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민재 "'꽃파당', 아쉽지만 많은 걸 배운 작품" (인터뷰)

    ... 자신에게는 칭찬을 잘 안하는데 앞으로는 좀 바꿔보도록 하려고요.(웃음) 그래도 칭찬은 남이 해주는 게 더 좋죠, 하하.” 김민재는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으로 아버지 마봉덕(박호산 분)의 죽음과 개똥(공승연 분)과의 이별 등을 꼽았다. 마훈의 또 다른 면을 보여줘서다. 그는 “차갑고 예민한 마훈이 다 내려놓고 오열하는 연기를 할 때 재미있었다. 힘든 장면이었지만 한 번 울고 나면 시원하 듯, 그런 느낌이었다”고 ...

    텐아시아 | 2019.11.11 12:41

  • thumbnail
    '꽃파당' 고원희 "좋은 사람들과 함께해 행복했던 시간" 종영 소감

    ... 같습니다 전작의 인물들이 온화한 기품 속에 강단이 있었다면 야망이 넘치는 지화는 기품은 있지만 조금은 날이 서려있는 그리고 사랑이나 애정에 대해서 서툰 다듬어지지 않은 화초 같은 느낌이에요 특별히 기억에 남는 장면이라면 개똥 (공승연 분)이랑 처음 대립하는 씬인데 개똥이의 오빠 강 (장유상 분)과 지화의 하녀 춘심 (박보미 분) 모두의 따귀를 때리며 개똥이를 도발하는 장면이었습니다. 지화의 내면의 성격이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모습이지요. Q : 배우 고원희가 ...

    스타엔 | 2019.11.07 08:04

  • thumbnail
    '꽃파당' 개똥이 앓이 공승연X눈물 훔친 변우석, 아쉬움 가득 담긴 종영 인사

    지난 5일 막을 내린 JTBC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 개똥이 역을 맡은 공승연과 도준 역을 맡은 변우석이 아쉬운 종영 소감을 전해왔다. 먼저 거침없는 매력으로 예측 불가 개똥이 캐릭터를 200% 소화한 공승연. 옳고 그름에 맞서던 선머슴 개똥이가 진정한 규수로 거듭나는 과정은 개똥이의 성장뿐 아니라 공승연의 성장마저 느끼게한 가운데, 캐릭터 자체가 되기 위해 여실히 노력한 흔적을 엿보인 공승연은 누구든 사랑에 ...

    스타엔 | 2019.11.06 11:37

  • thumbnail
    로맨틱 코미디 사극 '꽃파당' 3.8% 종영

    ... '꽃파당')이 5% 시청률 벽을 넘지 못하고 종영했다. 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30분 JTBC에서 방송한 '꽃파당' 최종회 시청률은 3.8%(유료 가구)로 나타났다. 마지막회는 마훈(김민재 분)과 개똥(공승연)이 우여곡절 끝에 사랑을 이루는 해피엔딩으로 막을 내렸다. '꽃파당'은 민재, 공승연, 서지훈, 박지훈, 변우석, 고원희 등 어린 청춘 배우들이 모두 주연을 맡은 퓨전 로맨틱 코미디 사극이었다. 남자 마패라는 신선한 소재와 달리 ...

    한국경제 | 2019.11.06 09:21 | YONHAP

  • thumbnail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청춘 배우들의 재발견…신선한 '로코' 탄생

    ... 죄”라는 마봉덕은 자결을 택했고, 강몽구는 유배됐지만 아버지의 악행을 바로잡으려던 마훈과 지화의 죄는 사면 받았다. ‘꽃파당’에도 다시 웃음이 피어났다. 감금된 고영수(박지훈 분)를 용서하고 구해준 개똥(공승연 분)은 곧장 마훈의 곁으로 달려갔다. 두 사람의 행복을 빌어준 이수 덕분에 이제 마훈과 개똥이 사이에는 그 무엇도 필요 없이, 서로를 연모하는 마음만이 중요했다. 과거 길이 열린 도준(변우석 분)은 지화를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고, ...

    텐아시아 | 2019.11.06 08:21

  • thumbnail
    '꽃파당', #청춘 배우들의 재발견 #신선한 로코 사극…8주간 여정 마쳤다

    ... 죄”라는 마봉덕은 자결을 택했고, 강몽구는 유배됐지만 아버지의 악행을 바로잡으려던 마훈과 지화의 죄는 사면받았다. ‘꽃파당’에도 다시 웃음이 피어났다. 감금되어 있던 고영수(박지훈)를 용서하고 구해준 개똥(공승연)은 곧장 마훈의 곁으로 달려갔다. 두 사람의 행복을 빌어준 이수 덕분에 이제 마훈과 개똥이 사이에는 그 무엇도 필요 없이, 서로를 연모하는 마음만이 중요했다. 과거 길이 열린 도준(변우석)은 지화를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고, 지화 역시 ...

    스타엔 | 2019.11.06 08:06

  • thumbnail
    ['꽃파당' 종영] 김민재·공승연 입맞춤부터 변우석·박지훈 환한 미소까지 '해피엔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방송화면. 김민재와 공승연이 서로를 향한 마음을 확인하고 뜨거운 포옹과 입맞춤으로 미래를 약속했다. 이들을 중심으로 매파당의 박지훈, 변우석이 여러 위기를 넘고 다시 뭉쳤다. 지난 5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극본 김이랑, 연출 김가람·임현욱)의 결말이다. 지난 9월 16일 처음 방송을 시작한 이 드라마는 조선 시대를 배...

    텐아시아 | 2019.11.06 07:02

  • thumbnail
    '꽃파당' 정재성, 최종회 앞두고 훈훈한 종영소감...역대급 엔딩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정재성이 최종회를 앞두고 역대급 엔딩을 장식했다. 4일(월)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는 강(장유상분)를 데리고 와 개똥이(공승연 분)의 신분을 밝혀냈으나 도리어 죄를 뒤집어쓰게 된 강몽구(정재성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몽구는 고영수(박지훈 분)를 협박해 마훈(김민재 분)이 사건의 배후임을 거짓 고발하게 하고, 마훈의 아버지인 마봉덕(박호산 분)과 ...

    스타엔 | 2019.11.05 16:25

  • thumbnail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김민재-공승연, 종영소감…“운수대통, 만사형통, 혼사대통!”

    ... 치열하고 재밌게 찍은 작품인데, 많이 시청해주시고 응원해주셔서 정말 큰 힘이 되었다. 시청자분들의 삶 속에 긍정적인 의미로 남는 작품이길 바란다. 운수대통, 만사형통, 혼사대통”이라는 재치있는 마지막 인사를 남겼다. ◆ 공승연, “한동안 '꽃파당'과 개똥이 앓이.” 언제나 자신의 마음에 솔직하고, 사랑에 용기 있는 개똥 역을 사랑스럽게 소화해낸 공승연은 “2019년을 돌아보니 ‘꽃파당’으로 가득 ...

    스타엔 | 2019.11.05 13:55

  • thumbnail
    '꽃파당' 박지훈 배신→김민재♥공승연 다시 재회…최종회 관심 집중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박호산과 정재성이 역모를 도모했다. 간신히 재회한 김민재와 공승연, 그리고 반역의 칼날이 향한 서지훈의 운명이 위험해졌다. 지난 4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15회에서 “덤으로 산 인생 주제에 짐이 되는 건 싫소”라며 마훈(김민재)의 곁을 떠난 개똥(공승연). 재간택을 앞둔 궐에는 이미 개똥이가 유력한 중전 후보라는 소문이 돌았고, ...

    스타엔 | 2019.11.05 09: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