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9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골프왕' 장민호, 첫 타석에 "다리 후들"…김국진, 차원 다른 실력

    TV조선 신규 예능 ‘오늘은 골프왕’ 제작진이 ‘골프 드림팀’ 김국진, 이동국, 이상우, 장민호, 양세형의 첫 만남을 공개했다. 5월 중 첫 방송되는 ‘오늘은 골프왕(이하 ... 웃음을 안겼다. 첫 타석에 오른 이동국은 여유만만한 태도를 보이던 것과는 사뭇 다른 의외의 스윙을 남겼고, 트로트 황제 장민호는 다리가 후들거릴 정도로 긴장한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반면 그동안 단 한 번도 골프 실력을 드러낸 적 ...

    텐아시아 | 2021.05.04 14:02 | 정태건

  • thumbnail
    '오늘은 골프왕' 김국진X이동국→양세형, 미묘한 신경전 속 대환장 케미 폭발

    TV CHOSUN 신규 골프 예능 ‘오늘은 골프왕’이 ‘골프 드림팀’ 김국진-이동국-이상우-장민호-양...것과는 사뭇 다른 의외의 스윙을 남겼고, 트로트 황제 장민호는 다리가 후들거릴 정도로 긴장한 모습으로 ...

    스타엔 | 2021.05.04 13:24

  • thumbnail
    '차량 전복 사고' 우즈, 아들 대회장 방문하며 '빠른 회복세'

    올해 2월 운전하던 차량이 전복되는 사고로 다리를 심하게 다쳤던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6·미국)가 아들의 대회장을 방문한 사진이 포착되는 등 어느 정도 일상생활이 가능해진 모습이다. 타이거 우즈의 팬들이 만든 'TW스폿'(TWSPOT)이라는 소셜 미디어 계정에는 최근 우즈가 골프 카트를 타고 이동하는 사진이 게시됐다. 이 사진에는 '우즈가 플로리다주에서 열린 허리케인 주니어골프 대회에 출전한 아들 찰리를 보기 위해 대회장을 방문했다'는 ...

    한국경제 | 2021.04.27 14:25 | YONHAP

  • thumbnail
    마스터스 우승 '日골프황제' 마쓰야마, 총리 표창받는다

    일본 남자 프로골프 선수 최초로 메이저 대회를 제패한 마쓰야마 히데키(29)가 일본 총리 표창을 받는다. 27일 FNN 방송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지난 12일(한국시간) 끝난 남자 골프 메이저대회인 마스터스 토너먼트에서 우승한 마쓰야마 선수에게 오는 30일 총리 표창을 수여하기로 했다. 일본 정부는 마쓰야마 선수가 이번 우승으로 일본의 스포츠 진흥에 크게 공헌하고 모든 일본 국민에게 노력의 중요함을 일깨워 주는 동시에 꿈과 희망을 준 공적을 평가한 ...

    한국경제 | 2021.04.27 10:06 | YONHAP

  • thumbnail
    정의선, 취임후 첫 미국 출장…아이오닉5 현지생산 검토

    ... 있다"고 언급한 바 있다. 다만 미국 현지 생산은 현대차 노동조합이라는 큰 관문을 넘어야 한다. 현대차는 올해 아이오닉5의 미국 출시를 앞두고 있다. GV80 몰다 전복사고 난 우즈 접선하나 일각에서는 정 회장이 이번 출장에서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와 만남을 가질 것이란 얘기도 나온다. 지난 2월 GV80을 몰고 가다가 전복사고를 당한 우즈를 위로하기 차원이라는 해석이다. 평소 정 회장은 우즈와 친분을 유지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2017년 제네시스 북미 법인이 타이거우즈재단과 ...

    한국경제 | 2021.04.23 17:43 | 신현아

  • thumbnail
    정의선, 싱가포르 이어 이번엔 미국行…북미 판매 전략 재점검

    ... 노조와의 협의가 선행돼야 하는 만큼 당장 추진하기는 쉽지 않은 상황이다. 일각에서는 이번 출장길에서 정 회장이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와 만나지 않겠느냐는 얘기도 나온다. 타이거 우즈는 지난 2월 LA 인근에서 제네시스 GV80을 몰고 ... 수술을 받았으며 현재 플로리다주 자택에서 재활 치료를 받고 있다. 우즈는 사고 직전 현대차 후원으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대회 주최자로 LA를 방문했고, LA 체류 기간에 현대차로부터 GV80을 빌려 이용했다. ...

    한국경제 | 2021.04.23 15:28 | YONHAP

  • thumbnail
    한 바퀴 돈 K리그1, 치고 나간 '절대 1강' 전북

    ... 있다. 그러나 이에 대한 김상식 전북 감독의 생각은 달랐다. 김 감독은 21일 울산과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시즌 첫 맞대결을 벌이기에 앞서 "그전에 우리가 독주를 못 하고 다른 팀이 우승할 때는 K리그가 흥행했는가"라면서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 얘기를 꺼냈다. 그는 "우즈가 계속 우승하면서 골프가 재미있어졌다. 전북이 4연패, 5연패를 이뤄나가면서 팬들이 더 많아지고 관심 없던 팬들도 '저 팀은 왜 잘할까'라는 호기심을 갖게 될 것"이라며 전북의 독주가 ...

    한국경제 | 2021.04.22 08:37 | YONHAP

  • thumbnail
    '쓰리박' 2% 종영, 새도운 시도 좋았지만 아쉬운 성적 [종합]

    ... 지난 18일 방송된 ‘쓰리박 : 두 번째 심장’(이하 ‘쓰리박’)에서는 골프 프로에 도전한 박찬호, 비인기 스포츠 선수들에게 힐링 가득한 한 끼를 대접한 박세리, ‘절친’ ... 박세리는 후배들이 처한 안타까운 현실에 진심으로 공감하며 선배로서 조언과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박세리는 그동안 황제의 보양식 포르케타와 수제 간장으로 만든 돼지갈비찜, 아사도 방식으로 구운 통돼지 바비큐 등 양식과 한식을 넘나드는 ...

    텐아시아 | 2021.04.19 08:29 | 태유나

  • 매일 11㎞ 조깅·록클라이밍…근육질로 거듭난 '터미네이고'

    골프 천재’ 리디아 고(24)의 우승을 바라보는 시선이 2년 전과는 완전히 다르다. 2018년 메디힐챔피언십이 ‘어쩌다 나온 우승’이었다면 이번 롯데챔피언십은 ‘준비된 ... 리디아 고가 근육질 몸매로 거듭난 배경에는 캐나다인 코치 션 폴리(47)가 있다. 2014년까지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6·미국)의 코치로 활약한 폴리는 지난해 시즌 중간부터 리디아 고의 ...

    한국경제 | 2021.04.18 17:55 | 조희찬

  • 나흘간 버디 29개…'돌아온 천재' 리디아 고, 3년 만에 우승컵

    골프 천재’ 리디아 고(24)가 부활했다. 리디아 고는 18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오아후 섬의 카폴레이GC(파72)에서 열린 LPGA투어 롯데챔피언십(총상금 200만달러) 최종 4라운드에서 7언더파를 ... 우승을 신고했다. 1997년생인 리디아 고는 10대였던 2016년까지 투어 14승을 쓸어 담았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6·미국)에게 견줘도 뒤지지 않는 초반 스퍼트였다. 하지만 이후 우승을 ...

    한국경제 | 2021.04.18 17:50 | 조희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