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6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도깨비골프, '2020 팀도깨비' 프로구단 창단

    ... 더불어 팀 도깨비 프로구단까지 창단하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 팀 도깨비에 아낌없는 지원을 약속하겠다.”라고 전했다. 2014년 설립된 도깨비골프는 4 쌍둥이 아이언, 팔각그립, 장타 드라이버 등 국내 기술력으로 골프계에 큰 호평을 받는 회사이다. LPGA에 한글 광고 보드를 올리며 해외에도 이름을 알렸다. 고품질의 제품과 적극적인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으며 비거리를 원하는 골퍼들 사이에선 이미 호평을 받고 있다. 팀 도깨비는 앞으로 정기적인 행사를 ...

    한국경제 | 2020.08.03 17:58 | 배경민

  • thumbnail
    [고침] 체육(LPGA 재개 첫 승 대니엘 강 "하먼 코치…)

    ... 많은 시간을 보내고 다양한 것들을 했다. 그에게 쉼 없이 배운다"면서 "골프장 안팎에서 사고하는 방식, 뒤처져있을 때나 앞서 있을 때 어떻게 접근해야 할지 등에 대해 많이 배웠다"고 말했다. 기자회견에서 언급된 또 한 명의 골프계 '거물'은 소렌스탐이었다. 이번 대회 전 대니엘 강은 소렌스탐에게 연락해 사흘짜리 대회 대비 등에 관해 물었다고 한다. 대니엘 강은 "나흘짜리 대회와 비교해 경기를 어떻게 해야 할지 소렌스탐이 조언해줬다"면서 "어젯밤에는 '정확히 ...

    한국경제 | 2020.08.03 13:56 | YONHAP

  • thumbnail
    LPGA 재개 첫 승 대니엘 강 "하먼 코치·소렌스탐에게 감사"

    ... 많은 시간을 보내고 다양한 것들을 했다. 그에게 쉼 없이 배운다"면서 "골프장 안팎에서 사고하는 방식, 뒤처져있을 때나 앞서 있을 때 어떻게 접근해야 할지 등에 대해 많이 배웠다"고 말했다. 기자회견에서 언급된 또 한 명의 골프계 '거물'은 소렌스탐이었다. 이번 대회 전 대니엘 강은 소렌스탐에게 연락해 사흘짜리 대회 대비 등에 관해 물었다고 한다. 대니엘 강은 "나흘짜리 대회와 비교해 경기를 어떻게 해야 할지 소렌스탐이 조언해줬다"면서 "어젯밤에는 '정확히 ...

    한국경제 | 2020.08.03 10:59 | YONHAP

  • thumbnail
    '남편 캐디'로 돈 아끼고 금실 쌓고…

    박인비(32)에 이어 이보미(32)도 남편 캐디 카드를 빼들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전엔 볼 수 없었던 요즘 골프계 풍경이다. 이보미는 2일 제주 삼다수마스터스를 마친 뒤 기자와 만나 “다음주 경주 블루원CC에서 열리는 오렌지라이프 챔피언스트로비 박인비 인비테이셔널에서 남편이 캐디를 해주기로 했다”며 “이벤트성 대회에서 일단 합을 맞춰보자는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보미는 지난해 ...

    한국경제 | 2020.08.02 17:40 | 김순신

  • thumbnail
    LPGA '메이저 퀸', 이번엔 제주서 붙는다

    ... 지난해 아마추어 신분으로 이 대회에 나왔다가 3라운드가 악천후로 취소되면서 ‘행운의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해와 달리 해외파들이 들어찬 필드인 만큼 이번 대회 타이틀 방어로 ‘운이 좋았다’는 골프계의 시선을 바꿔놓겠다는 포부다. 시즌 유일한 다승(2승)자 박현경과 임희정, 최근 부진에 빠졌던 조아연(이상 20) 등 ‘2000년생 트로이카’도 모두 출전 신청을 마쳤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

    한국경제 | 2020.07.27 17:37 | 조희찬

  • thumbnail
    '손가락 욕설' 김비오, 징계 풀려 필드에 조기 복귀

    ... 대구경북오픈 최종 라운드 16번 홀 티박스에서 스윙 도중 사진을 찍는 갤러리에게 가운뎃손가락을 내밀고 들고 있던 드라이버로 잔디를 찍는 장면이 생방송으로 전국에 중계돼 큰 충격을 줬다. 이 사건은 미국 골프 채널이 선정한 2019년 세계 골프계 7대 논란에 포함됐고, 로이터통신은 2019년 세계 골프 10대 뉴스에도 올리는 등 국제적인 이슈가 됐다. 이 대회 우승으로 코리안투어 통산 5승 고지에 올랐지만, 곧바로 상벌위원회에 회부된 김비오는 3년 출장 정지라는 중징계를 ...

    한국경제 | 2020.07.27 14:25 | YONHAP

  • thumbnail
    우즈, WGC 건너뛰고 PGA챔피언십 직행

    ... 개막), 투어챔피언십(9월 4일 개막) 등 3개 대회로 치러진다. 우즈는 유독 WGC 대회에 강하다. 통산 82승 가운데 WGC로 쌓은 승수가 18승이다. 이 부문 최다승자다. 2위가 더스틴 존슨인데, 5승에 불과하다. 당초 골프계가 우즈의 WGC 대회 출전을 기대했던 이유다. 바로 한 주 뒤에 열리는 PGA챔피언십을 앞두고 실전 감각을 최고조로 끌어올릴 수 있다는 점도 출전 가능성에 무게를 실어줬다. 하지만 우즈는 PGA챔피언십에 곧바로 출전할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20.07.26 18:32 | 김순신

  • thumbnail
    골프 치고, 동해 리조트 숙박…'골캉스' 뜬다

    ... 않았다”고 했다. 김씨는 요즘 골퍼들 사이에서 핫 트렌드로 떠오른 ‘골캉스족’ 중 한 명이다. ‘골캉스’는 골프와 바캉스(vacance)를 한꺼번에 즐기는 여행을 아우르는 말이다. 골프계가 올해 처음 이런 패키지를 내놓은 건 아니다. 하지만 주말과 평일, 비수기 성수기를 가리지 않고 빈자리가 없을 정도로 불티나게 상품이 팔리는 건 올해가 처음이다. 코로나19로 국내로 쏠린 골퍼들의 선호 골프여행지와 휴가지가 겹치는 곳이 ...

    한국경제 | 2020.07.26 15:47 | 조희찬

  • thumbnail
    타이거 우즈 '쩐의 전쟁' WGC 건너뛰고 메이저 16승 정조준

    ... 치러진다. 이 시리즈가 마무리되면 2019-2020시즌도 마감한다. 우즈는 유독 WGC 대회에 강하다. 통산 82승 가운데 WGC로 쌓은 승수가 18승이다. 이 부문 최다승자다. 2위가 더스틴 존슨인데, 5승에 불과하다. 당초 골프계에선 우즈가 메모리얼토너먼트에 이어 그동안 강점을 보여온 WGC 대회에는 출전할 것으로 예상했다. 바로 한 주 뒤에 열리는 PGA챔피언십을 앞두고 실전 감각을 최고조로 끌어올릴 것이란 이유에서다. 우즈는 올해 처음 출전한 파머스 ...

    한국경제 | 2020.07.26 13:57 | 김순신

  • thumbnail
    캐디 고용보험 도입 후폭풍…"벌써 이탈 조짐, 20% 그만둘 것"

    ... “이들 모두 자신의 소득이 공개되는 순간 캐디 일을 유지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했다. 정부가 지난 8일 ‘고용보험 및 산업재해보상보험의 보험료징수 등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 입법을 예고하면서 골프계가 술렁이고 있다. 수십 년간 지속한 캐디제의 근간이 통째로 흔들릴 수 있는 데다, 인력난까지 가중된다는 점에서 입법 추이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정부는 이르면 오는 9월께 국회에 법안을 발의하고, 통과되면 내년 초부터 고용보험 의무가입을 ...

    한국경제 | 2020.07.25 19:54 | 조희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