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상상인 불법대출' 유준원, 보석 여부 이번주 결정

    ... 증거 인멸의 우려는 더 커졌다"고 지적했다. 유 대표는 2015년 4월부터 2018년 12월까지 코스닥 상장사들을 상대로 사실상 높은 이율의 담보 대출업을 하면서, 겉으로는 상장사들이 전환사채(CB) 발행에 성공해 투자금을 유치한 것처럼 허위 공시한 혐의(자본시장법 위반)로 기소됐다. 검찰이 파악한 허위공시 관련 상장사 CB는 총 623억원 규모다. 유 대표는 또 2017년 7월 개인적으로 주식을 보유한 상장사에 대한 호재를 꾸며낸 뒤 주식을 ...

    한국경제 | 2020.09.21 15:36 | YONHAP

  • 보험상품 공시 활용하면 '덜컥 가입' 후회 안 한다

    ... 높다고 할 수 있다. 하지만 절대적인 수치라기보다는 동일한 상품군별로 비교하면 좋은 참고 사항이다. 저축성보험 - 공시이율 공시 저축성보험 상품은 기본적으로 고객이 납입한 보험료에서 보험계약 유지 등에 필요한 ‘사업비’와 ... 환급하는 상품이다. 즉 저축성 상품은 사업비, 위험보험료, 공시이율에 따라 상품 경쟁력이 결정된다고 볼 수 있다. 공시이율은 보험사 홈페이지와 생명보험협회 공시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시이율은 적립금을 부리하는 이율이기 때문에 높을수록 ...

    한국경제 | 2020.08.23 15:17

  • thumbnail
    KB생명, 국민은행 앱 통한 '보험계약대출 연계서비스' 시작

    ... 해지환급금의 40~90%까지 대출을 받을 수 있다. 대표적인 불황형 대출로 불리는 보험계약대출은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관심이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다. KB생명보험의 보험계약대출은 2020년 4월 이후 예정이율, 공시이율 등 적용이율의 조정과 금리연동형, 금리확정형 모두 1.5%의 가산금리 반영으로 업계 내 경쟁력 있는 금리가 적용되고 있다. KB생명보험 관계자는 "1000만명 이상의 고객이 사용하는 KB스타뱅킹과의 연계로 더 많은 ...

    한국경제 | 2020.06.26 16:01 | 차은지

  • thumbnail
    첫날부터 입원비…수술비 최대 300만원 보장

    ... 2만~5만원, 수술비는 회당 10만~300만원을 보장한다. 스마트폰 앱으로 의료진에게서 1 대 1 건강 상담도 받을 수 있다. ‘교보미니저축보험’은 목돈 마련에 도움을 주는 상품이다. 매달 납입보험료는 3만~10만원이며 은행 예·적금보다 높은 공시이율이 적용된다. 만기는 3년 또는 5년이다. 일반적인 생명보험사 저축보험과 달리 한 달만 유지해도 원금이 보장된다. 임현우 기자 tardi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21 15:27 | 임현우

  • thumbnail
    교보생명, 보험료 부담줄인 미니 보장·저축보험 출시

    ... 납입할 수 있다. 보험료는 30세 남성 기준 월 4,500원(3년납, 3년만기)이다. '교보미니저축보험'은 매월 3~10만원의 보험료를 납입하면 3년이나 5년 후 목돈 마련이 가능한 저축성보험이다. 은행 예·적금 금리보다 높은 공시이율로 적립되는 상품으로, 올 6월 기준 연 2.43% 변동금리가 적용된다. 한 달만 유지해도 원금을 보장이 가능하다. 납입보험료가 아닌 적립금 이자에서 사업비를 차감하는 방식을 도입해 가입 1개월 후부터 환급률이 100%를 초과하게 ...

    한국경제TV | 2020.06.15 13:23

  • thumbnail
    교보생명, 실속형 '미니보험' 출시…입원 첫날부터 보장

    ... 의료진의 일대일(1:1) 건강상담을 제공하며, 질병별 전문 병원과 의료진을 안내하고 진료 예약 대행도 지원한다. 가입 연령은 15세 이상 50세 이하다. 함께 출시된 (무)교보미니저축보험은 목돈 마련을 위한 상품이다. 매달 납입 보험료는 3만∼10만원이며, 은행권 예·적금보다 높은 공시이율이 적용된다. 다수 생보 저축보험과 달리 한달만 유지해도 원금이 보장된다. 15∼50세가 가입할 수 있으며, 만기는 3년 또는 5년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15 10:49 | YONHAP

  • thumbnail
    잘 고른 연금저축보험, 연 92만원 더 받는다[금융실험실]

    ... 기준대로라면 10년간 월 30만원씩 보험료를 납입하고 65세가 되면 보증지급기간인 10년 동안 가입자의 생사와 관계없이 연금이 나온다. 보증지급 기간 이후에는 사망 시까지 연금을 받을 수 있다. 다만 보증지급 기간 이후 연금 수령액은 공시이율에 따라 달라진다. 지금 판매 중인 연금저축보험 가운데 가장 많은 예상 수령액을 제시하는 곳은 KDB생명이다. (무)KDB다이렉트 연금보험은 현재 공시이율 기준 미래 예상 수령액이 연 370만원이다. 이어 △하나생명의 ...

    한국경제 | 2020.06.10 11:02 | 차은지

  • thumbnail
    모두 나몰라라…퇴직연금이 '박살'났다

    ... 자신의 연금 수익률을 쳐다보지도 않는 직장인도 상당수다. 20일 한국경제신문이 42개 퇴직연금 사업자의 수익률 공시를 분석한 결과, 지난 3월 말 기준 1년 수익률이 확정기여형(DC)은 평균 0.43%, 확정급여형(DB)은 1.72%로 ... 연간 수익률은 2.38%와 1.86%였다. 코로나19로 증시가 급락했고, 세계적인 저금리 현상으로 금리형 상품의 이율도 떨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해 퇴직연금 수수료로 1조원을 걷어간 퇴직연금 사업자들은 이런 상황에도 투자 포트폴리오를 ...

    한국경제 | 2020.05.20 17:44 | 임근호

  • thumbnail
    정부, 도시재생뉴딜사업 '미니 재개발' 돕는다

    ... 경험을 가진 건축사 등에게 초기 설계를 위탁할 예정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들은 지자체나 감정원에 사업성 분석을 신청하면 된다. LH는 공공시행자로 참여한다. 공동사업시행방식을 통해 LH가 총괄 관리사업자로 참여하는 형태다. 전체 주택에서 공공임대주택을 20% 이상 공급하는 경우 총 사업비의 최대 90%를 연 이율 1.2%에 융자해준다. 공사가 진행되는 동안엔 원주민들에게 인근 LH 임대주택을 임시거주시설로 공급한다. LH가 참여하는 자율주택정비사업 ...

    한국경제 | 2020.04.22 11:00 | 전형진

  • thumbnail
    서울 제기동서 빈집 활용 자율주택정비 '재기사업' 착공

    ... 주거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지 내에서 자율주택정비사업이 추진됨에 따라 주택도시기금 융자도 이뤄진다. 기금은 총사업비의 50%까지 연이율 1.5%로 융자되며, 총사업비 대비 지원 비율은 가구수나 연면적의 20% 이상을 공적임대주택으로 공급하면 20%포인트(p) 상향되고 공공시행자가 참여하면 다시 20%p 올라간다. 자율주택정비사업을 추진하는 주민합의체는 전국에 85개가 구성돼 있다. 착공된 사업은 19개, 준공된 사업은 7개다. ...

    한국경제 | 2020.02.26 1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