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48,5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뉴욕증시, 인종차별 시위 격화에도 경제 회복 기대감에 상승

    뉴욕증시가 상승 마감했다. 미국의 인종차별 시위가 격화되는 양상이나 경제 회복 기대감이 커져서다. 2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67.63포인트(1.05%) 상승한 25,742.65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5.09포인트(0.82%) 오른 3080.82에, 나스닥 지수는 56.33포인트(0.59%) 상승한 9608.37을 기록했다. 시장은 ...

    한국경제 | 2020.06.03 07:12 | 이송렬

  • thumbnail
    코로나19 충격 브라질 자동차시장 숨통…5월 판매량 12%↑

    ... 말했다. 올해 1∼5월 판매량은 67만5천971대로 집계돼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8% 감소했다. 지난해 1∼5월 판매량은 100만대를 넘었다. 지난해 브라질의 연간 생산량은 294만4천962대, 판매량은 279만대로 브라질 경제가 침체에 빠지기 전인 2014년 수준에 근접했다. 지난달 업체별 판매량은 제너럴모터스(GM)가 1만대로 가장 많았고 폴크스바겐과 피아트가 각각 8천800여대로 2∼3위였다. 도요타(4천600대), 현대차(4천500대), 르노(4천480대), ...

    한국경제 | 2020.06.03 06:49 | YONHAP

  • thumbnail
    [모닝브리핑] '시위격화' 미 워싱턴 병력 증강…오늘 178만명 추가 등교

    ◆미국 증시, 경제 회복 기대감에 상승 간밤 미국 증시가 경제 회복 기대감에 상승세를 나타냈습니다.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1.05% 올랐습니다. S&P500과 나스닥지수도 각각 0.82%와 0.59% 상승했습니다. 최근 발표되고 있는 경제지표가 코로나19로 충격에 빠진 경제상황을 점차 벗어나고 있다는 신호를 보내고 있는 것이 이날 지수 상승을 뒷받침 했습니다. 오늘 발표된 뉴욕시 비즈니스 여건 지수는 19.5로 ...

    한국경제 | 2020.06.03 06:47 | 노정동

  • thumbnail
    "산후조리원에서 평균 13일 머물며 238만원 쓴다"

    ... 식사 관리(3.96점), 유축기를 이용한 유축 돕기와 유축 사용 방법 교육(3.93점), 산모의 세탁물 관리(3.87점) 등이 만족도가 높았다. 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는 "산후조리 서비스는 대체 자원이 거의 없는 실정이라 경제 상태가 좋지 않은 산모에겐 부담이 될 수 있다"면서 "만혼과 핵가족 제도 대중화에 따라 산모의 연령이나 경제 상태에 따른 산후조리 서비스의 다각화가 필요하다"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03 06:19 | YONHAP

  • 뉴욕증시, 美 정국 혼란에도 경제 회복 기대에 호조…다우, 1.05% 상승 마감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의 인종차별 시위 격화에도 경제 회복 기대가 이어지는 데 따라 상승했다. 2일(이하 미 동부 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67.63포인트(1.05%) 상승한 25,742.65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5.09포인트(0.82%) 오른 3,080.82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은 56.33포인트(0.59%) 상승한 9,608.37에 ...

    한국경제 | 2020.06.03 06:03 | YONHAP

  • thumbnail
    '생활속 거리두기' 근 한달…클럽·물류센터·교회 고리로 확산

    ... 감염경로별 확진자, 클럽 270명·물류센터 117명·교회 103명 정부, 수도권 외출 자제 당부…전문가들 "일상방역 '뉴노멀'에 적응해야" 일상적인 사회·경제적 생활에 '사회적 거리두기'를 접목한 이른바 '생활속 거리두기'가 시행된 지 한 달이 가까워지는 가운데 수도권을 중심으로 산발적 집단감염이 잇따르면서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생활속 거리두기 시행 이전부터 ...

    한국경제 | 2020.06.03 05:0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국난극복위 충북 간담회…지역별 현황 점검

    ... 간담회를 열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 개척을 위한 지역별 현황을 점검한다. 국난극복위는 이어 오송 지역의 K바이오 관련 현장을 찾아 기업 및 업종 관계자들의 의견을 청취할 예정이다. 간담회에는 이낙연 국난극복위원장과 김진표 비상경제대책본부장, 이광재 포스트코로나본부장, 김성주 국난극복위원회 대변인 등이 참석한다. 이시종 충북지사, 허태정 대전시장과 이춘희 세종시장, 양승조 충남지사 등 충청권 광역단체장도 참석한다. 국난극복위는 이날 행사를 시작으로 18일까지 ...

    한국경제 | 2020.06.03 05:00 | YONHAP

  • thumbnail
    정부, 오늘 임시 국무회의서 3차 추경 배정안 의결

    단일 추경 역대 최대 규모 35.3조원…4일 국회 제출 정부는 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임시 국무회의를 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경제 위기 대응을 위한 3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을 의결한다. 이번 추경안은 하반기 경기 보강 패키지를 지원하는 한편, 사회안전망을 확충하고 한국판 뉴딜, 방역 바이오 프로젝트 추진, 산업 경제구조 혁신 등을 재정적으로 뒷받침하기 위한 자금으로 편성됐다. 강기정 ...

    한국경제 | 2020.06.03 05:00 | YONHAP

  • thumbnail
    WHO미주본부 "미주 코로나19 확진 300만명…미국 지원 계속돼야"

    ... 1948년 뒤늦게 설립된 WHO의 지역본부 역할을 맡기 이전부터 미국과 오랜 인연을 맺어왔으며, PAHO 예산의 60%를 미국 정부가 책임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미국은 오랫동안 PAHO의 최대 재정 지원자이자 중요한 파트너"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브리핑에 참여한 PAHO 전문가들은 브라질 아마존 지역이나 니카라과 등의 코로나19 상황에 우려를 표하면서, 미주 각국 정부를 향해 섣불리 경제활동을 재개해선 안 된다고 경고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03 04:31 | YONHAP

  • thumbnail
    볼리비아, 코로나19로 연기된 대선 9월 6일 치르기로

    ... 망명 중이다. 모랄레스 퇴임 후 자니네 아녜스 임시 대통령을 중심으로 한 우파 임시정부가 볼리비아를 이끌어왔다. 이번 대선에는 아녜스 임시 대통령을 포함해 모랄레스 소속 정당 사회주의운동(MAS) 후보인 루이스 아르세 전 경제장관, 카를로스 메사 전 대통령 등 8명의 후보가 출마했다. 지난해 10월 대선에서 3위를 했던 한국계 목사 정치현 씨도 다시 도전한다. 3월까지 실시된 여론조사에선 아르세 후보가 30% 안팎의 지지율로 선두를 달리고 있었다. ...

    한국경제 | 2020.06.03 02:5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