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부산국제영화제 신작 영화 프로젝트 모집

    ... 배급사를 상호 매칭시켜 주고 공동제작을 모색하는 자리다. 지난해에는 141개 업체가 참가해 796회 공식 미팅을 가졌다. 22년 동안 585편의 프로젝트를 선정했다. 이 가운데 245편이 영화로 제작됐다. 봉준호 감독 '괴물'(APM 2004), '설국열차'(APM 2009)를 비롯해 2019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말도둑들. 시간의 길', 폐막작 '윤희에게'가 모두 APM 선정작이다. APM 선정작은 세계 유수 영화제에서도 성과를 거뒀다. 요셉 앙기 ...

    한국경제 | 2020.05.19 16:32 | YONHAP

  • thumbnail
    "'기생충'처럼 긴장감 팽팽"…'인간수업' 해외에서 호평 세례

    ... 표했다. 뿐만 아니라 ""인간수업'은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과 '설국열차'의 영향을 받은 듯한 팽팽한 긴장감을 담고 있다"(Decider), "'기생충'과 ...#39;은 한국 콘텐츠가 놀랍다는 것을 보여준다"(Heaven of Horror) 등 몰입감을 더하는 괴물 신예들의 열연과 시청 할수록 빠져들 수밖에 없는 이야기를 향해 찬사를 보내고 있다. 국내에 이어 해외에서도 뜨거운 ...

    텐아시아 | 2020.05.12 15:55 | 노규민

  • thumbnail
    무주산골영화제 조직위, '차세대 배우'에 고아성 선정

    ... 고아성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넥스트 액터는 차세대 스타로서 잠재력이 높은 국내 배우를 조명하는 프로그램이다. 영화제 기간에 고아성이 직접 선정한 세 편의 출연작이 상영되며 야외 토크도 마련된다. 고아성은 2006년 영화 '괴물'에 출연해 청룡영화상 역대 최연소 신인상을 받았으며 '설국열차', '더 킹', '항거: 유관순 이야기' 등에 출연했다. 조직위는 "고아성은 어린 나이에 배우 경력을 시작해 연기 스펙트럼을 확정하며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며 "한국 영화 ...

    한국경제 | 2020.04.09 11:21 | YONHAP

  • thumbnail
    [주목! 이 책] 이동진이 말하는 봉준호의 세계

    영화평론가인 저자가 ‘기생충’ ‘옥자’ ‘설국열차’ ‘마더’ ‘괴물’ ‘살인의 추억’ ‘플란다스의 개’ 등 봉준호 감독의 장편영화 일곱 편을 논하며 봉 감독의 작품 세계를 고찰했다. 아카데미 작품상을 받은 첫 비영어권 영화인 ‘기생충’은 189개 장면을 하나하나 짚어가며 각종 영화적 ...

    한국경제 | 2020.04.02 18:17

  • thumbnail
    [신간] 노모포비아, 스마트폰이 없는 공포

    ... 망라해 유럽 전 지역에서 전해지는 판타지 세계를 폭넓게 담았다. 세상의 시작, 신, 영웅·성자·마법사, 거인, 괴물, 요정과 정령, 유령, 사후 세계와 신비한 장소, 보물, 세상의 끝 등 10가지 주제에 걸쳐 총 110개 항목의 ... 영화가 계급 갈등을 정면으로 다루게 될 것이라는 선언처럼 다가온다고 저자는 설명한다. '기생충'과 '옥자', '설국열차' 편에서는 해당 영화에 관한 평론과 함께 봉 감독과 영화를 주제로 나눈 대담도 함께 실었다. 이밖에 '마더', ...

    한국경제 | 2020.03.30 09:52 | YONHAP

  • thumbnail
    [TV텐] “동시대 이야기가 만든 폭발력”···돌아온 영광의 주역들 '기생충'

    ... 송강호는 “처음 겪어보는 과정이었고, 봉준호 감독과 지난해 8월부터 지금까지 6개월 정도 함께 했다. '기생충'을 통해 전 세계 관객들에게 뛰어난 한국 영화의 모습을 선보이고 돌아와 기쁘다”고 밝혔다. 봉 감독은 앞서 영화 '괴물' '설국열차' 등에서도 '기생충'과 마찬가지로 빈부격차를 다뤘다. 그는 “'괴물'에서는 괴물이 한강변 뛰어다녔고 '설국열차'는 미래 이야기다. SF적 요소들이 많은데 이번 영화는 그런 요소가 없다”면서 “동시대의 이야기고 주위 ...

    텐아시아 | 2020.02.20 13:17 | 박창기

  • thumbnail
    "빈부격차 정면 돌파한 게 폭발력…오스카 캠페인, 게릴라戰 같았다"

    ... 이야기인 데다 배우들의 뛰어난 연기가 앙상블을 이뤘기 때문일 겁니다. 공상과학(SF) 요소가 많은 ‘괴물’이나 ‘설국열차’와는 달리 현실에 기반한 영화여서 더 폭발력을 갖게 된 것이 아닐까 ... 매케이 감독이 이야기를 나누고 있고, 방향과 구조에 대한 논의를 이제 시작하는 단계예요. 오는 5월 ‘설국열차’가 미국에서 TV시리즈로 방영되는데, 제작에 들어가 5년이 걸린 것을 보면 ‘기생충’도 ...

    한국경제 | 2020.02.19 17:01 | 유재혁

  • thumbnail
    '기생충' 봉준호 감독, “동시대 이야기…빈부 격차의 씁쓸하고 쓰라린 면 1센티라도 피하고 싶지 않았어”

    ... 외국어 영화 흥행 4위에 올랐고, 한국 영화가 일본 박스오피스 정상에 오른 것은 영화 '내 머릿속의 지우개' 개봉 후 15년 만의 일이다. 사실 봉준호는 언제나 쿨했다. 하지만 왜 지금에 폭발한 것일까. 먼저 봉준호 감독은 “'괴물'도 '설국열차'도 사이파이 요소가 많은 작품인데, '기생충'에는 그런 것이 없다”며, “동시대 이야기고 우리 이웃에서 볼 수 있을 법한 이야기를 한국의 뛰어난 앙상블이 실감 나게 표현한 덕”이라고 자평했다. 한진원 작가는 등장인물의 ...

    bntnews | 2020.02.19 16:35

  • thumbnail
    봉준호, 영화(榮華)를 뒤로하고 '기생충' 밖 현실로 돌아가다 (종합)

    ... 15년 만의 일이다. 사실 봉준호는 언제나 쿨했다. 하지만 왜 지금에 폭발한 것일까. 먼저 봉준호 감독은 “'괴물'도 '설국열차'도 사이파이 요소가 많은 작품인데, '기생충'에는 그런 것이 없다”며, “동시대 이야기고 우리 이웃에서 ... 봉준호 감독은 “20년간 해 온 대로 열심히 시나리오를 쓰는 것이 내가 영화 산업을 위해 할 수 있는 최선”이라고 했다. 그렇게 그는 현실로 돌아가는 열차에 몸을 실었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20.02.19 15:56

  • thumbnail
    봉준호 "한국 독립영화와 주류산업간 좋은 충돌 일어날 것"

    ...도 블랙코미디인데 '기생충'이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은 이유가 무엇이라고 보는지 ▲ '괴물'과 '설국열차'는 SF 요소가 많은데 '기생충'은 동시대, 이웃에서 볼 법한 ... 기사도 나왔는데, 공식적인 것은 전혀 아니다. 지금은 이야기의 방향과 구조를 논의하고 있는 단계다. '설국열차' 드라마가 5월부터 방송되는데 그것도 2014~2015년부터 준비했던 것을 생각하면 '기생충' ...

    한국경제 | 2020.02.19 13: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