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481-23490 / 39,7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고] 김재원 前서울대교수 별세 외

    ... 10시 2650-2750 ▶이명섭 CMP PLANT회장 별세,기종 가람감정평가법인 경인지사 이사·윤종 9166부대 작전과장 부친상=12월31일 서울아산병원 발인 2일 낮 12시30분 3010-2261 ▶신주현 쌍용그룹 상무(기린산업고문)·태현 광명중 교장 부친상=1일 분당서울대병원 발인 3일 오전 10시30분 (031)787-1511 ▶이광재 경희대 대외협력부 총장 모친상=12월30일 평택시 중앙장례식장 발인 2일 오전 8시(031)-666-3400∼1 ▶盧成萬 ...

    한국경제 | 2006.01.01 17:40

  • 전직 대통령들 '국리민복' 기원

    ... 건(高 建) 전 총리, 손학규(孫鶴圭) 경기지사와 한나라당 김덕룡(金德龍) 의원, 강삼재(姜三載) 최형우(崔炯佑) 전 의원 등 상도동계 인사들, 이한동(李漢東) 이수성(李壽成) 전 총리 그리고 열린우리당의 정대철(鄭大哲) 전 고문, 이계안(李啓安) 김영춘(金榮春) 의원 등이 방문했다. 전두환(全斗煥) 전 대통령도 이른 아침 큰 댁에서 차례를 지내고 연희동 자택으로 돌아와 재임 당시 총리와 각료들로부터 신년 인사를 받았다. 전 전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다른 ...

    연합뉴스 | 2006.01.01 00:00

  • 한국ㆍ동아제분 부회장 안종원 前쌍용대표 영입

    한국·동아제분은 1일 그룹 부회장으로 안종원 전 쌍용 대표이사 사장(57)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안 부회장은 ㈜쌍용을 거쳐 극동유화 사장과 부산 메리어트호텔 대표 등을 역임한 뒤 2005년 1월부터 한국·동아제분의 경영 고문을 맡아왔다. 한국·동아제분(운산그룹)은 와인 수입 및 판매업체 나라식품,단하유통,동아푸드,한국산업 등을 계열사로 두고 있다.

    한국경제 | 2006.01.01 00:00 | 강창동

  • 1-2월 한경에세이 필진 바뀝니다

    ... 게재됩니다. 두 달간 글을 써주실 분은 다음과 같습니다. ▶하종선 현대해상화재 대표(월요일)=△51세 △서울대 법대,미 캘리포니아대 법학석사 △1979년 사시 21회 △1984년 미 캘리포니아주 변호사 획득 개업 △1986년 현대차 상임법률고문 이사대우 △2000년 현대해상화재 사외이사 △2004년 현대해상화재 대표 취임 △저서 'PL법과 기업의 대처방안' ▶손윤하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화요일)=△52세 △한양대 법대 △사법연수원 11기 △1984년 부산지방법원 판사 ...

    한국경제 | 2006.01.01 00:00 | 홍성호

  • thumbnail
    한나라당 새해 단배식

    한나라당 박근혜대표와 이명박 서울시장, 손학규 경기지사와 고문 등 당직자들이 1일 염창동 당사에서 가진 신년인사회에서 '국가 정체성 수호'와 `지방선거 승리'를 다짐하며 건배를 하고 있다.

    한국경제 | 2006.01.01 00:00 | pinky

  • thumbnail
    [소오갈 선생 추억속으로…] 네칸 만화에 담은 해학과 풍자 15년

    ...교민회관) 2004 소오갈 안백룡 유화전(서울갤러리) 2004 중ㆍ한 현대작가 교류전 2004 2004년도 연하장 채택(정통부 우정사업본부발행) 2005 소오갈 안백룡 유화전(예술의 전당) 現 ㆍ한국경제신문사 편집국 편집고문 화백 ㆍ한국시사만화가협회 부회장 ㆍ서울중구미술인협회회원 만난다는 것은 언젠가는 헤어진다는 약속이기도 합니다. 33년 전 신문과의 만남은 기쁨 그 자체였습니다. 왜냐하면 만화가의 꿈을 이룰 수 있는 기회가 왔기 때문이지요. ...

    한국경제 | 2005.12.29 00:00 | 고두현

  • thumbnail
    한진그룹 2세 유산다툼 '진실게임'

    ... 회장의 뜻에 따라 이루어진 것"이라고 말했다. 반면 한진중공업의 한 관계자는 "당시 유언장을 신뢰할 수 없었기 때문에 유산 상속을 두고 형제간에 별도의 합의를 했다"고 밝혔다. 조중건 전 대한항공 부회장과 김성배 한진관광 고문 명의의 정석기업 주식에 관해서도 양측의 주장이 엇갈리고 있다. 조남호·정호 회장이 조 전 부회장과 김 고문의 주식을 자신들 앞으로 명의 이전해 달라고 요구한 데 대해 조양호 회장 측은 "조 전 부회장과 김 고문의 개인 재산이 소송의 ...

    한국경제 | 2005.12.29 00:00 | 최승욱

  • 한진도 '형제의 난'…유산다툼 법정비화

    ... 지켜지지 않았다는 것이 소송을 제기한 두 형제의 주장이다. 이들은 소장에서 "당시 조양호 회장은 자신이 지배주주로 있는 정석기업 주식 중 조중훈 회장의 동생 조중건 전 대한항공 부회장 명의의 4만8600주와 처남 김성배 한진관광 고문 명의의 2만400주를 2003년 12월31일까지 동생들에게 명의 이전해 주기로 약속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조양호 회장은 약속 시한이 2년이 넘었는데도 합의를 이행하지 않고 있다"며 손해배상금 3억4500만원도 함께 청구했다. ...

    한국경제 | 2005.12.28 00:00 | 유승호

  • 검찰 "윤씨, 이 총리 거론한 적 없다"

    ... 등을 이용해 자신에게 청탁 명목의 돈을 건넨 사람들과 짜고 허위 차용증을 만든 정황이 검찰에 포착되기도 했다. 윤씨는 영등포구치소에서 검찰청사로 소환돼 조사를 받던 27일 밤에는 화장실에서 구토를 하는 척하다가 스스로 벽과 철문에 머리를 들이받는 등 1시간 동안 자해소동을 부린 뒤 바닥에 드러누워 "검찰이 고문을 하고 있으니 기자 인터뷰를 하겠다"고 떠들기도 했다고 검찰은 전했다.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freemong@yna.co.kr

    연합뉴스 | 2005.12.28 00:00

  • 한진그룹 2세 형제간 갈등 표면화

    ... 한진그룹 2세들이 집안 싸움을 결국 법정까지 몰고가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조남호 한진중공업 회장(故 조중훈 회장 차남)과 조정호 메리츠증권 회장(4남)은 소장에서 조중건 전 대한항공 부회장과 그의 처남인 김성배 한진관광 고문이 보유한 정석기업 주식 7만주의 상속권을 주장하고 있다. 원고측 주장에 따르면 이들 주식은 고 조중훈 전 회장이 차명으로 이들에게 맡긴 것이며, 2년전 유산 상속 문제를 의논할 당시 장남인 조양호 현 대한항공 회장이 자신들에게 ...

    연합뉴스 | 2005.12.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