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3,4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의·경춘선 숲길 하루 3만여명 방문..."미세먼지 저감 효과"

    철도 폐선 부지를 활용한 경의선·경춘선 숲길이 경유차 165대가 내뿜는 미세먼지를 줄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서울시는 경의선숲길의 하루 평균 방문객이 2만5000명, 경춘선숲길은 8000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두 곳의 도시 숲은 총면적 15만7518㎡으로 축구장 22개 크기다. 서울시는 경유차 165대가 1년간 뿜는 미세먼지(277㎏)를 저감하는 효과가 있다고 분석했다. 주변보다 8~10도 낮게 온도가 측정되는 등 열섬현상도 ...

    한국경제 | 2020.01.23 13:27 | 박진우

  • thumbnail
    경의·경춘선숲길 하루 3만3천명 방문…"미세먼지 저감 효과"

    경의선 2만5천명, 경춘선 8천명…축구장 22개 규모 녹지 확보 철도 폐선 부지를 활용한 경의선·경춘선숲길이 지역 명소로 자리 잡았으며 미세먼지 저감과 생태계 복원 등의 효과가 있다고 서울시가 자체 분석했다. 23일 시에 따르면 하루 평균 방문객이 경의선숲길은 2만5천명, 경춘선숲길은 8천명 수준으로 집계됐다. 두 곳의 도시 숲은 총면적 15만7천518㎡에 달해 축구장 22개 크기다. 시는 "두 숲이 경유차 165대가 1년간 내뿜는 277㎏만큼의 ...

    한국경제 | 2020.01.23 06:00 | YONHAP

  • thumbnail
    반려견 '토순이' 죽인 20대 남성 징역 8개월…"범행 수법 잔혹"(종합)

    ... 선고가 불가피하다"고 판단했다. 다만 재판부는 "범행을 시인하고 반성하는 태도를 보이는 점, 미리 계획한 범행은 아닌 것으로 보이는 점 등을 고려했다"며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앞서 서울서부지법은 지난해 11월 서울 마포구 경의선책거리에서 고양이를 학대해 숨지게 한 30대 남성에게 징역 6개월의 실형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했다. 수원지법도 고양이 2마리를 이틀에 걸쳐 잔인하게 죽인 50대 남성에게 이달 17일 징역 4개월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하는 등 최근 들어 ...

    한국경제 | 2020.01.22 11:44 | YONHAP

  • thumbnail
    고양이 연쇄살해 50대 법정구속…"생명존중 태도 없어"

    ... 이르렀다고 하지만 바로 다음 날 고양이를 분양받는 등 선뜻 이해할 수 없는 행동을 하고 그 고양이마저 죽음에 이르게 했다"면서 "순간적인 실수라는 피고인의 변소를 받아들이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해 11월 서울서부지법은 서울 마포구 경의선 책거리에서 고양이를 학대해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된 30대에게 징역 6개월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하는 등 최근 들어 동물을 무참히 죽인 사건의 피고인에게 실형을 선고하는 판결이 이어지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17 10:43 | YONHAP

  • thumbnail
    김연철 "남북 철도연결 합의 20주년…이제는 결실 맺어야"

    ... '사단법인 희망래일 창립 10주년 정책세미나' 축사를 통해 "마침 올해는 남과 북이 끊어진 철도와 도로를 연결하기로 합의한 지 꼭 20년이 되는 해"라며 이같이 말했다. 남북 간 철도연결사업은 크게 경의선, 동해선 두 축으로 진행돼왔다. 경의선 철도는 지난 2004년 서울∼신의주 구간이 연결된 상태지만 유지·보수 문제로 시설 개량 등 현대화 사업이 필요하다. 특히 부산에서 출발, 북한을 관통해 러시아, ...

    한국경제 | 2020.01.15 15:25 | YONHAP

  • thumbnail
    '교통 인프라 부족' 경기북부에 철도·도로 잇따라 개통

    경의선 문산∼임진강역 전철·서울∼문산 민자도로 등 인프라 부족으로 교통이 불편한 경기북부에 올해 도로와 철도가 잇따라 개통한다. 14일 경기도 등에 따르면 올해 경기북부에 개통 예정인 교통 인프라는 경의선 문산역∼임진강역 전철(6㎞), 서울∼문산 민자고속도로(35.2㎞), 국도 37호선 파주∼가평(73㎞) 등이다. 경의선 전철 문산역∼임진강역 구간은 지난해 12월 31일 공사가 완료돼 3개월간의 시험 운행 절차를 거쳐 3월 말 개통한다. 이 ...

    한국경제 | 2020.01.14 07:35 | YONHAP

  • thumbnail
    '학대 기준' 모호…유명무실한 동물보호법

    서울 마포구 경의선 숲길에서 고양이 ‘자두’를 바닥에 내리치는 방법 등으로 목숨을 빼앗았다는 피고인에게 1심 법원은 지난해 11월 징역 6개월을 선고했다. 지난 8일 검찰은 주인을 잃어버린 반려견 ‘토순이’를 잔혹하게 죽인 혐의로 징역 1년6개월을 구형했다. 동물보호법의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는 해석이 일부에서 나오지만 실상은 재산보호에 방점이 찍혔다는 분석이 더 많다. 동물보호법은 처벌 조건으로 잔인성을 ...

    한국경제 | 2020.01.10 17:14 | 남정민

  • thumbnail
    신월IC~ 국회 앞 7.6㎞ 지상에 '시청앞 광장 8배' 공원 만든다

    ... 조성에 들어가 2023년 하반기부터는 부분적으로 공원을 개방할 예정이다. 2024년 6월 전체 공원 조성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서울시는 그동안 월드컵공원, 서울로 7017, 문화비축기지, 경의선숲길·경춘선숲길 등 근대 산업사회 공간을 시민의 공간으로 탈바꿈시켜왔다”며 “국회대로 상부 공원을 서울의 새로운 녹색벨트로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정철 기자 bjc@hankyun...

    한국경제 | 2020.01.09 17:15 | 배정철

  • thumbnail
    서울시 '국회대로' 지하화 나선다…상부에는 서울광장 8배 선형공원 조성

    ... 마무리되는 구간부터 내년 하반기에 착공된다. 시는 오는 2023년 하반기부터 부분적으로 공원 개방이 시작될 것으로 보고 있다. 오는 2024년 6월이면 전체 공원 조성이 완료될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 "국회대로 상부 공원을 경의선숲길, 경춘선 숲길, 서울로7017에 이은 서울의 새로운 녹색 벨트이자 뉴욕의 하이라인, 시드니의 굳즈라인 같은 세계적인 선형공원으로 만들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적구창신은 '오래된 기억과 흔적으로 새로운 미래를 ...

    한국경제 | 2020.01.09 10:02 | 조준혁

  • thumbnail
    반려견 '토순이' 살해범 실형 받을까? 검찰은 징역 1년 6개월 구형

    ... 말했다. 정 씨는 최후진술에서 "피해자와 강아지에게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다"며 "앞으로 어떤 생명이라도 소중히 여기고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선고 공판은 이달 22일 오전 열릴 예정이다. 한편 지난 1991년 동물보호법이 제정됐지만 지금까지 동물학대로 실형이 선고된 것은 지난해 '경의선 고양이 살해 사건'이 처음이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1.08 13:42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