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8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행정법원, '김천시 계약직 공무원 부당해고' 판정 뒤집어

    "정규직 전환 범위·방식은 자율 결정하도록 재량 부여" 경북 김천시의 계약직 공무원들이 근로계약 종료를 통보받자 노동위원회가 부당해고로 판정했으나 행정법원이 이를 뒤집었다. 1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행정14부(이상훈 부장판사)는 김천시가 중앙노동위원회 위원장을 상대로 낸 부당해고 구제 재심 판정 취소 청구 소송에서 원고 승소로 판결했다. 김천시는 2016년 6월 폐쇄회로(CC)TV 통합관제센터를 설치하며 관제요원 36명을 1년 계약기간으로 ...

    한국경제 | 2021.04.11 09:00 | YONHAP

  • thumbnail
    "200만원 버는 엄마라 미안해" 오세훈 찍은 30대 여성들 왜? [앵그리 2030]

    ... 할 때 나같은 사람이 세금 타겟이 될 것"이라며 "남들에게 준 돈의 대가를 내가 치러야 한다는게 짜증난다" 고 했다. 코로나가 장기화되고 있는 것도 30대 여성들의 표심에 영향을 주고있다는 분석이다. 30대는 계약직 등 비중이 높은 고용취약계층 중 하나다. 정모씨(34)는 "등교 방침 등이 이랬다저랬다 명확치가 않다"며 "주변 워킹맘들이 다들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것 같다. 코로나 이후에 회사를 그만둔 엄마들도 꽤 있다" ...

    한국경제 | 2021.04.10 18:00 | 고은이

  • thumbnail
    [신간] 대한민국 CEO를 위한 법인 컨설팅 바이블

    ... 이러한 변화 속에 CEO의 위험부담은 높아지고 있다. 수년간 여러 차례 바뀐 세법은 고소득자의 세금 부담을 늘어나게 했고, 자산가들에 대한 세무 조사를 강화시킨 것이다. 노무 분야 역시 최저 임금의 큰 폭 상승, 근로 시간 단축, 계약직의 정규직 전환, '저녁이 있는 삶'을 목표로, 다양한 정책들이 추진되고 있다. 근로자의 입장에서는 좋은 변화이지만 CEO의 입장에서는 경영 환경이 그만큼 어려워진 것이다. 저자는 10년 이상 현장에서 CEO 고객들과 함께 하며 ...

    한국경제TV | 2021.04.09 20:04

  • thumbnail
    공공운수노조 "공공부문 정규직화 이행 않으면 총파업"

    ... 비정규직 인건비를 떨어뜨리는 용역·파견·민간위탁 임금 낙찰률 제도 폐지 등을 요구했다. 또 ▲ 노동 안전 강화와 필수·위험 업무 인력 확충 ▲ 중앙행정기관·지방자치단체·교육기관 공무직 노동자의 법적 지위 보장 ▲ 공공기관 무기계약직 등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 용역형 자회사에 원청 수준의 사용자성 부과도 촉구했다. 공공운수노조는 이런 요구안을 청와대에 전달했다. 노조는 이달 30일 정부세종청사 '포위 투쟁'을 시작으로 5월에는 세종시 릴레이 집회, 6월 ...

    한국경제 | 2021.04.08 11:23 | YONHAP

  • thumbnail
    사무직 뿔났다…금호타이어도 노조 설립 신고서 제출

    ... 중심으로 불만의 목소리가 높았다. 이들은 생산직 직원들이 임단협이 길어지면 성과급을 받지 못하고 퇴직하게 될 것을 우려해 기본급 동결에 합의했으며 성과급 협상에 적극적으로 나서지 않았다고 보고 있다. 또한 정년퇴직자를 1년 단기 계약직으로 고용해 사실상 정년 연장을 해주는 '시니어 촉탁직' 관련 협의에 치중하면서 젊은 사무직과 연구직 직원들의 요구에는 귀기울이지 않았다고 반발하고 있다. 지난달 LG전자가 사무직 노조 설립에 성공한 뒤 생산직과 분리된 ...

    한국경제 | 2021.04.05 16:41 | YONHAP

  • thumbnail
    민주, '吳 거짓말' 총공세…"허위사실 공표, 당선돼도 무효"

    ... 시장 후보로 내세워 이 나라를 어떻게 하자는 것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종민 최고위원은 회의에서 "오 후보가 백주대낮에 국민을 상대로 대놓고 거짓말을 했다면, 이런 정치는 용납해선 안 된다"며 "한 달짜리 계약직 직원 한 명을 뽑더라도 이런 거짓말을 하는 직원은 뽑지 않는다"고 했다. 그러면서 "'거짓말쟁이' 이명박의 역사를, BBK 역사를 다시 반복할 순 없다. 서울시민들의 현명한 판단을 간곡히 호소한다"고 당부했다. 최인호 중앙선대위 ...

    한국경제 | 2021.04.05 11:56 | YONHAP

  • thumbnail
    "직원 월급도 못 주는데"…코로나에 채용계획 못세우는 공기업

    ... 규모를 줄인 기업도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올해 정규직 40명을 채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는 작년 채용 인원(70명)과 비교해 거의 반 토막이 난 수준이다. 한국공항공사 역시 채용 인원이 지난해 연간 기준 132명(정규직·무기계약직)에서 올해 상반기 기준 96명으로 줄었다. 한국공항공사는 하반기에도 추가 채용을 진행하겠다는 방침이나 명확한 일정은 아직 확정하지 못했다. 결국 안정적인 직장으로 청년들의 선호도가 높은 공기업들조차 코로나19의 타격을 피해 가지 ...

    한국경제 | 2021.04.04 05:31 | YONHAP

  • thumbnail
    공기업, 올해 정규직 5천여명 채용 계획…지난해보다 39%↓

    상반기에 절반 채용 전망…체험형 인턴도 6천876명 뽑아 올해 한국철도공사(코레일), 한국전력공사(한전),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 등 36개 공기업이 5천명 이상의 정규직(무기계약직 포함)을 새로 채용할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경영 상황 악화, 기관 내홍 등의 영향으로 채용 규모를 줄인 기업들이 있어 전체 규모는 지난해보다 40% 가까이 줄어든 상태다. 4일 연합뉴스가 개별 공기업과 공공기관 경영정보 ...

    한국경제 | 2021.04.04 05:31 | YONHAP

  • thumbnail
    日, 근로자 원하면 5년 더 일한다…"정년 70세까지 연장"

    ... 경우 기존 65세 정년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자신의 사업을 시작하거나 프리랜서로 일하는 고령 직원에게 일을 아웃소싱 하거나, 비영리 단체와 공공 이익 단체들을 위해 일할 경우 이를 지원하도록 했다. 다만, 이 법은 계약직과 비영리단체 직원에게는 적용되지 않는다. 한편, 지난해 일본에서 65세 이상 근로자 수는 906만명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했고, 이들 고령 근로자는 전체 근로자의 13.6%를 차지한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

    한국경제 | 2021.04.01 21:49 | 이보배

  • thumbnail
    은수미 취임직후 서현도서관 '위탁→직영'…부정채용 의혹 증폭

    선거캠프 자원봉사자 7명, 필기시험 없이 경쟁률 26대 1 공무직 합격 성남시 "공기업의 도서관 운영은 설립 취지에 안 맞아 직영으로 바꾼 것"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 선거캠프 자원봉사자들의 시립 서현도서관 공무직(무기계약직) 부정 채용 의혹에 대해 경찰 수사가 진행 중인 가운데 은 시장 취임 직후 서현도서관 운영 방침이 위탁에서 직영으로 바뀐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따라 캠프 출신들의 공무직 채용을 위한 사전 작업이 아니었냐는 지적이 나오며 ...

    한국경제 | 2021.03.31 11: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