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렉스타, '코브라 LTE 고어텍스 인비저블 핏' 워킹화 출시

    ◆…사진=트렉스타 제공 아웃도어 브랜드 트렉스타가 고어사의 인비저블 핏 기술이 적용된 코브라 시리즈 신제품 '코브라 LTE 고어텍스 인비저블 핏' 워킹화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트렉스타 '코브라 시리즈'는 지난 2004년 첫 출시된 이후 매 시즌 업그레이드된 신제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단일 시리즈 누적 판매 200만 켤레 신화를 기록한 트렉스타의 대표적 스테디셀러이다. 2003년 미국 보아사와 공동 개발한 다이얼을 장착한 트렉스타 코브라 ...

    조세일보 | 2020.02.21 09:22

  • thumbnail
    봉준호 "오스카 수상, 3년 전 일 같다"…미국 팬과 대화

    ... 않았다면서 감독상 발표 뒤 준비된 수상 소감 없이 무대에 올랐다고 털어놓았다. 당시 그는 "오스카에서 허락한다면 이 트로피를 텍사스 전기톱으로 잘라서 5등분 해 (다른 후보 감독들과) 나누고 싶다"고 말해 박수갈채를 받았다. 그는 고어 영화의 고전 '텍사스 전기톱 학살'을 소재로 감독상 수상 소감을 한 것에 대해 "왜 그때 텍사스 전기톱을 말했는지 모르겠다. 참 이상하다"고 웃었다. 하지만, 봉 감독은 관객과의 대화에서 "내 핏줄 속을 흐르는 혈액과 같다"며 ...

    한국경제 | 2020.02.14 05:58 | YONHAP

  • thumbnail
    [아카데미] "텍사스전기톱으로 트로피 5등분하고 싶어" 봉준호 어록(종합)

    ...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올해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감독상을 받은 뒤 "같이 후보에 오른 토드 필립스('조커)나 샘 멘데스('1917') 등 다 제가 존경하고 사랑하는 감독님"이라고 했다. 고어 영화의 고전 '텍사스 전기톱 학살'을 떠올리게 만드는 수상 소감이었다. 그러자 객석에선 환호와 박수가 쏟아져나왔다. 이날 네이버를 비롯한 인터넷 포털에선 '텍사스 전기톱 연쇄살인사건'이 실시간 검색어 ...

    한국경제 | 2020.02.10 17:49 | YONHAP

  • thumbnail
    [아카데미] "텍사스전기톱으로 트로피 5등분하고 싶어" 봉준호 어록

    ...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올해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감독상을 받은 뒤 "같이 후보에 오른 토드 필립스('조커)나 샘 멘데스('1917') 등 다 제가 존경하고 사랑하는 감독님"이라고 했다. 고어 영화의 고전 '텍사스 전기톱 학살'을 떠올리게 만드는 수상 소감이었다. 그러자 객석에선 환호와 박수가 쏟아져나왔다. 이날 네이버를 비롯한 인터넷 포털에선 '텍사스 전기톱 연쇄살인사건'이 실시간 검색어 ...

    한국경제 | 2020.02.10 14:17 | YONHAP

  • thumbnail
    뉴질랜드선 물난리

    뉴질랜드 남섬 고어에서 5일 잇단 폭우로 강둑이 터지면서 큰 홍수가 일어났다. 지역 민방위대는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고어 지역 건물들이 불어난 물에 잠겨 있다. A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05 18:13

  • thumbnail
    뉴질랜드 남섬에 큰 홍수…관광객 수백명 며칠째 고립(종합)

    ... 학교가 폐쇄돼 혼란을 겪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안전이 우선인 만큼 당국의 주의사항을 잘 듣고 서로 돌봐 줄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불어난 강물에 강둑이 터지면서 해당 지역 주민 수백명에게 홍수 대피령이 내려진 곳은 고어, 마타우라, 윈드햄 등이다. 이날 경찰이 팀을 이뤄 가가호호 방문하며 사람들에게 집을 떠나도록 조치했다고 현지 매체는 전했다. 이번 홍수로 농토도 많이 침수되고 주 고속도로도 폐쇄됐다. 앵거스 매케이 민방위대 통제관은 현지 ...

    한국경제 | 2020.02.05 16:29 | YONHAP

  • thumbnail
    뉴질랜드 남섬에 큰 홍수…관광객 수백명 며칠째 고립

    ... 학교가 폐쇄돼 혼란을 겪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안전이 우선인 만큼 당국의 주의사항을 잘 듣고 서로 돌봐 줄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불어난 강물에 강둑이 터지면서 해당 지역 주민 수백명에게 홍수 대피령이 내려진 곳은 고어, 마타우라, 윈드햄 등이다. 이날 경찰이 팀을 이뤄 가가호호 방문하며 사람들에게 집을 떠나도록 조치했다고 현지 매체는 전했다. 이번 홍수로 농토도 많이 침수되고 주 고속도로도 폐쇄됐다. 앵거스 매케이 민방위대 통제관은 현지 ...

    한국경제 | 2020.02.05 11:36 | YONHAP

  • thumbnail
    [게임별곡] 원조보다 더 유명해진 '대항해시대' 1편

    ... 이후에는 1,000톤이 넘는 초대형급의 범선이 되기도 했고 그 크기만큼이나 다양한 활용성으로 본격 수송용이나 군함으로 사용되기도 했다. 나오(Nao)라 불린 배는 카락의 파생형으로, 나오(Nao)는 스페인어로 배(Ship)를 의미하는 고어이다. 마젤란은 1519년 이 카락급 함선으로만 구성된 함대로 세계일주에 성공하기도 했다. 포르투갈에서는 나우(Nau)라 불렸다. 참고로 시드 마이어의 문명 게임 시리즈 5편에서는 포르투갈의 마리아 1세를 선택하면 고유 유닛으로 나우(Nau)라 ...

    게임톡 | 2020.02.03 12:11

  • thumbnail
    아이오와 결전 D-1…바이든·샌더스 대혼전 속 관전 포인트는

    ... 판단은 어려워 보인다. 역대 사례를 보면 아이오와 첫 코커스에서 승리한 후보 대다수가 대선 후보로 지명됐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었다. 최근 4차례 아이오와 코커스에서는 1위 후보가 모두 대선후보로 지명됐다. 2000년 앨 고어, 2004년 존 케리, 2008년 버락 오바마, 2016년 힐러리 클린턴 등이다. 다만 1992년의 경우 아이오와주 상원의원 톰 하킨이 승리했지만, 최종 대선후보는 빌 클린턴 아칸소 주지사였다. 1988년에도 리처드 게파트 하원의원이 ...

    한국경제 | 2020.02.03 03:17 | YONHAP

  • thumbnail
    [책마을] 탄생 250주년…'불멸의 베토벤'을 만나다

    ... 평생에 걸친 연구와 사유, 통찰, 심득이 녹아 있는 역작이다. 이 책은 평전이나 음악서가 아니다. 목차를 보면 ‘베토벤 책 맞아?’란 생각이 들 법하다. 나폴레옹부터 미국 철학자이자 음악학자인 리디아 고어(60)까지 36개 장에 36명의 이름이 나온다. 한 명의 이름인 ‘불멸의 연인’에 후보 네 명이 언급되고, 에필로그에 괴테가 등장하니 딱 40명이다. 저자는 베토벤과 함께 거론되는 선대 위인들, 동시대 문인과 ...

    한국경제 | 2020.01.16 12:46 | 송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