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4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27 판문점 선언' 2주년…남북 '돌파구' 고심하는 靑

    ... 해당 사업 구간은 총 길이 110.9㎞인 동해북부선 강릉~제진 구간으로, 부산에서 시작돼 북측 안변역까지 이어지는 동해선 철도 중 유일한 미연결 구간이다. 남북 정상은 2014년 4·27 판문점 선언에서 동해선, 경의선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에 재차 합의했으나 하노이 회담이 결렬된 뒤 1년 넘게 중단된 상태다. 문 대통령의 메시지에는 코로나19 방역 협력 제안도 담길 전망이다. 문 대통령은 지난 3·1절 기념사에서 ...

    한국경제 | 2020.04.24 17:33 | 김형호

  • thumbnail
    통일부 "6·15 선언 20주년, 남북공동행사·이산가족 상봉 추진"(종합)

    ... 남북관계 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전문가 의견을 수렴해 개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지난 23일 남북교류협력사업으로 인정된 동해북부선 강릉∼제진 구간 철도연결사업도 한반도 신경제 구상을 위한 주요 정책으로 소개됐다. 이와 관련해 동해선과 경의선 연결을 위해 향후 남북 당국 간 협력을 단계적이고 점진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또한 한강하구의 공동 이용 수역 공동조사와 선박 시범 운항을 추진하고, 남북 동·서해 국제항공로 조정과 남북 해상항로대 복원을 위한 노력도 기울인다. ...

    한국경제 | 2020.04.24 11:16 | YONHAP

  • thumbnail
    통일부 "6·15 선언 20주년 계기로 남북 간 공동행사 추진"

    ... 남북관계 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전문가 의견을 수렴해 개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지난 23일 남북교류협력사업으로 인정된 동해북부선 강릉∼제진 구간 철도연결사업도 한반도 신경제 구상을 위한 주요 정책으로 소개됐다. 이와 관련해 동해선과 경의선 연결을 위해 향후 남북 당국 간 협력을 단계적이고 점진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또한 한강하구의 공동 이용 수역 공동조사와 선박 시범 운항을 추진하고, 남북 동·서해 국제항공로 조정과 남북 해상항로대 복원을 위한 노력도 기울인다. ...

    한국경제 | 2020.04.24 10:37 | YONHAP

  • 통일부, 동해북부선 '남북교류협력 사업' 인정…2조원대 사업 예타 면제

    ... 대륙철도망(TSR)이 완성되면 역내는 물론 동북아경제공동체 형성을 위한 교통·물류·에너지 협력의 기반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남북은 2018년 4·27 판문점 선언을 통해 경의선·동해선 철도와 개성∼평양 고속도로 등을 연결하고 현대화하는 데 합의했다. 그러나 지난해 2월 ‘하노이 노딜’ 여파로 남북 관계가 얼어붙으면서 협력 사업들은 발이 묶인 상태다. 김연철 통일부 ...

    한국경제 | 2020.04.23 15:06 | 임락근

  • thumbnail
    동해북부선 철도 '남북협력사업' 인정…예타 면제로 조기 착공(종합)

    ... 물론 동북아경제공동체 형성을 위한 교통·물류·에너지 협력의 기반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동해북부선 건설 사업은 2000년부터 추진돼 왔던 남북 철도 연결 사업의 일환으로, 남북 정상은 2018년 4·27 판문점 선언을 통해 경의선·동해선 철도와 개성∼평양 고속도로 등을 연결하고 현대화하는 데 합의한 바 있다. 정부는 강원도 등 지역사회와 긴밀히 협의하여 동해북부선 강릉~제진 구간 철도연결 공사를 조속하게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김연철 통일부 장관은 이날 교추협 ...

    한국경제 | 2020.04.23 11:47 | YONHAP

  • thumbnail
    동해북부선 철도 '남북협력사업' 인정…예타 면제로 조기 착공

    ... 물론 동북아경제공동체 형성을 위한 교통·물류·에너지 협력의 기반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동해북부선 건설 사업은 2000년부터 추진돼 왔던 남북 철도 연결 사업의 일환으로, 남북 정상은 2018년 4·27 판문점 선언을 통해 경의선·동해선 철도와 개성∼평양 고속도로 등을 연결하고 현대화하는 데 합의한 바 있다. 정부는 강원도 등 지역사회와 긴밀히 협의하여 동해북부선 강릉~제진 구간 철도연결 공사를 조속하게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23 11:31 | YONHAP

  • thumbnail
    동해북부선 철도 '2022년 착공' 관측…총사업비 2조8천억 원

    ... 정부 당국자는 "(동해 북부선이 남북협력사업으로 지정되면) 기획재정부와 KDI(한국개발연구원)가 사업계획 적정성 검토를 하고 기본계획을 수립해 전액 국토부 예산으로 착공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예비타당성 조사가 생략되면 사업 기간을 2∼3년 단축할 수 있다. 정부는 동해 북부선이 경의선과 함께 문재인 정부가 구상하는 '한반도 신경제구상'과 '동아시아 철도공동체'의 핵심축인 만큼, 이 사업을 최대한 신속하게 추진해나간다는 입장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21 15:20 | YONHAP

  • thumbnail
    北은 응답 없는데 남북철도 재추진…정부 "예타 면제하고 남측 구간부터 착공"

    ... 통일부가 남북협력사업으로 지정하면 국가재정법에 따라 면제가 가능하다. 남북 간 철도연결은 문재인 정부가 구상하는 '한반도 신경제구상'의 기본토대다. 남북 정상은 2년 전 4·27 판문점 선언을 통해 경의선·동해선 철도와 개성∼평양 고속도로 등을 연결하고 현대화하는 데 합의한 바 있다. 특히 부산에서 출발, 북한을 관통해 러시아, 유럽까지 연결되는 동해선은 '동아시아 철도공동체' 구성을 위한 핵심노선 ...

    한국경제 | 2020.04.20 13:30 | 김명일

  • thumbnail
    지난해 남한 방문한 북측 인원 '0명'…남북교류 전반 얼어붙어(종합)

    ... 707건보다 줄었다. 지난해 남북을 오간 선박과 항공기도 전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철도·도로 연결 등 당국 간 교류협력과 체육 교류 등 민간 차원의 왕래가 있었던 2018년에는 각각 1차례와 82차례의 왕래가 있었다. 지난해 경의선·통해선 육로를 통한 차량 왕래 횟수는 4천244회로, 2018년 5천999회보다 줄었다. 북한에서 반입된 물품의 액수는 100만 달러 이하로 집계됐으며, 반출 액수도 700만달러에 그쳤다. 지난해 총 교역액인 3천1백만 달러의 ...

    한국경제 | 2020.04.20 11:48 | YONHAP

  • thumbnail
    정부, 남북철도 재추진…"동해북부선 예비타당성 면제 계획"(종합)

    ... 사업구간은 강릉∼고성 제진 노선으로 길이는 총 110.9㎞다. '단선 전철' 형태로 건설될 것으로 알려졌다. 남북 간 철도연결은 문재인 정부가 구상하는 '한반도 신경제구상'의 기본토대로, 남북 정상은 2년 전 4·27 판문점 선언을 통해 경의선·동해선 철도와 개성∼평양 고속도로 등을 연결하고 현대화하는 데 합의한 바 있다. 특히 부산에서 출발, 북한을 관통해 러시아, 유럽까지 연결되는 동해선은 '동아시아 철도공동체' 구성을 위한 핵심노선 중 하나다. 현재 남측 강릉∼고성 ...

    한국경제 | 2020.04.20 11:4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