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951-23960 / 48,5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 아침의 인물] 안창호 "청년이 죽으면 민족도 죽는다"

    “절망은 청년의 죽음이요, 청년이 죽으면 민족도 죽는다.” 항일 독립운동가 도산(島山) 안창호 선생이 남긴 말이다. 그는 네 번 투옥당하고 큰 후유증이 남을 정도로 고문을 받았지만 좌절하지 않고 끝까지 독립운동에 투신했다. 영면 직전에도 조국 독립을 생각했다. 병원에 누워 있다가 갑자기 큰 소리로 일왕을 꾸짖어 병원 관계자들을 놀라게 한 건 유명한 일화다. 도산은 1878년 11월9일 평안남도 대동강 하류의 작은 섬 봉상도(도롱섬)에서 가난한 ...

    한국경제 | 2012.03.09 00:00 | 양병훈

  • thumbnail
    이해찬 반발에…임종석 결국 낙마

    ... 가슴으로부터 위로를 드린다”고 사과했다. 임 총장은 “민주당이 좀 부족하더라도 국민이 조금씩 힘을 보태 역사가 순방향으로 흘러가도록 도와주길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486의 한 축이었던 임 총장의 거취문제는 문성근 최고위원, 이해찬 상임고문 등 혁신과통합 인사들이 도덕성 기준과 시민통합당 인사 배제 문제를 잇달아 제기하면서 '뜨거운 감자'가 됐다. 전날 부산에서 상경한 문재인 상임고문까지 참여한 혁신과통합의 긴급 회의 이후 사태 수습을 위해 임 총장의 사퇴 쪽으로 가닥이 ...

    한국경제 | 2012.03.09 00:00 | 김형호

  • 北 억류 여기자 "탈북자 북송 막아달라"..영상 메시지

    ... 영상 메시지에서 링 씨는 "북한 억류는 내 생애 가장 끔찍했던 기억"이라며 "그러나 북한에는 나처럼 공포에 떨며 살아가는 수많은 사람이 있다. 지금 북송될 처지에 있는 탈북자 30여 명도 북한에 돌아가면 똑같은 공포 속에서 고문을 받거나 사형에 처해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링 씨는 이어 "국제사회의 도움을 받아 내가 미국으로 돌아올 수 있었듯이 이들이 북한으로 끌려 가지 않도록 힘을 합쳐달라"고 호소했습니다. 영상 메시지에는 방송 프로듀서인 언니 ...

    한국경제TV | 2012.03.09 00:00

  • "다이아 매장량 자료…더는 픽션으로 못 만들어"

    ... 대표가 통화한 횟수가 수백통이고 결정적인 일이 있을 때마다 수십회씩 통화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조중표 전 국무총리실장을 끌어들인 것도 김 전 대사”라고 덧붙였다. 조 전 실장은 퇴직한 뒤 2009년 4월부터 CNK의 고문을 맡으면서 김 전 대사에게 다이아몬드의 추정 매장량 자료를 넘긴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지난달 김 전 대사와 조 전 실장을 소환 조사한 데 이어 지난 6일 김 전 대사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으나 법원으로부터 “공범들과의 공모관계에 ...

    한국경제 | 2012.03.09 00:00 | 임도원

  • 북한 억류 美기자, 탈북자 북송 반대 영상 메시지

    ... 영상 메시지에서 링 씨는 "북한 억류는 내 생애 가장 끔찍했던 기억"이라며 "그러나 북한에는 나처럼 공포에 떨며 살아가는 수많은 사람이 있다. 지금 북송될 처지에 있는 탈북자 30여 명도 북한에 돌아가면 똑같은 공포 속에서 고문을 받거나 사형에 처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링 씨는 이어 "국제사회의 도움을 받아 내가 미국으로 돌아올 수 있었듯이 이들이 북한으로 끌려 가지 않도록 힘을 합쳐달라"고 호소했다. 영상 메시지에는 방송 프로듀서인 언니 리사 링 씨도 ...

    연합뉴스 | 2012.03.09 00:00

  • 민주, 1차 경선…현역 물갈이 '제로'

    ... 참여정부 청와대 민정수석, 김선화(충남 아산) 노무현 대통령 비서실 정보과학기술보좌관, 김종길(경남 창원진해) 노무현 대통령후보 진해 선대본부장 등 5명에 달했다. 특히 노 전 대통령 비서실 정보과학기술보좌관인 김선화 후보와 손학규 상임고문의 최측근인 강훈식 전 당대표 정무특보가 맞붙은 충남 아산에서 김 후보가 승리해 눈길을 끌었다. 시민사회 진영의 경우 유문종(경기 수원병) 전 한국메니페스토실천본부 사무총장과 이재용(경기 안성) 혁신과통합 경기남부 상임대표가 모두 ...

    연합뉴스 | 2012.03.09 00:00

  • 민주통합당 임종석 사무총장 전격 사퇴

    ... 혐의로 1심에서 유죄를 선고받은 데서 비롯한 부적절한 기용이라는 비판을 받았습니다. 그는 특히 비리 연루자들의 공천이 잇따라 확정된 후 당 지지율이 급락하면서 거센 사퇴 압박을 받았습니다. 그의 퇴진에는 이해찬ㆍ문재인 상임고문 등 `혁신과통합` 상임고문단이 전날 긴급회동을 가진 뒤 한 대표에게 비리 연루자들의 총선 불출마를 촉구한 것이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문성근 최고위원도 지난 6일 한 대표, 임 총장과 3자 회동한 자리에서 "총체적 ...

    한국경제TV | 2012.03.09 00:00

  • 임종석, 사무총장ㆍ총선후보 사퇴

    ... 확정된 후 당 지지율이 급락하면서 거센 사퇴 압박을 받았다. 임 총장은 총선을 목전에 둔 당의 부담을 덜기 위해 한 대표에게 수차례 사퇴 의사를 밝혔으나 한 대표는 만류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의 퇴진에는 이해찬ㆍ문재인 상임고문 등 `혁신과통합' 상임고문단이 전날 긴급회동을 가진 뒤 한 대표에게 비리 연루자들의 총선 불출마를 촉구한 것이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앞서 문성근 최고위원도 지난 6일 한 대표, 임 총장과 3자 회동한 자리에서 "총체적 ...

    연합뉴스 | 2012.03.09 00:00

  • CNK 관련자 비밀메일…"픽션으로 더는 못만들어"

    ... '더는 픽션(허위)으로 자료를 만들 수 없다'는 내용의 이메일을 주고받은 것도 있다"고 말했다. 문제의 메일을 주고받은 인물은 언급되지 않았지만 김은석(55) 전 외교통상부 에너지자원대사, 오덕균(46) CNK 대표, CNK 고문을 지낸 조중표(60) 전 국무총리실장 등 핵심 3인방 사이에서 오간 것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관측된다. 하지만 다른 관련자의 메일일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검찰은 외교부의 허위 보도자료 작성을 지시한 혐의 등으로 전날 김 ...

    연합뉴스 | 2012.03.09 00:00

  • "빈 라덴 부인, 질투로 美CIA에 남편 팔아넘겨"

    ... 눈이 먼 카이리아는 남편인 빈 라덴의 행방을 쫓고 있던 CIA와 협력하기에 이르렀다고 카디르는 주장했다. 그는 또 ISI 관계자의 발언을 인용해 "카이리아의 성격이 워낙 사나워 심문관들이 위협을 느꼈을 정도였다"면서 "결국 고문하기 직전에야 조사에 협조했다"고 말했다. 한편, 사망 당시 54세였던 빈 라덴은 카이리아와 결혼하기 전에도 두 차례 결혼했으나 모두 이혼으로 끝났다. 그는 다른 부인들과의 사이에서 20여명의 자녀를 두고 있으며, 마지막까지 ...

    연합뉴스 | 2012.03.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