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0,1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카카오톡으로 항공권 구매를…항공업계에 부는 AI바람

    ... 실시간 문의가 가능하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이번 설 연휴에 운항하는 김포~제주, 김포~광주 등 국내선 임시편도 아론으로 예약·발권할 수 있다”고 말헀다. 저비용항공사(LCC)인 진에어도 지난해 구글의 AI 비서 ‘구글 어시스턴트’로 항공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시작했다. 구글 어시스턴트를 실행한 후 “진에어” 혹은 “진에어 알려줘”라고 말하면 된다. 항공편...

    한국경제 | 2020.01.26 09:00 | 이선아

  • thumbnail
    [이슈+] 연예인 유튜브가 '때깔'부터 다른 이유

    유튜브 생태계를 교란(?)시키는 방송인들이 늘고 있다. 백종원은 유튜브 채널 '백종원의 요리비책' 개설 7개월 만에 330만 명의 구독자를 모았다. 이는 구글이 선정한 전 세계 신규 채널 중 가장 빨리 성장한 10개 채널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배우 한예슬도 유튜브 '한예슬 이즈(is)'를 직접 운영한 뒤 구독자가 63만 명에 달한다. 방송인들의 유튜브는 비연예인들이 운영하는 채널과는 '때깔' 부터가 ...

    HEI | 2020.01.26 08:36 | 김예랑

  • thumbnail
    이것이 진짜 '갤럭시S20'?…유출 사진, 예상 스펙 종합해보니

    ...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말 품질 손상 없이 피사체를 확대할 수 있는 기능을 유럽특허청에 '스페이스 줌'이라는 이름으로 상표 등록한 바 있다. 카메라로 밤하늘의 별까지 찍을 수 있는 점을 성능으로 풀이된다. 구글 역시 지난해 10월 공개한 스마트폰 '픽셀4'가 야간 카메라 성능을 개선해 은하수를 포함한 밤하늘의 별까지 찍을 수 있다고 강조한 바 있다. S20 플러스와 S20에는 1200만화소의 메인 카메라와 6400만화소 ...

    한국경제 | 2020.01.26 07:33 | 노정동

  • thumbnail
    하루 건너 MOU 체결하고 합작사 설립…AI, 5G 합종연횡 나선 대기업들

    ... 세계 최대 전자쇼 CES2020에서는 SK텔레콤과 5세대(5G) 이동통신 서비스 관련 협력 강화를 선언했다. 양사는 인공지능(AI) 분야에서도 협업한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세계 최고 수준의 AI 기술력을 갖춘 GAFA(구글 아마존 페이스북 애플)도 협력하는데 한국 기업들이 협력하지 않으면 세계 시장에서 살아남기 힘들다"며 "삼성전자, 카카오, 네이버 등 국내 주요 AI 기업에 초협력을 제안하겠다"고 했다. LG전자는 ...

    한국경제 | 2020.01.25 09:00 | 고재연

  • 런던 경찰 '실시간 얼굴인식' 시스템 강행 논란

    ... 이뤄진다는 논란을 빚고 있다. 중국은 전 세계에서 정부 차원에서 안면인식 기술을 적극 도입하고 있는 나라 가운데 하나다. 중국 정부는 신장위구르자치구에서 위구르족을 감시하는 데 안면인식 기술을 이용해 비난을 받고 있다. 순다르 피차이 구글 최고경영자(CEO)도 “안면인식 기술이 비도덕적으로 악용될 수 있다”며 “구글은 이런 위험 때문에 관련 지침과 규정이 마련되는 동안 안면인식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0.01.25 04:57 | 강경민

  • thumbnail
    알찬 독서로 뿌듯한 설 연휴 보내자

    ... 집중시키라는 것이다. 책은 떠오른 생각을 구체화해 결론까지 이끌어 내는 이들을 '생각 설계자'라 칭한다. '모든 웹 사이트를 다운로드할 수 있고 그 링크를 전부 기록해 둔다면 어떨까'란 질문에서 출발한 구글의 공동 창업자 래리 페이지가 대표적이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인류가 화성으로 이주할 수 있는 방법을 계획했고 살만 칸 칸 아카데미 창업자는 질 높은 교육을 무상으로 제공할 수 있는 길을 고민했다. 저자는 우리 ...

    한국경제 | 2020.01.24 11:03 | 윤정현

  • thumbnail
    샌드위치 팔던 1.5세, 한인 첫 'NBA 구단주' 됐다

    ... 5000만달러(583억원)의 매출을 올린다. 주 대표는 “미국인들이 가장 즐기는 음식으로 브랜드를 만들어 안정적으로 정착했으니 앞으로도 이 사업을 이어갈 것”이라며 “렌위치를 ‘요식업계의 구글’로 키우겠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한인사회에도 눈을 돌리겠다. 특히 1.5세와 2세들을 위해 열정을 쏟겠다”고 덧붙였다. 장현주 기자 blackse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1.23 16:31 | 장현주

  • thumbnail
    나델라 "무역분쟁으로 기술비용 증가"…다이먼 "국채 거품 심각"

    ... 있다고 여긴다”며 “하지만 그것은 착각에 불과하다”고 주장했다. 마이너스 금리를 도입한 중앙은행들이 이 정책에 따른 부작용을 만회하기 어려운 함정에 빠졌다는 것이 다이먼 CEO의 지적이다. 구글 모기업인 알파벳의 순다르 피차이 CEO는 인공지능(AI)이 인류 역사에서 불이나 전기보다 더 영향력이 클 것이라는 진단을 내놨다. AI가 몰고올 여파가 인류 문명에 중대한 전환점이 된 불이나 전기의 발견보다 더 클 것이라는 뜻이다. ...

    한국경제 | 2020.01.23 15:59 | 강경민

  • thumbnail
    [단독] 삼성, AI·IoT·빅데이터 조직 총괄할 '차세대 플랫폼센터' 신설

    삼성전자가 무선사업부의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조직을 총괄하는 ‘차세대플랫폼센터’를 신설하고 AI 전문가인 정의석 부사장을 센터장으로 선임했다. 구글 출신 이원진 부사장에겐 스마트폰을 담당하는 무선사업부와 TV를 맡고 있는 영상디스플레이(VD)사업부의 서비스사업팀장을 겸직하게 했다. 사업 간 경계를 허물고 AI, IoT 등과 연관된 혁신적인 서비스사업을 시도하기 위한 포석이란 분석이 나온다. AI총괄책임자 ...

    한국경제 | 2020.01.23 15:44 | 고재연/황정수

  • 서빙 로봇社 베어로보틱스, 소프트뱅크서 3200만弗 투자 유치

    ... 베어로보틱스에 따르면 페니를 사용했을 때 종업원이 매장 방문객과 보내는 시간이 40% 늘어났고, 서비스 향상에 따른 고객 만족도는 95% 높아졌다. 그 결과 주문을 받고 고객과 소통하는 서빙 직원에게 돌아가는 팁 금액도 늘었다. 구글 엔지니어 출신인 하정우 베어로보틱스 대표는 부업으로 시작했던 식당사업 경험에서 서빙 로봇을 착안했다. 장사가 잘될수록 고강도의 노동이 뒤따랐고, 반복적인 업무로 매장을 돌아다니는 탓에 하루 11~15㎞씩 걸어야 했던 경험이다. 하 ...

    한국경제 | 2020.01.23 13:13 | 김남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