 사례로는 지주회사 제도를 꼽았다. 한경연은 정부가 지주회사 제도를 금지했다가 허용·장려한 뒤 최근 다시 규제를 강화하면서 기업 경영과 지배구조의 불확실성이 커졌다고 주장했다. 또 부동산 정책에서도 임대사업자에게 각종 세제 혜택을 부여해 등록을 권장한 뒤 8개월 만에 세제 혜택을 축소하면서 주택 임대시장의 혼란이 가중됐다고 지적했다. 원자력발전 정책도 불안정한 경제정책의 ...

    한국경제 | 2021.04.12 17:23 | 황정수

  • thumbnail
    [하노버메세 2021] 인공지능·탄소중립…제조혁신 무대 펼쳐진다

    ... 지면을 마련했다. “과거 같으면 수년이 걸렸을 일을 제조업체들이 몇 달 안에 해내야 하는 시대입니다. 하노버 메세에서 이런 현안에 대해 토론하고 해결책을 찾는 장을 마련합니다.”(요헨 퀘클러 하노버메세 최고경영자) 주최 측인 도이치메세는 12일부터 16일까지 온라인으로 박람회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엔 약 1800개 업체가 참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2019년 75개국 6500개 업체가 출품한 것에 비해선 줄었지만 코로나19 여파 ...

    한국경제 | 2021.04.12 17:23 | 김동현/김진원

  • thumbnail
    "소비자 피해 '예상'만 돼도 단체소송 허용"

    ...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소비자기본법 일부 개정안을 다음달 24일까지 입법예고한다고 발표했다. 2006년 도입 이후 유명무실했던 단체소송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조치라고 공정위는 설명했다. 하지만 산업계는 가뜩이나 코로나19 여파로 경영이 불확실한 상황에서 반(反)시장 정책으로 변질될 우려가 있다고 반발했다. 소비자 소송 남발로 기업 활동이 위축될 수 있다는 지적이다. 소비자 단체소송에 떠는 재계 개정안은 단체소송 활성화에 초점이 맞춰졌다. 단체소송은 공익을 ...

    한국경제 | 2021.04.12 17:20 | 이지훈/이수빈

  • thumbnail
    [이경전의 경영과 과학] 완전자율주행, 언제 가능할 것인가?

    세계에서 유일하게 레벨4 자율주행 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 웨이모의 최고경영자(CEO) 존 크래프칙이 지난 5일 사임했다. 웨이모는 작년 10월, 레벨4의 자율주행택시 서비스 ‘웨이모 원’을 미국 애리조나주의 피닉스에서 시작했다. 웨이모 원 앱을 통해 차량을 부르면 웨이모 드라이버라는 차가 오는데, 운전석에 사람이 타고 있지 않다. ‘사람이 운전하지 않는 우버’라고 생각하면 된다. 단, 이 서비스는 피닉스 ...

    한국경제 | 2021.04.12 16:59

  • thumbnail
    [biz칼럼] 규제가 약이 되도록 하려면

    ... ‘약’이 되도록 할 수 있을까? 그 처방은 기업이 규제를 결정하는 정치·사회적 과정에 얼마나 투명하고 효과적으로 참여하는가에 있다. 어느 나라든 기업을 둘러싼 정치·사회적 환경의 변화와 규제는 경영자들에게는 피할 수 없는 도전이다. 많은 경영자가 ‘기업하기 어렵다’ ‘반(反)기업 정서가 강하다’고 항변하며 사적인 관계 속에서 규제를 해결하던 부정적 경험의 그림자가 남아 있다. 그 결과 ...

    한국경제 | 2021.04.12 16:58

  • thumbnail
    KB금융 "한국판 뉴딜 금융지원 2.2조, 올해 목표의 68% 달성"

    KB금융그룹은 지난 9일 윤종규 회장과 허인 KB국민은행장 등 주요 계열사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1차 KB뉴딜·혁신금융협의회'를 열었다고 12일 밝혔다. 회의에서 KB금융 계열사들은 '한국판 뉴딜' 금융지원 현황을 점검하고 향후 추진 계획을 논의했다. KB금융지주에 따르면 올해 들어 3월말 기준 KB금융그룹의 한국판 뉴딜 금융지원 규모는 석문국가산업단지 집단에너지사업 금융지원 1천751억원(KB국민은행), 자원 재활용 기업 지원을 ...

    한국경제 | 2021.04.12 16:52 | YONHAP

  • thumbnail
    구글 창업자 페이지·브린, 1000억달러 자산가 클럽 합류

    ... 합류로 1000억 달러 자산가 클럽은 8명으로 늘었다. 이들의 재산을 모두 합치면 1조 달러를 넘는다. 1999년 마이크로 소프트의 공동 창업자 빌 게이츠가 1000억 달러 자산가 반열에 오른 뒤 2017년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최고경영자(CEO)가 1000억 달러 자산가 클럽에 합류했다. 2000년대 초반 닷컴 버블이 가라앉으면서 빌 게이츠의 자산은 크게 줄었지만 여전히 1000억 달러 자산가 클럽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코로나19가 유행하면서 온라인 전환 속도가 ...

    한국경제 | 2021.04.12 16:45 | 이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