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쌀 수입 장벽 높였다…수입 관세율 513% 확정

    쌀의 수입관세율이 513%로 확정됐다. 높은 세율이 적용됨에 따라 해외의 쌀이 한국으로 수입되는 것은 쉽지 않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다만 5%의 낮은 관세율이 적용되는 물량은 관세화 이전 물량으로 유지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22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 대한민국 양허표 개정 내용을 관보에 공포했다. 농식품부는 "고율의 수입관세율이 적용되면서 국내 쌀 산업을 보호할 수 있게됐다"고 설명했다. 한국은 지난 1995년 세계무역기구(WTO)에 ...

    한국경제 | 2021.01.22 10:10 | 강진규

  • thumbnail
    쌀 수입관세율 513% 확정…관세화 절차 6년여 만에 완료

    쌀의 수입관세율이 513%로 공식 확정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쌀 관세율을 확정하기 위한 대한민국 양허표 일부 개정이 22일 관보에 공표돼 쌀의 관세화를 위한 절차가 모두 완료됐다고 밝혔다. 양허표는 세계무역기구(WTO) 회원국이 자국의 모든 물품에 대한 수입관세 등을 명시해 WTO에 공식적으로 약속한 것이다. 모든 회원국은 자국의 양허표를 준수할 의무가 있다. 이번 개정에 따라 쌀 관련 품목에 대해 513%의 관세율을 적용하되, 저율관세할당물량(TRQ) ...

    한국경제 | 2021.01.22 10:01 | YONHAP

  • thumbnail
    [천자 칼럼] '한우물'의 힘

    ... 승패를 결정짓는 요인에는 여러가지가 있지만, 담당자의 전문성이 특히 중요하다. 전문성을 갖추기 위해서는 개인의 타고난 능력과 노력도 필요하지만 무엇보다도 ‘절대적 시간’이 요구된다. 5년간 끌어온 쌀 관세화 협상을 성공적으로 이끈 김경미 농림축산식품부 농업통상과장이 세간의 화제다. 그는 ‘쌀 관세율 513%, 의무 수입물량(TRQ) 40만8700t에서 동결’이라는 협상 결과를 이끌어내 세계무역기구(WTO)의 승인을 ...

    한국경제 | 2020.01.29 18:45 | 김선태

  • thumbnail
    '쌀 관세율 513%' 지켜낸 주역

    ... 식품산업정책실장은 협상의 모든 공을 김 과장에게 돌렸다. 정부는 이날 △수입 쌀에 513% 관세를 부과하고 △5% 관세가 붙는 ‘의무 수입물량’(TRQ·40만8700t)을 현행대로 유지하는 내용의 쌀 관세화 협상 내용에 대해 세계무역기구(WTO)의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미국 중국 호주 태국 베트남 등 5대 쌀 생산국과 2015년부터 벌여온 관세율 협상에서 한국의 요구사항을 모두 관철시킨 ‘완승’ 성적표를 받은 ...

    한국경제 | 2020.01.28 18:05 | 오상헌

  • thumbnail
    WTO, '한국 쌀 관세율 513%' 승인 인증서 발급

    농림축산식품부는 세계무역기구(WTO)가 우리나라의 쌀 관세화 수정 양허표를 승인하는 인증서를 발급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인증서는 우리나라의 쌀 관세율 513%를 확정하는 의미가 있다. 우리나라는 지난해 11월 쌀 관세화에 이의를 제기한 미국·중국 등 5개국과 검증 협의를 마무리한 바 있다. 이 인증서는 이들 5개국이 모두 이의를 철회함에 따라 발급됐다. 농식품부는 "WTO 인증서 발급으로 우리나라의 쌀 관세화와 관세율 ...

    한국경제 | 2020.01.28 11:0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무역합의 자화자찬…한국에 쌀 수출도 성과로 거론(종합)

    ... 표현했다. 그는 이어진 AFBF 연설에서 "미국산 쌀에 대한 한국 시장 접근을 얻어냈고, 이것은 큰 성과"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쌀의 한국 시장접근이 구체적으로 무엇을 의미하는지는 설명하지 않았지만, 작년 11월 마무리된 쌀 관세화 협상을 말한 것으로 보인다. 우리 정부는 세계무역기구와 미국 등 5개 주요 쌀 수출국과 쌀 시장 관세화 검증 협상에 합의했으며, 미국에는 13만2천여t의 수입쿼터를 부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20 14:48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무역합의 자화자찬…한국에 쌀 수출도 성과로 거론

    ... 표현했다. 그는 이어진 AFBF 연설에서 "미국산 쌀에 대한 한국 시장 접근을 얻어냈고, 이것은 큰 성과"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쌀의 한국 시장접근이 구체적으로 무엇을 의미하는지는 설명하지 않았지만, 작년 11월 마무리된 쌀 관세화 협상을 말한 것으로 보인다. 우리 정부는 세계무역기구와 미국 등 5개 주요 쌀 수출국과 쌀 시장 관세화 검증 협상에 합의했으며, 미국에는 13만2천여t의 수입쿼터를 부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20 06:00 | YONHAP

  • thumbnail
    쌀 관세율 513% 확정…"밥쌀 일부 수입 불가피, 영향 최소화"(종합)

    저율관세할당물량 40만t 중국·미국 등 5개국에 배분…중국이 최대 농림축산식품부는 세계무역기구(WTO) 쌀 관세화 검증 절차가 끝나 우리나라의 관세율 513%가 확정될 예정이라고 19일 밝혔다. 우리나라는 1995년 WTO에 가입하면서 모든 농산물을 관세화했지만, 쌀은 예외적으로 두 차례에 걸쳐 관세화를 유예했다. 대신 일정 물량을 '저율관세할당물량'(TRQ)으로 정하고 5%의 관세로 수입해왔다. 그리고 ...

    한국경제 | 2019.11.19 14:27 | YONHAP

  • thumbnail
    쌀 관세율 513% 확정…"밥쌀 일부 수입 불가피, 영향 최소화"

    저율관세할당물량 40만t 중국·미국 등 5개국에 배분…중국이 최대 농림축산식품부는 세계무역기구(WTO) 쌀 관세화 검증 절차가 끝나 우리나라의 관세율 513%가 확정될 예정이라고 19일 밝혔다. 우리나라는 1995년 WTO에 가입하면서 모든 농산물을 관세화했지만, 쌀은 예외적으로 두 차례에 걸쳐 관세화를 유예했다. 대신 일정 물량을 '저율관세할당물량'(TRQ)으로 정하고 5%의 관세로 수입해왔다. 그리고 ...

    한국경제 | 2019.11.19 14:00 | YONHAP

  • thumbnail
    이총리 "中企 주 52시간제, 근본적으론 근로기준법 개정돼야"

    ... 설명했다. 이어 "어제 발표한 보완대책으로 현장의 난관과 혼란을 모두 해소할 수 없다는 점을 정부도 잘 안다"며 국회에 계류된 근로기준법 개정안 처리를 촉구했다. 이 총리는 회의에 상정된 '쌀 관세화 관련 정부 간 협정안'과 관련, "정부는 국내 쌀 농업 보호를 위해 그들 국가와 힘든 협상을 벌인 끝에 기존 관세율 513%와 할당물량 40만8천700t을 지켜냈다"고 소개했다. 협정안은 한국과 미국, ...

    한국경제 | 2019.11.19 10: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