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611-21620 / 39,9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광준 검사, 시민단체에 봉변…檢, 이르면 14일 영장 청구

    ... 사기범 조희팔 측근에게 2억4000만원을 받은 혐의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유진그룹 주식에 투자한 혐의 등을 집중 추궁했다. 특임검사팀은 김 검사의 혐의가 확인될 경우 이르면 14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 혐의 등으로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이에 앞서 김수창 특임검사(50)는 지난 주말 김 검사와 함께 미공개 정보로 주식거래를 한 의혹을 받고 있는 현직 검사 3명에 대해 참고인 자격으로 조사를 마쳤다고 밝혔다. 아울러 특임검사 측은 김 검사에게 ...

    한국경제 | 2012.11.13 00:00 | 이지훈

  • 부정경선 개입…현대차 前노조위원장 법정구속

    ... 노조에서 대표적 중도실리 노선을 추구해온 이경훈 전 노조위원장이 통합진보당의 부정 경선에 개입한 혐의로 법정 구속됐다. 울산지검 공안부(부장검사 양요안)는 13일 경선업무 방해 등의 혐의로 이 전 위원장과 이영희 비례대표 후보자, ... 동일 인터넷 주소(IP)상에서 당원 200여명의 온라인 투표를 대신한 혐의를 받고 있다. 권순열 울산지법 판사는 영장실질심사를 통해 “도주 및 증거 인멸의 우려가 있고 검찰 수사 단계부터 묵비권을 행사하는 등 반성의 기미가 부족하다”며 ...

    한국경제 | 2012.11.13 00:00 | 울산=하인식

  • 특임검사, 檢간부 영장방침…다른 검사 3명도 조사

    ... 특임검사팀은 소환자 진술 등을 토대로 김 검사에게 자금 수수 경위와 사용처 등을 집중적으로 캐물을 것으로 알려졌다. 특임검사팀은 김 검사를 돌려보낸 뒤 조사내용을 검토해 이르면 14일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 혐의 등으로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할 것으로 알려졌다. 특임검사팀은 김 검사와 함께 유진기업 등에 주식투자를 하면서 미공개 정보이용 의혹을 받는 다른 검사 3명도 지난 주말 조사했다고 밝혔다. 특임검사팀 공보담당인 정순신 검사는 "나머지 검사 3명에 대해 ...

    연합뉴스 | 2012.11.13 00:00

  • 통합진보당 비례대표 부정경선 45명 불구속 기소

    ... 같은 인터넷 주소(IP)에서 대리투표를 해 특정후보에게 표를 몰아준 혐의(업무방해)로 최모(47)씨 등 45명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로써 이번 수사로 기소된 사람은 총 52명으로 늘었다. 검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 의원의 비서로 활동하는 유모(31)씨도 이 의원을 위해 대리투표에 나선 것으로 확인됐다. 검찰은 최씨와 유씨에게 구속영장을 청구했으나 기각됐다. 또 서울 성모병원 노조원 등 14명은 이대목동병원 간호사 출신으로 비례대표 후보 11번이었던 ...

    연합뉴스 | 2012.11.13 00:00

  • 특임검사, 거액수수 의혹 검찰간부 소환

    금품대가성·주식투자·접대성 여행 등 추궁 이르면 내일 수뢰혐의 구속영장 청구할 듯 검찰간부 비리의혹을 수사 중인 김수창 특임검사팀은 13일 오후 다단계 사기범 조희팔씨 측근과 유진그룹 측으로부터 8억여원을 수수한 의혹을 받는 부장검사급 김모(51)씨를 소환해 조사 중이다. 김 검사는 이날 오후 3시께 특임검사팀 사무실이 있는 서울서부지검 청사에 도착했다. 변호인 1명을 대동한 김 검사는 금품수수 여부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일절 답하지 않고 ...

    연합뉴스 | 2012.11.13 00:00

  • 특임검사, 거액수수 의혹 검찰간부 소환

    이르면 내일 수뢰혐의 구속영장 청구할 듯 경찰, 돈 받고 고소사건 무마 의혹도 수사 검찰간부 비리의혹을 수사 중인 김수창 특임검사팀은 13일 오후 다단계 사기범 조희팔씨 측근과 유진그룹 측으로부터 8억여원을 수수한 의혹을 받는 부장검사급 김모(51)씨를 소환해 조사했다. 김 검사는 이날 오후 3시께 특임검사팀 사무실이 있는 서울서부지검 청사에 도착했다. 변호인 1명을 대동한 김 검사는 금품수수 여부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일절 답하지 않고 ...

    연합뉴스 | 2012.11.13 00:00

  • 주점 인수갈등 전 업주 살해뒤 콘크리트 암매장

    ... 발라 유기 단란주점 인수 문제로 다투던 전 업주를 살해해 콘크리트로 암매장한 40대 남자가 경찰에게 붙잡혔다. 경기 성남수정경찰서는 13일 단란주점 전 업주를 살해해 암매장한 혐의(살인 및 사체유기)로 박모(44)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박씨는 지난 9월6일 오후 6시께 성남시 수정구 신흥동에 있는 자신이 운영하는 지하 단란주점에서 주점 전 주인 송모(78)씨와 말다툼을 벌이다 밀어 넘어뜨렸다. 이어 송씨의 목을 밟아 정신을 잃게 한 뒤 주방에 있던 ...

    연합뉴스 | 2012.11.13 00:00

  • 특임검사팀에 속수무책 밀리는 경찰수사

    피의자·참고인 줄줄이 특임검사팀 출석 경찰, 영장청구권 독점 검찰 벽에 가로막혀 현직 부장검사급 검찰간부의 비리 의혹을 두고 검찰과 경찰이 벌이는 초유의 수사경쟁이 검찰 측 승리로 급격히 기울고 있다. 의혹의 당사자인 김모(51) ... 지능범죄수사대로부터 16일까지 출석하라는 통보를 받았지만 현재로선 응할 가능성이 희박하다. 더욱이 특임검사팀이 곧바로 구속영장을 청구해 김 검사의 신병을 확보해버리면 경찰로서는 사실상 피의자 본인을 조사할 방법이 없어진다. 특임검사팀의 소환에 ...

    연합뉴스 | 2012.11.13 00:00

  • 사상초유 '이중수사 사태' 언제까지 가나

    ... 김 검사가 경찰 소환에는 불응하고 특임검사팀 소환에만 응할 경우 경찰 수사는 상당한 차질을 빚을 수밖에 없다. 특임검사가 김 검사를 소환한 직후 구속영장 등 신병처리에 들어가면 경찰은 핵심 피의자 조사 없이 사건을 송치해야 하는 상황으로 내몰릴 전망이다. 경찰은 김 검사가 소환에 불응하면 체포영장을 받아 강제구인에 나서겠다는 생각이지만 특임검사가 별도로 수사하는 한 검찰이 순순히 영장을 받아줄리도 만무하다. 특임검사의 수사가 본격화되면서 참고인 ...

    연합뉴스 | 2012.11.12 00:00

  • `급여 삭감'에 앙심품고 中企기술 빼돌렸다 덜미

    ... 혐의(산업기술의 유출방지 및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A사 전 연구소장 노모(53)씨와 경쟁업체 대표 곽모(54)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노씨는 A사 근무 당시 업무실적을 이유로 급여가 삭감되자 지난해 10월께 ... 지시하는 등 설계도면을 부정하게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국내 일부 법원에서는 수사를 위해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더라도 사본만 가져올 뿐 원본 기술은 압수할 수 없도록 하고 있어 피의자들이 영업비밀을 계속 사용하거나 제3자에게 ...

    연합뉴스 | 2012.11.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