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3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M&A 러브콜' 쏟아지는 美 보험사

    ... 보험업계에 인수합병(M&A) 바람이 불고 있다. 미 사모펀드(PEF) 운용사인 콜버그크래비스로버츠(KKR)는 미 생보사 글로벌애틀랜틱파이낸셜그룹을 44억달러(약 5조2500억원)에 인수한다고 8일(현지시간) 발표했다. 골드만삭스 등으로부터 지분 60% 이상을 매입하기로 했다. 이날 뉴욕증시에서 KKR 주가는 10% 상승했다. 4개월여 동안 하루 기준 최대 상승폭이다. 월가에서는 PEF 사이에 유행하는 이른바 ‘워런 버핏 따라하기’ ...

    한국경제 | 2020.07.09 17:52 | 이고운

  • thumbnail
    우아한형제들 김봉진, 우유배달원 190명에 감사편지 왜?

    ... 우유를 배달한다. 현관에 우유가 두 개 이상 쌓이면 배달원이 가족이나 주민센터 등에 통보해 안부를 확인하는 노인 돌봄 나눔활동이다. 우아한형제들은 캠페인 취지에 공감해 지난 2012년부터 후원했다. 캠페인은 글로벌 투자사인 골드만삭스, 매일유업 등이 동참해 확대됐다. 초기 성동구 100여 가구에서 현재 서울 16개구 총 2000여 가구로 배달 권역과 대상을 넓혔다. 우아한형제들이 2012년부터 현재까지 기부한 우유는 총 78만여개에 이른다. 김보라 기자 de...

    한국경제 | 2020.07.09 14:19 | 김보라

  • thumbnail
    우아한형제들 김봉진의장, 어르신 우유 배달원에 감사 편지 전해

    ... 배달해드리고 현관에 우유가 2개 이상 쌓일 경우 배달원이 가족이나 주민센터 등에 통보해 안부를 확인하는 노인 돌봄 나눔활동이다. 우아한형제들은 캠페인 취지에 공감해 지난 2012년부터 본격적인 후원에 나섰다. 캠페인은 글로벌 투자사인 골드만삭스가 동참하면서 확대됐다. 골드만삭스는 2014년 우아한형제들에 400억원의 투자를 결정하기 위한 투자심사 과정에서 적자에 허덕이는 스타트업이 매달 기부금을 지출하는 것을 의아하게 여겨 현장 실사에 나섰다. 골드만삭스 관계자들은 ...

    조세일보 | 2020.07.09 10:03

  • thumbnail
    미국 슈퍼부양책의 힘…"창궐·경기침체에도 빈곤 줄었다"

    ... 내용이 골자다. 이는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때 도입된 경기부양책의 2배 규모다. 연구진은 주로 경기침체 때 가계소득이 줄어 빈곤율 악화로 이어지지만, 이번에는 정부 부양책에 힘입어 가처분소득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투자은행 골드만삭스는 실업급여 외에 지급되는 실직 수당 등으로 인해 올해 가계 가처분소득이 약 4%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여기에 빈곤율을 높이는 주요 요소인 실업률도 점차 떨어질 조짐을 보이고 있다. 다만 연구진은 빈곤율 감소가 경제여건 개선이나 ...

    한국경제 | 2020.07.07 16:35 | YONHAP

  • thumbnail
    무섭게 치솟는 금값 2000달러 찍고 3000까지? [여기는 논설실]

    금값이 곧 2000달러를 넘어서고, 장기적으론 3000달러까지 갈 수 있다는 전망이 잇달아 나오고 있다. 골드만삭스는 지난달 보고서에서 “금 1트로이온스(약 31.1그램, 8.294돈) 가격이 3개월 내 1800달러를 찍고 1년 이내에 2000달러까지 오를 것”이라고 내다봤다. 보고서가 나온 지 10일 만인 지난달 30일 미국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장중 한때 금값이 1800.50달러를 기록했다. 2011년 이후 최고가다. ...

    한국경제 | 2020.07.07 10:34 | 고두현

  • thumbnail
    뉴욕증시, 中 증시 급등·지표 호조에 강세…다우, 1.78% 상승 마감

    ... 확산에 대한 부담은 상존했다.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미국의 코로나19 총 확진자 수가 300만 명을 넘어섰다. 하루 신규 확진자도 5만 명을 넘나드는 등 여전히 상황이 불안하다. 봉쇄 조치를다시 강화하는 지역도 늘고 있다. 골드만삭스가 코로나19 재확산을 이유로 올해 미국 성장률 전망치를 하향 조정하는 등 경제 회복 차질에 대한 우려도 커지고 있다. 다만 최근 확진자 증가에도 사망률이 오르지 않는 점 등을 긍정적으로 해석하는 시각도 적지 않다. 의료 체계가 대응할 ...

    한국경제 | 2020.07.07 05:56 | YONHAP

  • thumbnail
    골드만삭스, 코로나19 재확산에 미 성장률 전망 하향

    3분기 성장률 '33%→25%', 올해 전체 '-4.2%→-4.6%' 미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에 글로벌 투자은행인 골드만삭스가 미국의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하향 조정했다. 6일(현지시간) CNBC 방송 등에 따르면 골드만삭스는 올해 3분기 미국의 국내총생산(GDP) 증가율 전망치를 기존 33%에서 25%로 낮췄다. 골드만삭스는 이에 따라 미국의 올해 전체 GDP 증가율 전망치도 기존 '마이너스 4.2%'에서 '마이너스 ...

    한국경제 | 2020.07.07 00:14 | YONHAP

  • 뉴욕증시, 中 증시 급등에 위험투자 선호 상승 출발

    ... 대해서는 신중한 견해를 표했던 바 있다. 코로나19의 빠른 확산에 대한 부담은 상존한다. 미국에서 하루 신규 확진자가 5만 명을 넘어서기도 하는 등 상황이 여전히 불안하다. 봉쇄 조치를 다시 강화하는 지역도 늘고 있다. 골드만삭스는 이에따라 올해 미국 성장률 전망치를 하향 조정하는 등 경제 회복 차질에 대한 우려도 커지고 있다. 다만 최근 확진자 증가에도 사망률은 오르지 않고 있는 점 등을 긍정적으로 해석하는 시각도 적지 않다. 의료체계가 대응할 수 ...

    한국경제 | 2020.07.06 22:49 | YONHAP

  • thumbnail
    美 로빈후드는 겁없는 불나방?…고위험 '옵션 베팅' 45% 늘었다

    ... 움직이면 비교적 소액을 투자하고도 상당한 차익을 거둘 수 있다. 투자자의 생각과 시장이 반대로 움직이면 큰 손실을 보게 된다. 이런 위험성에도 불구하고 젊은 층을 중심으로 파생상품 거래에 나서는 개인투자자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골드만삭스에 따르면 S&P500 편입 상장사 주가 향방에 베팅할 수 있는 옵션을 1계약(계약당 100주)씩 소액으로 거래한 비중은 지난해 1월 9%에서 지난달 12%로 늘어났다. 특히 전기차업체 테슬라 등 인기 주식의 옵션 매매량에서 ...

    한국경제 | 2020.07.05 17:37 | 이고운

  • thumbnail
    NASA 출신 현대차 부사장, 구글 출신 삼성 상무…S급 인재 영입 나선 대기업들

    ... 공무원들의 인기도 여전하다. 외교부 출신 윤영조 삼성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 상무, 딜로이트컨설팅에서 일했던 현종도 롯데정보통신 컨설팅부문 상무보, 메릴린치에서 일했던 이의섭 현대모비스 IR담당 상무, 정성국 기아차 IR담당 상무(전 골드만삭스 이사) 등이 2019년 이후 대기업 계열사에서 합류했다. 경쟁사 간 이동도 눈에 띈다. 통신기술 전문가 장문석 전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상무는 지난해 하반기 LG전자에 소프트웨어센터장으로 합류했다. 스웨덴 통신장비업체 에릭슨 ...

    한국경제 | 2020.07.04 07:53 | 황정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