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2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쌍용차, 다카르 랠리 3년 연속 완주

    ... 통과하며 3년 연속 완주에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 쌍용 모터스포츠팀은 지난 17일(현지시간) 사우디 아라비아 하라드~키디야 사이 429㎞에 이르는 마지막 제 12구간을 무사히 통과하며 최종 53시간59분52초로 T1-3(이륜구동 가솔린 자동차) 부문 7위, 자동차 부문 종합 24위로 13일 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했다. 이로써 쌍용차는 지난 2018년 티볼리 DKR, 2019년 렉스턴 DKR에 이어 올해 코란도 DKR로 3년 연속 다카르 랠리 완주에 성공하며 ...

    오토타임즈 | 2020.01.21 09:12

  • thumbnail
    [시승]사활을 걸었다,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 'L'로 내리고 수동모드를 통해 원하는 변속시점을 제어할 수 있다. 기본 달리기 방식은 앞바퀴 굴림이지만 주행 중에도 버튼을 누르면 AWD 모드로 상시 전환이 가능하다. '스위처블 AWD' 시스템으로 명명한 이 기능은 앞뒤 구동력을 노면 상황에 따라 분배해 안정감을 한 단계 더 부여한다. 눈여겨 볼 점은 앞바퀴 굴림으로 주행 시 프로펠러 샤프트의 동력 전달을 차단해 효율을 도움을 준다는 것이다. 험로주행에 대한 대비보다는 도심 주행에서 보다 높은 안정성을 생각한 ...

    오토타임즈 | 2020.01.21 08:01

  • 현대위아, 국내 첫 후륜차 '전자식 차동제한장치' 개발

    현대위아는 국내 최초로 후륜차량용 ‘전자식 차동 제한장치(e-LSD)’를 개발해 양산을 시작했다고 20일 발표했다. 차동 제한장치는 노면과 주행 상황에 따라 좌우 바퀴의 구동력을 알맞게 배분해 안정적인 운행이 가능하도록 한 제품이다. 이 부품은 제네시스의 첫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80에 장착된다. 현대위아는 창원 2공장에서 이 부품을 생산할 계획이다. 연간 생산량은 약 6만 개다. 회사 관계자는 “e-LSD에서 ...

    한국경제 | 2020.01.20 15:24 | 도병욱

  • thumbnail
    [이슈+] "셀토스를 봐"…혼족도 결혼도 출산도 '작은 SUV로'

    ... 노린다. 한국GM은 최근 준중형 SUV 트레일블레이저를 선보였다. 디자인 특화 모델인 RS와 액티브를 제외하면 가격은 1995만~2700만원으로 책정됐다. 업계에서는 기아차 셀토스를 노린 공격적인 가격 책정이라고 평가한다. 4륜구동 모델의 경우 셀토스와 트레일블레이저의 최상위 트림이 각각 2670만원과 2700만원으로 트레일블레이저가 다소 높지만, 판매 비중이 더 큰 2륜구동에서는 셀토스 노블레스 트림과 트레일블레이저 프리미어 트림이 모두 2490만원으로 같다. ...

    한국경제 | 2020.01.20 11:30 | 오세성

  • thumbnail
    현대위아, 후륜용 전자식 차동제한장치 개발…GV80에 장착

    ... GV80에 장착된다. 국내 자동차 부품사가 후륜 차량용 e-LSD를 생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현대위아는 창원 2공장에서 연 6만대 규모로 이 제품을 생산할 계획이라고 했다. e-LSD는 노면과 주행 상황에 따라 좌우 바퀴의 구동력을 알맞게 배분해 안정적인 운행이 가능하도록 한 제품이다. 일반적인 직진 주행 시에는 오른쪽, 왼쪽에 동일한 동력을 배분하다가 급선회, 늪에 빠지는 상황 등 한쪽 바퀴가 헛돌 때 다른 바퀴에 동력을 집중해 탈출을 돕는 식이다. 특히 ...

    한국경제 | 2020.01.20 09:23 | YONHAP

  • thumbnail
    여의도~인천공항 15분…"난 하늘택시 타고 간다"

    ... 선보인 콘셉트 비행체 ‘넥서스 4E’의 모습도 비슷하다. 이유는 간단하다. 수직 이착륙을 하기 가장 좋은 형태이기 때문이다. 도심에서 이용하려면 활주로 없이 공중에 떴다가 내려앉을 수 있어야 한다. 구동 원리도 드론과 비슷하다. 로터가 빠르게 회전하면서 기체가 하늘로 떠오른다. 떠오른 뒤에는 로터가 수직으로 꺾여 비행체가 앞으로 나아가게 한다. 업계에서는 이를 ‘틸트 로터’ 방식이라 부른다. 로터가 꺾이지 않는 ...

    한국경제 | 2020.01.17 17:50 | 도병욱

  • PAV·UAM·VTOL 세 개만 알아도 당신은 '항공 모빌리티 박사'

    ... landing)은 헬리콥터처럼 수직으로 이착륙할 수 있는 비행체를 뜻한다. 공중에서 정지하거나 활주로 없이 뜨고 내릴 수 있다. 혼잡한 도심에서 쓰이는 PAV는 대부분 VTOL로 운용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e-VTOL은 전기로 구동되는 수직 이착륙기를 뜻한다. ‘플라잉카(flying car)’는 땅과 하늘을 모두 달리는 자동차다. 일반 자동차처럼 도로를 달릴 수 있다는 점에서 순수한 비행체인 PAV와 다르다. 박상용 기자 you...

    한국경제 | 2020.01.17 17:43 | 박상용

  • thumbnail
    [고침] 국제(캄보디아서 버기카 양식장 빠져 한국 대학생…)

    캄보디아서 버기카 양식장 빠져 한국 대학생 1명 사망 캄보디아의 유명 관광지 시엠레아프에서 비포장길을 달리던 사륜구동 버기카가 도로 옆 양식장에 빠지는 바람에 한국 대학생 1명이 목숨을 잃었다. 16일 캄보디아 주재 한국대사관 시엠레아프 분관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후 5시께(이하 현지시간) 시엠레아프 시내에서 30분가량 떨어진 비포장도로에서 국내 모 대학 학생 A(22) 씨가 운전하던 버기카가 도로 옆 양식장에 빠졌다. 당시 보조석에 타고 ...

    한국경제 | 2020.01.17 17:32 | YONHAP

  • thumbnail
    [시승]숨은 매력 찾기, 르노삼성 QM6 1.7ℓ dCi

    ... 마련해 불편함을 최소화 했다. 컵홀더와 열선 기능, USB 포트와 송풍구 등 필요한 기능도 알차게 마련했다. 트렁크는 기본 676ℓ이며 2열 폴딩 시 최대 1,690ℓ까지 늘어난다. ▲성능 국내 판매중인 QM6 디젤은 성능과 구동방식에 맞춰 1.7ℓ와 2.0ℓ로 나뉜다. SCR(선택적 촉매 환원) 시스템을 적용해 강화된 디젤배출가스기준을 충족했고 효율도 크게 끌어올렸다. 시승차는 앞바퀴굴림의 최고출력 150마력, 최대토크 34.6㎏·m를 발휘하는 1.7 dCi다. ...

    오토타임즈 | 2020.01.17 11:26

  • thumbnail
    트레일블레이저, 소형과 준중형 SUV '1타2피'

    ... 체급에 상관하지 않고 다양한 소비층을 끌어들이겠다는 의도가 숨어있다. 이 외에도 회사는 다양한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해 기본형, RS, 액티브의 세 가지 디자인을 선보였다. 또 출력이 다른 두 가솔린 엔진과 이에 맞춘 변속기 및 구동 방식을 마련해 선택 폭을 확장했다.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소비자 경험을 확대하는 SUV"라며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만족을 얻게 될 차"라고 밝혔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국토부, 포...

    오토타임즈 | 2020.01.17 09: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