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8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간] 다세계·자가포식·꽃가루받이 경제학·모빌리티 3.0

    ... 'CASE'(Connected, Autonomous, Shared/Service, Electric)를 언급하며 자동차가 물리적인 이동 수단에만 그치지 않고, 서비스로서의 이동 수단으로 가치가 변화하고 있다고 말한다. 또 모빌리티 3.0을 실현하기 위한 발판인 전기차는 가솔린이나 디젤 등 화석 연료 대신 리튬이온이나 수소 전지 등 배터리로 구동한다며 새로운 에너지 비즈니스의 가능성도 있을 수 있다고 덧붙인다. 북커스. 324쪽. 1만8천원.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5 11:22 | YONHAP

  • thumbnail
    Arkema, 연구개발 디지털화 파트너로 Dotmatics 선정

    ... 시점이며, 본 계약은 R&D 데이터에 대한 접근방법을 현대화하고 신제품 설계 시간을 단축하려는 Arkema의 프로젝트를 지원하게 된다. 목표는 모든 실험 데이터의 디지털 연속성을 확보하며, 통계, 계산, 모델링, 인공지능으로 구동되는 화학물질 및 재료 개발의 혁신을 촉진하는 것이다. Dotmatics는 Arkema 연구원들에게 실험 기록, 물질 관련 엔티티 등록과 샘플 추적, 데이터 검색, 데이터 분석을 포함한 통합 ELN 솔루션을 제공하게 된다. 이 ...

    한국경제 | 2021.04.15 11:04

  • thumbnail
    삼성전자, 차량용 'PixCell LED' 출시…지능형 헤드램프 공략

    ... LED는 정교한 지능형 헤드램프 기능을 갖춰 전방에서 운행하는 차량이나 반대 차선에서 마주 오는 차량의 주행 상황에 맞춰 정밀하게 헤드램프를 제어할 수 있다. 100여개의 세그먼트(Segment·1개의 LED 칩에서 개별적으로 구동되는 발광 소자 최소 단위)로 구성됐으며, 각 세그먼트 격벽 구조 적용으로 세그먼트 사이의 빛 간섭을 최소화해 기존 LED보다 3배 향상된 300:1 명암비를 구현했다. 또한 100개 이상의 세그먼트를 하나의 LED 칩으로 집적해 ...

    한국경제 | 2021.04.15 11:00 | YONHAP

  • thumbnail
    삼성전자, 지능형 헤드램프용 PixCell LED 출시

    ... 보다 정교한 지능형 헤드램프 기능을 구현해 전방에서 운행하는 차량이나 반대 차선에서 마주오는 차량의 주행 상황에 맞춰 정밀하게 헤드램프를 제어할 수 있다. 100여개의 세그먼트(Segment, 1개의 LED 칩에서 개별적으로 구동되는 발광 소자 최소 단위)로 구성된 PixCell LED는 각 세그먼트에 격벽 구조를 적용해 세그먼트 사이의 빛 간섭을 최소화하여 기존 LED와 대비해 3배 향상된 300:1 명암비를 구현했다. 또한, 삼성전자는 반도체 기술을 ...

    한국경제 | 2021.04.15 11:00 | WISEPRESS

  • thumbnail
    갤럭시A에서 '보급형' 이름표 떼기 나선 삼성전자

    ... 카메라가 기본 탑재된다. 갤럭시A 라인업에서 광학식 손떨림 방지(OIS) 기능 탑재 비율도 늘고 있다. 그간 플래그십과 보급형을 구분하는 기준으로 여겨졌던 이 기능은 사진 촬영 시 손떨림을 감지 및 보정해주는 기능이다. 화면을 부드럽게 구동해주는 높은 화면 주사율 지원도 장점이다. 30만원대로 출고가가 책정된 갤럭시A32도 90Hz(헤르츠)의 화면 주사율을 지원할 정도다. 애플의 100만원대 스마트폰도 주사율은 60Hz에 그친다. 이 외에도 대용량 배터리 탑재 및 고속 ...

    한국경제 | 2021.04.15 10:01 | 배성수

  • thumbnail
    [시승]고성능 절대가치, BMW M3

    ... 세팅을 마치면 스티어링 휠을 살짝 틀고 가속페달을 밟으면 차는 쉽게 뒤를 흘리며 드리프트 자세를 연출한다. 참고로 M 트랙션 컨트롤은 총 10단계로 나뉜다. 숫자가 높을수록 활성화되는 범위가 제한적이다. 실제로 7~10단계는 사륜구동 차를 타는 것처럼 뒤가 거의 흐르지 않았다. 반면 1단계에서는 주체할 수 없을 정도로 날뛰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그만큼 서킷이나 공터에서 잘 활용하면 각도기를 이용해 반원을 그린 것처럼 멋진 드리프트가 가능할 듯하다. 단순히 ...

    오토타임즈 | 2021.04.15 09:13

  • thumbnail
    [시승기] 차는 커도 연비 잘나온다…SUV 닮은 도요타 미니밴

    ... 하이브리드 미니밴인 '뉴 시에나 하이브리드'를 출시했다. 14일 열린 뉴 시에나 미디어 시승 행사는 서울 송파구 잠실 롯데월드몰에서 가평의 한 호텔까지 왕복 116㎞를 주행하는 코스로 구성됐다. 시승 차량은 뉴 시에나 AWD(사륜구동) 모델이다. 뉴 시에나는 전형적인 미니밴보다는 대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와 가까운 외형을 가지고 있었다. 시에나 기존 모델은 전면 보닛이 아래로 급격히 기울어져 승합차의 느낌이 강했지만, 뉴 시에나는 보닛이 수평에 가깝고 ...

    한국경제 | 2021.04.15 07:01 | YONHAP

  • thumbnail
    15일부터 아이오닉 5 다시 양산…이달 출시 가능할까

    ... 울산1공장 재가동에 들어갈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현대모비스의 아이오닉 5의 PE모듈 공급은 아직 정상화되지 않은 상태라 감축된 생산 계획은 그대로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PE모듈은 전기차의 모터, 인버터 감속기 등 구동 부품 모듈로 내연기관차의 파워트레인이다. 현대차는 3월 말부터 본격적인 아이오닉 5 양산에 돌입했지만 약 보름만인 이달 7일부터 이날까지 일주일간 생산을 중단했다. 아이오닉 5의 PE모듈을 생산하는 현대모비스 설비 일부에 문제가 ...

    한국경제 | 2021.04.14 16:22 | YONHAP

  • thumbnail
    코오롱플라스틱, 전기차·수소차 향 소재 솔루션 제시 - '차이나플라스 2021' 참가 -

    ... 플라스틱의 물성이 오랜 시간 유지될 수 있도록 특화된 제품이다. 전기·전자 제품 또는 자동차용 커넥터 부품의 용도로 주로 공급하고 있다. POM(Polyoxy methylene)은 내마모성뿐만 아니라 내화학성, 기계적 특성이 우수하여 자동차, 전기·전자 분야의 기어나 롤러에 주로 적용되며, 자동차에는 범퍼 브래킷(Bumper bracket), 안전벨트 버튼(Safe belt anchor), 창문 구동장치(Window regulator) 등에 사용된다.

    한국경제 | 2021.04.14 10:16 | WISEPRESS

  • thumbnail
    15일, 글로벌 신차 대격돌 '어떤 차 나오나'

    ... ID.3, ID.4 등과 플랫폼을 공유하며 넓은 공간 활용 및 고급감을 강조해 만들었다. 최신 MMI 터치스크린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풀 디지털 계기판, 지능화된 증강현실 헤드업디스플레이 등 최신 전장 장비도 가득 탑재했다. 앞뒤 구동축에 들어간 전기모터는 최고 302마력을 내며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가속시간은 6.3초다. 이와 함께 82㎾h 리튬이온 배터리는 1회 충전 시 451㎞를 갈 수 있으며 125㎾ 전용 충전기를 사용할 경우 30분만에 80% 충전이 ...

    오토타임즈 | 2021.04.14 09: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