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5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가족끼리 숨기다 `세금폭탄`…대주주 양도세 확대 제동걸릴까

    더불어민주당이 주식 양도소득세 과세 대상인 대주주 기준을 현행 10억 원에서 3억 원으로 하향조정하는 정부안에 제동을 걸고 나섰다. 더불어민주당 자본시장활성화특별위원회 위원장 겸 정무위원회 간사인 김병욱 의원은 지난 29일 기자회견을 ... 고려해봤을 때 대주주 범위 확대는 반드시 유예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부안에 따르면 올해 말 주주 명부 폐쇄일을 기준으로 내년 4월에 부과하는 양도소득세 대상 기준은 종목당 보유 주식 가치 10억원에서 3억원으로 대폭 낮아진다. ...

    한국경제TV | 2020.09.30 16:28

  • thumbnail
    외국인 임대사업자 보유주택 6천650가구…1위는 서울에만 85가구

    ...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소병훈 의원에게 제출한 '외국인 임대사업자 현황' 자료에 따르면 올 6월 기준 외국인·재외국민 임대사업자(이하 외국인 임대사업자)는 2천448명이며 이들이 보유한 임대주택은 6천650가구에 달하는 ... 외국인들이 최근 3년간 공격적으로 사들이고 있다"면서 "정부가 외국인의 부동산 투기수요를 차단하기 위해 취득세 중과세율을 인상하고, 외국인 주택 구매에 대해서는 주택가격에 관계없이 주택자금조달계획서 제출을 의무화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

    한국경제 | 2020.09.30 09:31 | YONHAP

  • thumbnail
    특고·프리랜서 45만5천600명에 1인당 50만원씩 지급

    ... 달 12∼23일에는 1차 지원금을 못 받은 특고·프리랜서를 대상으로 2차 지원금 신청을 받는다. 이들은 지난해 연 소득(과세 대상 소득 기준)이 5천만원 이하이고 올해 8월 또는 9월 소득이 비교 대상 기간보다 25% 이상 감소하는 등 일정 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신청자가 예산 범위를 넘을 경우 노동부는 연 소득, 소득 감소 규모, 소득 감소율 등을 기준으로 우선순위에 따라 약 20만명을 선정해 1인당 150만원씩 지급할 예정이다. (사진=연합뉴스) 이영호기자...

    한국경제TV | 2020.09.30 09:14

  • thumbnail
    특고·프리랜서 45만5천600명에 1인당 50만원씩 긴급지원금 지급

    ... 1차 지원금을 못 받은 특고·프리랜서를 대상으로 2차 지원금 신청을 받는다. 이들은 지난해 연 소득(과세 대상 소득 기준)이 5천만원 이하이고 올해 8월 또는 9월 소득이 비교 대상 기간보다 25% 이상 감소하는 등 일정 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신청자가 예산 범위를 넘을 경우 노동부는 연 소득, 소득 감소 규모, 소득 감소율 등을 기준으로 우선순위에 따라 약 20만명을 선정해 1인당 150만원씩 지급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30 09:04 | YONHAP

  • thumbnail
    주식양도세 대주주 기준 3억원…"도저히 납득할 수 없는 제도"

    정부가 주식 양도소득세 과세 대상인 대주주 기준을 현행 10억원에서 3억원으로 하향조정하는 안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이 제동을 걸었다. 과세 합리성 등을 고려해 대주주 범위 확대가 유예돼야 한다는 주장이다. 더불어민주당 자본시장활성화특별위원회 ... 시장의 반발을 고려한 조치로 해석된다. 올해 말 주주 명부 폐쇄일을 기준으로 내년 4월에 부과하는 양도소득세 대상 기준을 종목당 보유 주식 가치 10억원에서 3억원으로 대폭 낮춘다는 게 정부 방안이다. 3억원은 본인과 직계가족 등이 ...

    한국경제 | 2020.09.29 18:57 | 이송렬

  • thumbnail
    與 '주식양도세 대주주 기준' 10억→3억원 확대에 제동

    민주당 특위 "대주주 기준 3억원 납득 못해" 더불어민주당이 29일 주식 양도소득세 과세 대상인 대주주 기준을 현행 10억 원에서 3억 원으로 하향조정하는 정부안에 제동을 걸고 나섰다. 더불어민주당 자본시장활성화특별위원회 ... 대주주 범위 확대는 반드시 유예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부안에 따르면 올해 말 주주 명부 폐쇄일을 기준으로 내년 4월에 부과하는 양도소득세 대상 기준은 종목당 보유 주식 가치 10억원에서 3억원으로 대폭 낮아진다. ...

    한국경제 | 2020.09.29 18:47 | YONHAP

  • thumbnail
    임원퇴직금 한도와 퇴직소득세 한도는 전혀! 다른 개념입니다

    과세관청에서 임원의 퇴직소득세 한도에 제한을 두는 법을 개정한지도 8년이 지나가고 있지만, 아직도 법인현장에서는 임원의 퇴직금 한도와 퇴직소득세 한도를 이해하지 못하여 세무조사에서 부당한 세금을 부과 받았다는 상담이 계속 발생되고 ... 부과한 경우는 거의 없으며, 법인 또는 실무자가 관련법을 정확히 이해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에 발생한 문제였습니다. 과세관청은 임원 퇴직금을 결정할 수 없다. 아무리 과세관청이라 하더라도 법인(이해를 돕기 위해 '주식회사'를 기준으로 ...

    한국경제TV | 2020.09.29 18:34

  • thumbnail
    의료기관, 회삿돈으로 올해까지 '슈퍼카' 2천410대 빌렸다

    ... '업무용' 차량도 36대…대형병원보다 의원급서 리스·렌트 비율 높아 "1억원 넘는 법인 차량은 명백한 '탈세'…과세 방안 마련해야" 의료기관이 올해 상반기까지 법인 명의로 빌린 1억원 이상의 고급 승용차가 2천여대에 이르는 것으로 ... 29일 금융감독원이 더불어민주당 고영인 의원실에 제출한 '의료기관 리스·렌트 자동차 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 6월 기준으로 의료기관이 빌린 1억원 이상 고급 승용차는 총 2천410대로 집계됐다. 이 중에는 1억원 이상 3억원 이하의 ...

    한국경제 | 2020.09.29 12:22 | YONHAP

  • thumbnail
    '1인당 50만원' 특고·프리랜서 지원금 45만명에 지급 완료

    ... 고용안정지원금이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지원 대상자에게 대부분 지급됐다. 고용노동부는 이날 오전 10시 기준으로 특고·프리랜서 44만9천880명에게 2차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지급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지급액은 2천249억원이다. ... 신청을 받는다. 심사를 거쳐 20만명을 선정해 1인당 150만원씩 지급하게 된다. 이들은 지난해 연 소득이 과세 대상 소득 기준으로 5천만원 이하이고 올해 8월 또는 9월 소득이 비교 대상 기간보다 25% 이상 감소하는 등 일정 ...

    한국경제 | 2020.09.29 11:40 | YONHAP

  • thumbnail
    4900억 증여받은 정용진·정유경…증여세 3000억 낼 듯

    ... 남매의 책임 경영을 강화하겠다는 취지로 풀이된다. 우선, 두 남매가 증여받은 금액은 정 부회장의 경우 3244억원, 정 총괄사장은 1688억원이다. 공시 당일인 28일 이마트(14만1500원)와 신세계(20만8500원)의 주가를 기준으로 계산한 결과다. 이 증여액에 두 남매의 경우 최대주주 할증이 추가된다. 최대주주 할증은 경영권 프리미엄을 과세에 반영하기 위한 제도다. 최대주주 할증을 적용할 경우 정 부회장의 증여액은 3244억원→3892억원으로, 정 총괄부사장은 ...

    한국경제TV | 2020.09.29 10: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