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0,5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씨젠 '분식회계' 악재에 증권가 무덤덤한 까닭

    ... 조치를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는 분위기다. 증선위가 분식회계를 지적한 시기는 회계연도 기준 2018년 이전인데, 씨젠은 2019년 이를 반영해 정정공시를 끝냈기 때문이다. 김충현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증선위가 지적한 매출 과대 계상, 메자닌 회계처리 원칙 위반 문제에 대해서는 씨젠이 2019년 3분기에 정정공시를 했다”며 “씨젠 실적은 이후부터 급증했는데, 이 기간에 나온 공시는 최초 공시 때부터 지적 사항이 반영돼 있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2.09 17:26 | 양병훈

  • thumbnail
    씨젠 '분식회계 징계'에도 증권가 무덤덤…오히려 매수 기회?

    ... 조치를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는 분위기다. 증선위가 분식회계를 지적한 시기는 회계연도 기준 2018년 이전인데, 씨젠은 2019년 이를 반영해 정정공시를 끝냈기 때문이다. 김충현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증선위가 지적한 매출 과대 계상, 메자닌 회계처리 원칙 위반 문제에 대해서는 씨젠이 2019년 3분기에 정정공시를 했다”며 “씨젠 실적은 이후부터 급증했는데, 이 기간에 나온 공시는 최초 공시 때부터 지적 사항이 반영돼 있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2.09 16:22 | 양병훈

  • thumbnail
    HUG, 고분양가 심사제도 전면 개선…주변 시세 '최대 90%'

    ... 이재광 HUG 사장은 "이번 제도 개선은 HUG의 분양보증 리스크를 안정적으로 관리하면서, 분양가도 보다 합리적인 수준으로 조정하는 방안"이라며 "분양가가 시세에 크게 미치지 못한 지역의 경우 적절한 공급 유인으로, 시세보다 분양가가 과대 산정된 지역의 경우 과열을 완화하는 효과가 있어 민간 주택 공급 활성화를 위한 기반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2.09 15:05 | 김하나

  • thumbnail
    '회계위반 과징금' 씨젠 "재무제표 추가수정없어…관리강화할것"

    ... 마쳤다며 회계전문인력을 충원하고 관리역량을 강화하겠다고 9일 밝혔다. 전날 증선위는 씨젠이 2011∼2019년 실제 주문량을 초과하는 물량의 제품을 대리점으로 임의 반출하고 이를 전부 매출로 인식해 매출액, 매출원가, 관련 자산 등을 과대 또는 과소 계상했다고 보고 정례회의에서 과징금 부과 등 처분을 의결했다. 씨젠은 이미 2019년 3분기에 이번 처분 결정과 관련된 과거의 모든 회계 관련 사항을 반영해 재무제표를 수정했다고 밝혔다. 또 이를 2019년 3분기에 ...

    한국경제 | 2021.02.09 10:56 | YONHAP

  • thumbnail
    씨젠 "과거 시스템·인력 부족으로 문제 발생…재발 방지 노력"

    ... 전날 회계처리 기준을 위반한 씨젠에 과징금 부과(금융위원회에서 최종 의결), 감사인 지정 3년, 담당 임원 해임 권고 및 직무 정지 6개월, 내부통제 개선 권고 등을 의결했다. 증선위에 따르면 씨젠은 2011∼2019년 실제 주문량을 초과하는 과도한 물량의 제품을 대리점으로 임의 반출하고 이를 전부 매출로 인식해 매출액, 매출원가, 관련 자산 등을 과대 또는 과소 계상했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2.09 10:19 | 이송렬

  • thumbnail
    "9년간 '매출 뻥튀기' 과징금"…씨젠, 주가 5% 가까이 급락

    ... 위반한 씨젠에 과징금 부과 등의 조치를 했다. 증선위에 따르면 씨젠은 2011∼2019년 실제 주문량을 초과하는 과도한 물량의 제품을 대리점으로 임의 반출하고 이를 전부 매출로 인식해 매출액, 매출원가, 관련 자산 등을 과대 또는 과소 계상했다. 증선위는 씨젠에 과징금 부과(금융위원회에서 최종 의결), 감사인 지정 3년, 담당 임원 해임 권고 및 직무 정지 6개월, 내부통제 개선 권고 등을 의결했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

    한국경제 | 2021.02.09 09:36 | 이송렬

  • thumbnail
    씨젠 장초반 하락세…회계처리 기준 위반 제재

    ... 등의 조치를 했다고 밝혔다. 증선위에 따르면 의료용품 제조업체인 씨젠은 2011∼2019년 실제 주문량을 초과하는 과도한 물량의 제품을 대리점으로 임의 반출하고 이를 전부 매출로 인식해 매출액, 매출원가, 관련 자산 등을 과대 또는 과소 계상한 것으로 조사됐다. 증선위는 씨젠에 과징금 부과(금융위원회에서 최종 의결), 감사인 지정 3년, 담당 임원 해임 권고 및 직무 정지 6개월, 내부통제 개선 권고 등을 의결했다. 한편 씨젠은 이날 제재 처분 사실을 ...

    한국경제 | 2021.02.09 09:24 | YONHAP

  • [특징주] 씨젠, 회계처리 위반에 `5%대 약세`

    ... 8일 임시 제2차 회의를 열고 씨젠에 과징금 부과, 감사인 지정 3년, 담당 임원 해임 권고·직무 정지 6개월, 내부통제 개선 권고 등을 의결했다. 앞서 씨젠은 지난 2011∼2019년 실제 주문량을 초과하는 과도한 물량의 제품을 대리점으로 임의 반출하고 이를 전부 매출로 인식해 매출액, 매출원가, 관련 자산을 과대·과소 게상한 것으로 조사됐다. 박승원기자 magun1221@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2.09 09:05

  • thumbnail
    씨젠, 9년간 매출 부풀렸다

    코로나 진단키트 대표 기업인 씨젠이 금융당국으로부터 매출 과대 계상으로 중징계를 받았다. 바이오 기업의 불투명한 회계 처리 관행이 또다시 도마에 올라 증시에 파장이 예상된다. 금융위원회는 8일 증권선물위원회를 열어 코스닥시장 상장사 씨젠이 회계처리 기준을 위반해 재무제표를 작성·공시했다고 결론 내리고 감사인 지정 3년, 담당임원 해임 권고 및 직무정지 6개월, 내부통제 개선권고 등의 조치를 의결했다고 발표했다. 씨젠은 이날 종가 기준으로 ...

    한국경제 | 2021.02.08 23:52 | 이현일/이지현

  • thumbnail
    씨젠 "2년 전 재무제표 수정, 지난해 실적에는 영향 없어"

    매출을 과대·과소 계상해 금융당국으로부터 중징계를 받은 씨젠이 재발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내놨다. 2019년 3분기에 이미 회계상 문제를 수정했기 때문에 지난해 실적에는 영향이 없다고도 했다. 씨젠은 8일 "증권선물위원회로부터 처분 결정을 통보받았다"며 "2019년 3분기에 이미 이번 처분 결정과 관련한 과거의 모든 회계 관련 사항을 반영해 재무제표를 수정·발표했다"고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2.08 23:39 | 이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