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0,7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내일의 경기(13일)(종합2보)

    ... 키움-KIA(광주) SK-한화(대전) 삼성-kt(수원·이상 18시 30분) △여자축구= 서울시청-스포츠토토(목동종합운동장) 한수원-현대제철(경주황성제3구장) KSPO-상무(화천생체종합경기장) 수원도시공사-창녕WFC(수원종합운동장·이상 18시) △골프= KLPGA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부산 기장 스톤게이트) △테니스= 제1차 한국실업연맹전 및 전국종별대회(양구테니스파크) △핸드볼= 제17회 태백산기 전국종합대회(10시·고원체육관 등)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2 19:31 | YONHAP

  • thumbnail
    2000년생 동갑 임희정·박현경, KLPGA 투어 2라운드 공동 선두(종합)

    5월 KLPGA 챔피언십 이후 2개월 만에 챔피언조 재대결 2000년생으로 나이가 같은 임희정(20)과 박현경(20)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총상금 10억원) 최종 라운드에서 챔피언조 맞대결을 벌인다. 임희정은 12일 부산 기장군 스톤게이트 컨트리클럽(파72·6천491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기록하며 5언더파 67타를 쳤다. 이틀 합계 13언더파 131타의 성적을 낸 ...

    한국경제 | 2020.07.12 18:47 | YONHAP

  • thumbnail
    18세 '천재 푸우' 김주형, 코리안투어 최단기간·최연소 우승 품었다

    12일 전북 군산시 군산CC(파71·7130야드) 15번홀(파4).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군산CC오픈 최종라운드에 출전한 김주형(18)은 3.5m 버디 퍼트에 성공한 뒤 주먹을 움켜쥐며 환호성을 내질렀다. 18세 천재 소년의 기세에 눌린 탓일까. 14번홀(파4)까지 김주형과 공동선두를 달리던 한승수(34)의 3.8m 파 퍼트는 홀을 스치고 나왔다. 아슬아슬해 보였던 승부의 균형추가 ‘곰돌이 푸우’ 김주형에게로 ...

    한국경제 | 2020.07.12 18:22 | 김순신

  • thumbnail
    2개 대회 연속 홀인원…'억세게 운 좋은' 이동민

    이동민(35·사진)이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2개 대회 연속 홀인원이라는 진기록을 세웠다. 이동민은 12일 전북 군산컨트리클럽 리드·레이크 코스(파71)에서 열린 KPGA 군산CC오픈 최종 라운드 17번 홀(파3·175야드)에서 홀인원을 작성했다. 9번 아이언으로 티샷한 볼이 뒷바람을 타고 그린 위에 떨어진 뒤 구르더니 컵 속으로 사라졌다. 이동민은 지난 2일 열린 우성종합건설 아라미르CC 부산경남오픈 ...

    한국경제 | 2020.07.12 18:20 | 이관우

  • thumbnail
    우즈 복귀에 축하 농담 던진 토머스 "경쟁 두려워하는 겁쟁이라 놀린 게 먹혔네?"

    ... 우상인 타이거 우즈(45·미국)의 복귀를 반겼다. 토머스와 우즈는 필드 안팎에서 개인적으로 자주 어울리는 절친이다. 토머스는 12일 미국 오하이오 더블린의 뮤어필드빌리지GC(파72·7456야드)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워크데이채리티오픈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6개를 낚으며 중간합계 16언더파 200타를 기록했다. 14언더파 202타를 기록한 빅터 호블란(노르웨이)을 두 타 차로 따돌린 단독 선두. 토머스는 기자회견을 대회 내용이 ...

    한국경제 | 2020.07.12 18:18 | 김순신

  • thumbnail
    2000년생 임희정·박현경 13언더 공동선두…누가 웃을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의 ‘밀레니얼 절친’ 임희정(20)과 박현경(20)이 두 달 만에 우승컵을 두고 다시 맞붙는다. 결투가 벌어지는 곳은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총상금 10억원)이 열리는 부산 기장군 스톤게이트CC(파72·6491야드). 임희정은 12일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만 5개를 기록해 5언더파 67타를 쳤다. 중간합계 13언더파 131타를 친 임희정은 이틀 내내 노 보기 무결점 플레이를 펼치며 ...

    한국경제 | 2020.07.12 18:16 | 조희찬

  • thumbnail
    인종차별 '무언의 항의' 나선 스테픈 커리

    미국프로농구(NBA)를 대표하는 ‘골프광’ 스테픈 커리(32)가 인종차별에 항의하는 뜻을 담은 맞춤 신발(사진)을 신고 골프대회에 출전했다. 커리는 10일부터 사흘간 미국 네바다주 스테이트라인의 에지우드 타호 골프코스에서 열린 유명인사 초청 골프대회인 ‘아메리칸 센추리 챔피언십’에 흑인 여성이 그려져 있는 신발을 신고 출전했다. 이 여성의 이름은 브레오나 테일러. 지난 3월 마약 수사를 한다며 집에 들이닥친 ...

    한국경제 | 2020.07.12 18:14 | 김순신

  • thumbnail
    공동 선두 박현경 "희정이와 경쟁, 기대되고 설렌다"

    "(임)희정이와는 국가대표 시절이나 5월 KLPGA 챔피언십에서도 우승 경쟁을 했는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총상금 10억원) 챔피언조는 2000년생 동갑인 임희정(20)과 박현경(20)의 맞대결로 치러지게 됐다. 지난해 KLPGA 투어 신인이었던 둘은 12일 부산 기장군 스톤게이트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까지 나란히 13언더파 131타를 기록, 13일 최종라운드에서 챔피언조 동반 플레이를 ...

    한국경제 | 2020.07.12 18:08 | YONHAP

  • thumbnail
    '18세 맞아?'…돌풍 김주형 "예전 고생 생각하면서 긴장 떨쳐내"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에서 혜성처럼 등장한 돌풍의 주역 김주형(18)은 18세라고는 믿어지지 않을 만큼 차분하고 침착하다. 김주형은 자신의 가장 큰 강점이 샷보다는 차분한 경기 운영과 좀체 흔들리지 않는 정신력이라고 말한다. 12일 KPGA 군산CC 오픈에서 우승한 김주형은 "그동안 말은 않았지만 지난 대회 준우승이 사실은 많이 속상하고 아쉬웠다"고 털어놨다. 지난 5일 데뷔전인 우성종합건설 아라미르CC 부산경남오픈에서 연장전 끝에 ...

    한국경제 | 2020.07.12 17:57 | YONHAP

  • thumbnail
    2000년생 동갑 임희정·박현경, KLPGA 투어 2라운드 공동 선두

    2000년생으로 나이가 같은 임희정(20)과 박현경(20)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총상금 10억원) 최종 라운드에서 챔피언조 맞대결을 벌인다. 임희정은 12일 부산 기장군 스톤게이트 컨트리클럽(파72·6천491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기록하며 5언더파 67타를 쳤다. 이틀 합계 13언더파 131타의 성적을 낸 임희정은 박현경과 함께 오후 5시 40분 현재 공동 선두를 달리고 ...

    한국경제 | 2020.07.12 17: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