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219,2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부천서 두 아들 학대 40대…가정방문 나선 경찰에 덜미

    ... 연령이 10세 안팎인 두 아들을 때리는 등 학대한 정황을 포착했다. A씨의 두 아들은 피해 내용을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경찰에서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의 두 아들을 아동보호전문기관에 보호 조치하고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아동학대 피해 시점 등 세부 내용은 현재 수사 중"이라며 "2차 피해 우려가 있기 때문에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4 20:56 | YONHAP

  • thumbnail
    진중권, 北 최선희 담화에 동조…"극히 현실적인 판단"

    ... 메시지를 전했다고 봤다. 진 전 교수는 "앞으로 계속 지지율 떨어질 일만 남았는데, 가을쯤 다시 국민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는 감동 이벤트를 연출하고 싶을 것"이라며 "그 점에서 트럼프와 문재인의 이해관계가 일치한다"고 판단했다. 이날 최선희 부상은 미국 대선 전 북미정상회담이 열릴 가능성이 제기되는 데 대해 "조미 관계의 현 실태를 무시한 수뇌회담설이 여론화되는 데 대해 아연함을 금할 수 없다"며 "조미 ...

    한국경제 | 2020.07.04 20:34 | 한민수

  • thumbnail
    AOA 이틀째 '괴롭힘 논란'…지민 "모자랐던 리더" 거듭 사과(종합2보)

    ... 잇달아 올려 AOA 활동 당시 지민이 자신을 괴롭힌 정황을 구체적으로 언급하면서 시작됐다. 그는 지민 때문에 AOA를 탈퇴하게 됐고 극단적 선택까지 시도했다고 주장하면서 지민에게 사과를 요구했다. 권민아 소속사 우리액터스에 따르면 그는 우울증과 공황장애로 이전부터 치료를 받고 있었다. 우리액터스 관계자는 "현재 안정을 찾고 휴식을 취하고 있다"며 "본인이 이번 사태와 관련해 더는 SNS에 글을 올리지 않겠다고 약속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4 20:30 | YONHAP

  • thumbnail
    북 최선희, 비건 방한 앞두고 "미와 마주 앉을 필요없어"(종합2보)

    ... 다뤄나가기 위한 도구로밖에 여기지 않는 미국과는 마주 앉을 필요가 없다"고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전했다. 최 제1부상은 "나는 사소한 오판이나 헛디딤도 치명적이고 돌이킬 수 없는 후과를 초래하게 될 지금과 같은 예민한 때에 조미 관계의 현 실태를 무시한 수뇌회담설이 여론화되는 데 대해 아연함을 금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이미 이룩된 정상회담 합의도 안중에 없이 대조선 적대시 정책에 집요하게 매달리는 미국과 과연 대화나 거래가 성립될 수 있겠느냐"면서 "우리와 ...

    한국경제 | 2020.07.04 19:51 | YONHAP

  • thumbnail
    자가격리 중 미국 다녀온 20대…출국 때까지 '프리패스'

    ... 위해 급하게 출국했다고 조사에서 밝혔다. 그는 출국 당시 인천국제공항 출입국관리사무소로부터 별다른 제지는 받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구는 정씨의 자가격리 무단이탈과 출국 사실을 지난달 16일 질병관리본부에 통보했다. 구 관계자는 "해당 자가격리자 담당 직원의 관리 소홀 여부를 가리기 위한 내부 조사가 진행 중"이라며 "강남구는 자가격리자의 90%가 입국자들이어서 이런 사고 재발을 막기 위한 제도 보완을 질본과 법무부에 요청했다"고 밝혔다. 구는 한편 ...

    한국경제 | 2020.07.04 19:46 | YONHAP

  • thumbnail
    수원 '캡틴' 염기훈의 열정…지도자 강습 중 슈퍼매치 전격 합류

    ... 축구협회에 양해를 구하고 팀에 합류해 벤치에 앉는다. 이번 시즌 9경기에 모두 출전해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수원의 '가장' 노릇을 하는 염기훈은 "30분이라도 뛰어 팀에 활력을 불어 넣고 싶다"며 불굴의 의지를 보였다는 게 수원 관계자의 전언이다. 수원 관계자는 "염기훈이 슈퍼매치에서 뛰고 싶다고 했다. 주말에는 교육이 없지만, 과제가 많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 그 시간을 쪼개 경기에 나선다"며 "경기 직후 다시 파주 NFC로 돌아가 남은 지도자 교육 일정을 ...

    한국경제 | 2020.07.04 19:27 | YONHAP

  • thumbnail
    "물때 미리 확인해야"…인천 실미도·동그랑섬 고립 15명 구조

    ... 그림을 그리기 위해 입도한 A(52·남)씨 등 13명이 밀물로 고립됐다. 신고를 접수한 해경은 인근 해상에 있던 0.9t급 어선 B호에 도움을 요청해 이들을 무사히 구조했다. 이들 역시 바닷물이 차오르는 정도와 시간을 잘 파악하지 않아 섬에 고립된 것으로 조사됐다. 해경 관계자는 "최근 여름 성수기를 맞아 실미도 등에서 고립되는 사고가 다수 발생하고 있다"며 "관광객들은 항상 물때를 확인하고 입도해 사고를 예방해달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4 19:05 | YONHAP

  • thumbnail
    비건, 다음 주 한국 방문…일본 들렸다 중국은 안 갈듯

    ... 곧바로 일본으로 건너갈 전망이다. 다만 중국에는 방문하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 코로나19 등으로 중국에는 안 가는 것으로 정해졌다는 게 외교 소식통의 전반적인 평가다. 앞서 미국 북한 전문 인터넷매체 NK뉴스는 "미북관계를 다루는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고위 관리 2명이 한국과 일본을 방문할 것"이라고 지난 1일 보도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

    한국경제 | 2020.07.04 18:54 | 윤진우

  • thumbnail
    비건, 내주 사흘간 방한 뒤 일본 방문…중국은 안갈듯(종합)

    ... 중국에는 안 가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또 다른 외교 소식통도 "비건 부장관이 한국과 일본에는 가는 것으로 알지만 중국에 간다는 내용은 파악되지 않았다"고 했다. 앞서 미국의 북한 전문 인터넷매체 NK뉴스는 지난 1일 "미북관계를 다루는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고위 관리 2명이 한국과 일본을 방문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또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후커 NSC 보좌관이 이 일정에 합류할 것이라고 전한 바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4 18:39 | YONHAP

  • thumbnail
    제주도 20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카자흐스탄서 입국

    ... 내 접촉자 등을 확인하는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한편 제주도가 추진하고 있는 특별입도절차에 따라 제주국제공항 워크스루 선별진료소를 통해 현재까지 총 7명(도내 10, 12, 16, 17, 18, 19. 20번 확진자)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도 관계자는 "해외방문 후 제주에 오는 경우 반드시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야 한다"면서 "자가격리자인 경우에도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격리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4 18: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