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4,4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전기차]는 시대의 흐름! 현대 전기차 배터리 핵심 대장주!

    ... 무료체험 신청 ◀ 현대차와 기아차, 현대모비스의 합산 시가총액은 10일 하루에만 7조9600억 원 늘었다. 미국 수소트럭기업인 니콜라의 트레버 밀턴 최고경영자(CEO)가 현대차의 수소차 기술을 높게 평가한 인터뷰가 보도되면서 현대차그룹 계열사 주가에도 훈풍이 불었다. ▶▶ 수요일 곧바로 ‘上’ 직행합니다. 빠르게 갑니다!! 전기차 대대적 출시! 관련 수혜주! 놓치지 마세요 [전기차 대장주! 관련 종목 지금신청] “신청하고 3일동안 ...

    한국경제 | 2020.08.11 18:05

  • thumbnail
    [송종현의 논점과 관점] 증시는 왜 '배터리'에 열광하나

    ... 미래산업 육성 의지도 강하다. “회의를 유독 지루해 하는 회장이 자기가 잘 모르는 신산업 얘기만 나오면 눈을 반짝거린다. 발표자를 따로 불러 두 시간이고, 세 시간이고 사무실에서 나오는 법이 없다.”(4대 그룹 계열사 CEO) 기업들의 분투는 위기에도 ‘갈라파고스 규제’가 풀리기는커녕 되레 강화되고 있어 안타깝게 다가온다. 코로나 이후 ‘첨단산업의 세계 공장’을 꿈꾼다는 나라인데도 그렇다. 이들이 ...

    한국경제 | 2020.08.11 17:46 | 송종현

  • 현대오토에버, 대구시 5G 실증 인프라 사업…우선대상자 선정

    현대자동차그룹 정보통신기술(ICT) 계열사 현대오토에버가 ‘대구광역시 5G V2X 기반 서비스 실증 관련 인프라 구축 2차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11일 발표했다. 대구 테크노폴리스 지역 및 수성알파시티 내에 자율주행차량의 안전한 주행을 위한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영상돌발상황검지기 등 노변 장치를 포함해 관제 시스템, 데이터 수집 시스템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내년 초 마무리하는 일정으로 약 6개월간 진행된다. ...

    한국경제 | 2020.08.11 17:36 | 구민기

  • thumbnail
    "수재복구 함께"…한화·GS·CJ·네이버·카카오 등 줄 잇는 성금

    ... 이재민 지원을 위한 기업들의 성금과 구호 활동이 이어지고 있다. 네이버 카카오 등은 기부 플랫폼도 운영하기로 했다. 한화그룹(회장 김승연)은 수해 복구 성금 10억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한다고 11일 밝혔다. 금융 계열사인 한화생명과 한화손해보험은 호우 피해 고객을 대상으로 6개월간 보험료 납입을 유예하고 대출 원리금 상환도 유예해준다. GS그룹(회장 허태수)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집중호우 피해 지역 복구 성금 10억원을 기탁했다. GS칼텍스는 이재민을 ...

    한국경제 | 2020.08.11 17:31 | 김보형

  • thumbnail
    '9월 상장 추진' 카카오게임즈, 해외 투자설명회 비대면으로

    카카오게임즈는 9월 기업공개(IPO)를 위해 해외 투자설명회(NDR)를 실시간 온라인으로 진행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카카오게임즈는 카카오 계열사 중에 처음으로 IPO를 추진하고 있다. 상장을 준비하는 기업은 증권신고서 효력 전후부터 수요 예측 시점까지 기관 투자자를 비롯해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대형 또는 소규모의 회의·행사를 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이런 투자설명회 역시 온라인을 통해 비대면으로 여는 추세다. ...

    한국경제 | 2020.08.11 17:26 | YONHAP

  • thumbnail
    카카오게임즈, 상장 앞두고 온라인 IR 활동 돌입

    기업공개(IPO)를 준비 중인 카카오게임즈(각자 대표 남궁훈, 조계현)가 9월 중 코스닥 시장 입성을 앞두고 본격적인 IR 활동을 시작한다. 카카오게임즈는 카카오 계열회사 중 첫 IPO 주자이자 언택트 수혜 기업으로 꼽힌다. 또한, 코로나19의 전 세계적 확산을 고려해 해외 투자설명회(NDR)도 실시간 온라인으로 준비하는 등 게임 기업의 특징을 살리고 있다. 상장을 준비하는 기업들은 증권신고서 효력 발생 전후 수요 예측 시점까지 기관투자자를 비롯한 ...

    게임톡 | 2020.08.11 17:18

  • thumbnail
    SKC, 솔믹스 합병 추진…반도체 소재 사업 키운다

    ... SK그룹 내 미래 먹거리 사업인 전기차 배터리(SK이노베이션)와 비메모리 반도체(SK하이닉스) 간 시너지 효과를 높이는 역할을 할 것”이라며 “SK머티리얼즈, SK실트론 등 소재 사업을 하는 그룹 내 다른 계열사 간 사업 조정이 추가로 이뤄질지도 시장의 관심”이라고 말했다. SKC는 2016년 이완재 사장 취임 이후 그룹 내에서 가장 활발하게 M&A, 자산 효율화를 진행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최태원 SK그룹 ...

    한국경제 | 2020.08.11 17:17 | 차준호

  • thumbnail
    잘 나가는 'LG 삼총사'…지주사 LG도 '신바람'

    LG그룹 계열사 주가가 이달 들어 동반 상승하고 있다. 특히 외국인들의 관심이 크다. LG화학·LG전자·LG생활건강이 겹호재를 맞은 가운데 그룹 지주사인 LG 주식도 대량 순매수하면서 주가를 끌어올렸다. LG 주가는 11일 이달 들어 18% 오른 8만7300원에 거래를 마쳤다. 10일 9만원을 찍은 후 11일 숨고르기에 들어갔다. 이달 외국인 순매수 종목 10개 중 3개가 LG그룹주였다. LG생활건강(1153억원), ...

    한국경제 | 2020.08.11 17:14 | 고재연

  • thumbnail
    외국인이 '입질'하는 은행株도 상승 랠리?

    ... BNK금융지주(25.5%)와 KB금융(14.2%), 신한지주(5.5%) 등도 2분기 순이익 실적치가 컨센서스를 뛰어넘었다. 은행들이 코로나19에 대비해 대규모 대손충당금을 쌓으면서 실적 악화가 우려됐으나 증권과 카드, 보험 등 비은행 계열사들이 선전하면서 이를 메웠다는 평가다. 버핏도 은행주 다시 샀다 전문가들은 “2분기 실적 발표로 은행주의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 매력’이 확인된 만큼 향후 상승 가능성에 무게를 두는 것이 ...

    한국경제 | 2020.08.11 17:12 | 오형주

  • thumbnail
    "채권추심 사실상 못한다"…2금융권 속앓이

    ... 않는다”고 말했다. 이런 탓에 개인 부실채권 거래는 소형 추심업자들 사이에서만 이뤄진다. 소형 추심업체들도 장부가의 10분의 1을 밑도는 가격으로 사들여 추심할 정도로 상환 가능성이 떨어지는 채권으로 분류된다. 카드사들은 계열사 내 수탁추심회사에 일부 위탁하는 방식으로 부담을 덜고 있다. “코로나19 충격 감안해야” 정부의 이자 납입 유예기간이 끝나는 시점부터 개인 부실채권이 급증할 수 있다는 것도 2금융권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

    한국경제 | 2020.08.11 17:08 | 박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