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601-23610 / 51,8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안철수 '새정치추진위', 공동위원장 체제로 갈듯

    ... 광역·기초의원들의 민주당 탈당도 잇따르고 있다. 최근 전북도의회 김상철 의원, 배승철 부의장과 군산시의회 김종식 의원이 민주당을 탈당하고 안 의원의 '정책네트워크 내일' 실행위원에 이름을 올렸다. 이부영 정대철 민주당 상임고문, 김효석 이철 조배숙 조성준 조영택 최인기 전 민주당 의원과 김덕룡 전 한나라당 원내대표, 원희룡 전 새누리당 의원 등은 안 의원측 영입인사 후보군으로 여전히 거론되고 있다. '친안(친안철수) 성향' 인사가 다수 포함된 범야권 정치원로 ...

    연합뉴스 | 2013.12.02 16:42

  • thumbnail
    평안엘앤씨, 김형섭 부회장 퇴임…'네파'에 전념

    ... 창업주인 고(故) 김항복 회장의 손자로, 1989년 입사해 24년간 경영에 참여했다. 앞으로 김 전 부회장은 올해 사모펀드 MBK에 인수된 아웃도어 브랜드 '네파'의 대표직에 전념할 예정이다. 평안엘앤씨에서는 명예회장으로 경영 고문을 담당한다. 후임으로는 조재훈 부회장이 공동 대표이사로 취임, 평안엘앤씨는 김형건 사장과 조 부회장의 공동대표 체제로 전환된다. 평안엘앤씨는 1947년 대성섬유공업사로 설립됐고, 의류 브랜드 'PAT', '네파', '엘르골프' ...

    한국경제 | 2013.12.02 11:46 | 오정민

  • 금융당국, 4대금융 前회장 정조준…정밀 검사 돌입

    ... 당국은 집중적으로 파헤치고 있다. 은행이 4천여점의 미술품을 보유한 것은 흔치 않은 일인데다 임직원 출신이 관계자로 있는 회사를 통해 미술품이 거래됐다는 의혹이 제기된 상황이다. 퇴임 후에도 별다른 자문 실적도 없으면서 막대한 고문료를 받는 문제도 금융당국은 집중적으로 들여다보고 있다. 김 전 회장의 경우 2011년 퇴출을 앞둔 미래저축은행에 하나캐피탈이 유상증자로 지원하도록 김종준 당시 사장(현 하나은행장)에 지시한 의혹도 금융당국이 재점검을 벌이고 있다. ...

    연합뉴스 | 2013.12.02 11:26

  • [삼성 사장단 인사] 경영일선 손 떼는 CEO들은 누구?

    정연주 삼성물산 대표이사 부회장(63)과 삼성생명 박근희 대표이사 부회장(60) 등이 경영일선에서 퇴진한다. 2일 발표된 삼성 사장단 인사에서 정 부회장과 박 부회장은 각각 삼성물산 고문과 삼성사회공헌위원회 부회장 자리로 이동하게 됐다. 삼성물산의 새 대표이사에는 최치훈 삼성카드 사장이, 삼성생명 대표이사는 삼성화재 김창수 사장이 각각 선임됐다. 1976년 삼성물산에 입사한 정 부회장은 2003년 사장으로 승진한 뒤 삼성엔지니어링과 삼성물산에서 ...

    한국경제 | 2013.12.02 10:51 | 김정훈

  • 코스피, 2030대로 밀려나…연기금·투신 매도물량 출회

    ... 규모의 손상차손 발생으로 7% 넘게 떨어지고 있다. 삼성물산은 대표이사 교체 소식에 4.11% 하락 중이다. 이날 삼성물산 대표이사 사장에 최치훈 삼성카드 사장이 선임됐다. 2010년부터 삼성물산 대표이사를 맡아온 정연주 부회장은 고문으로 물러났다. 현대차(0.29%), 현대모비스(1.63%), 포스코(1.98%), SK하이닉스(0.28%) 등은 오름세다. 삼환기업주는 1370억5000만원 규모의 본관 사옥 처분 소식에 상한가까지 치솟았다. 삼환기업은 삼환까뮤는 ...

    한국경제 | 2013.12.02 10:44 | 강지연

  • 삼성그룹 경영일선에서 물러나는 CEO들

    2일 단행된 삼성그룹 사장단 인사에서는 그동안 삼성그룹 성장에 한몫했던 최고경영자들중 몇몇이 2선으로 물러났다. 정연주(63) 삼성물산 대표이사 부회장과 삼성생명 박근희(60) 대표이사 부회장은 각각 삼성물산 고문과 삼성사회공헌위원회 부회장으로 이동한다. 최고경영자로서 장수한 뒤 명예롭게 2선으로 비켜서는 것이다. 1976년 삼성물산에 입사한 정연주 부회장은 2003년 사장으로 승진해 삼성엔지니어링과 삼성물산에서 대표이사를 지냈다. 올해에도 ...

    연합뉴스 | 2013.12.02 10:28

  • 삼성, 인사 발표 후 주가 봤더니 … 제일모직 삼성물산 삼성카드 약세, 왜?

    ... 4.75%(3000원) 내린 6만2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삼성그룹은 이번 인사를 통해 삼성물산 수장을 정 부회장에서 최치훈 삼성카드 사장으로 교체했다. 2010년부터 삼성물산을 이끌어온 정 부회장은 임기만료와 함께 2선으로 물러나 고문직을 맡게 됐다. 이인용 삼성 커뮤니케이션팀 사장은 "정 부회장은 부임 후 4년간 삼성물산 건설 부문이 세계적 건설사로 도약하는 발판을 마련했다" 며 "한 단계 더 뛰기 위해 후진에게 물려주는 명예로운 졸업을 하게 됐다"고 인사 배경을 ...

    한국경제 | 2013.12.02 10:22 | 권민경

  • 삼성 사장단 인사…'전자 DNA' 계열사 전파

    ... 경영 실적이 부진한 금융·건설 부문에서는 물갈이 인사가 이뤄졌다. 삼성생명·삼성화재·삼성카드·삼성벤처투자 등 주요 금융계열사 4곳의 대표이사가 한꺼번에 교체됐다. 삼성물산은 건설 부문을 이끌어온 정연주 삼성물산 대표이사 부회장이 고문으로 물러나고 후임에 최치훈 삼성카드 사장이 선임됐다. 삼성전자 등에서 수혈받은 새로운 리더십으로 경영을 일대 쇄신하기 위한 조치로 분석된다. ◇ 삼성전자 '3톱' 체제 유지 삼성전자는 당분간 현 체제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일각에서 ...

    연합뉴스 | 2013.12.02 10:22

  • [특징주]삼성물산, 정연주 부회장 교체 소식에 '약세'

    ... 2600원(4.11%) 떨어진 6만600원에 거래중이다. 이날 삼성그룹이 단행한 2014년 정기 사장단 인사에 따르면 삼성물산 대표이사 사장에 최치훈 삼성카드 사장이 선임됐다. 2010년부터 삼성물산 대표이사를 맡아온 정연주 부회장은 고문으로 물러났다. 시장에서 삼성물산 대표이사 교체 소식을 악재로 받아들이면서 삼성물산 주가는 떨어지고 있다. 성장 전략과 실적에 대한 불확실성으로 단기간에는 보수적 대응이 필요할 것이라는 게 시장 전문가들의 판단이다. 한경닷컴 ...

    한국경제 | 2013.12.02 10:04 | 김다운

  • thumbnail
    삼성그룹, 이서현 포함 8명 사장 승진

    ... 유지하면서 리조트·건설부문장을 맡는다. 또 삼성생명 박근희 대표이사 부회장은 삼성사회공헌위원회 부회장으로 옮겨 일선에서 한발짝 물러나며, 삼성벤처투자 최외홍 대표이사 사장은 삼성사회공헌위원회 사장을 맡는다. 삼성물산 정연주 부회장은 고문으로 물러나게 된다. 올해 인사에서는 부회장 승진자가 없는 게 하나의 특징이다. 삼성그룹은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비자금 수사를 받은 이후인 2009년 1월 인사때부터 5년 연속 매년 2명의 부회장 승진자를 배출했다. 이인용 미래전략실 ...

    연합뉴스 | 2013.12.02 08: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