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18,5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지원 두 딸은 美국적, 이인영 아들은 軍면제

    ... 신뢰를 토대로 선진 정보기관으로 도약하는데 기여할 수 있는 적임자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이인영 후보자는 배우자와 어머니·아들까지 합쳐 총 10억758만여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부동산은 배우자 명의로 지역구인 서울 구로구 아파트(2억3100만원)와 모친 명의로 충북 충주시 아파트(9100만원)를 각각 신고했다. 예금은 정치자금계좌(1억1500만원)와 본인 개인명의(7300만원), 아내 명의(4억800만원) 등 부부 합산 5억9000여만원을 ...

    한국경제 | 2020.07.09 09:50 | 김명일

  • thumbnail
    故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대한체육회 특별공로상 수상

    ... 대한민국 탁구의 재도약을 이끌었으며, 우리나라 최초로 세계탁구선수권대회를 유치하는 쾌거를 일궈냈다. 2018년 스웨덴 세계탁구선수권대회 당시 코리아오픈 단일팀 구성을 진두지휘하며 남북 탁구교류를 재개하고, 국제 스포츠 평화교류 비정부기구인 '피스 앤 스포츠' 대사를 역임하는 등 남북 스포츠 교류 활성화에 기여했다는 평가도 받는다. 특히 2018 평창동계올림픽유치위원회 위원장으로서 2년간 지구 16바퀴에 달하는 64만km를 이동하며 50여 차례 해외출장 일정을 ...

    한국경제 | 2020.07.09 09:13 | YONHAP

  • thumbnail
    주호영 "지역구 의원, 서울·지역구 집 두채 필요하다"

    ... 된다"고 주장했다. 주 원내대표는 8일 MBC 뉴스데스크에 출연해 "(예전에는) 지역 언론은 지역구 의원이 지역에 집도 없다는 비판을 했는데, 이제는 갖고 있으면 비판이 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대구 수성갑이 지역구인 주 원내대표는 "이번에 대구 집을 팔았다"고도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더불어민주당이 이율배반적이라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 의원들도 시세차익을 보고 집을 팔면서, 다주택자 국민에게만 팔라고 한다는 것이다. 그는 "꼭 ...

    한국경제 | 2020.07.08 22:58

  • thumbnail
    박의장, 대전 집 아들에 증여…"월세 아니라 관리비"

    박병석 국회의장이 시민단체의 2주택 보유 주장에 대해 '월세'라고 해명했던 대전 아파트가 올해 자신의 아들에게 증여한 집인 것으로 확인됐다. 8일 국회 등에 따르면 대전 서구갑이 지역구인 박 의장은 2015년 10월 대전 서구의 아파트를 1억6천500만원에 매입했으며 지난 5월 이를 차남에게 증여했다. 증여 당시 시세는 1억7천만원 정도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더불어민주당 출신의 박 의장은 지역에 머무를 때 이 아파트를 사용하면서 아들에게 월 ...

    한국경제 | 2020.07.08 21:14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여파에 핀란드 딸기농장으로 돌아온 현지 인력

    ... 인력들이 돌아오고 있다. 8일(현지시간) AFP 통신에 따르면 핀란드 농가들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취해진 봉쇄 조치로 기존에 딸기류 수확을 맡던 외국인 인력의 입국이 제한돼 일손이 부족하게 되자 현지인들을 대상으로 한 구인에 나섰다. 핀란드 농업 협회와 정부는 노동력 부족을 알리며 여러 구인 프로그램을 시작했고, 소셜미디어를 통해 자국에서 생산된 딸기류가 이대로 폐기되는 일이 없도록 일손을 보태 달라는 캠페인을 벌였다. 이에 수천 명의 핀란드인이 응답했다. ...

    한국경제 | 2020.07.08 18:38 | YONHAP

  • thumbnail
    민주 '부동산사태' 불끄기 총력…노영민 거취론 분분

    ... "투기를 한 것도 아니고 아파트도 다 처분했는데 그만두라고 하는 것은 안 된다"고 말했다. 부동산 대책과 관련해선 수도권, 특히 서울에 공급 확대를 검토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불거지고 있다. 서울이 지역구인 한 의원은 "강남 그린벨트 해제 이야기가 나오는 것은 강남권에 그만큼 수요가 많다는 의미다. 결국 강남에 공급을 늘려야 한다"고 했고, 또 다른 의원도 "강남 수요를 인정하지 않으면 망할 수밖에 없다"고 ...

    한국경제 | 2020.07.08 18:32 | YONHAP

  • [사설] 다주택 공직자 집 판다고 정책실패 감춰지나

    정치인과 공직자들에 대한 부동산 매각 압력이 거세게 몰아칠 조짐이다. 최근 다주택 논란의 핵이 된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지역구인 청주 아파트를 판 데 이어 끝내 서울 반포 아파트도 팔기로 했다. 노 실장이 두 채를 다 팔기로 한 만큼 2주택 이상을 가진 청와대 참모들도 살 집만 남기고 팔 수밖에 없을 것이란 관측이다. 정세균 국무총리와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급 이상 다주택 공무원·국회의원을 겨냥해 “하루빨리 실거주 ...

    한국경제 | 2020.07.08 18:03

  • thumbnail
    "80% 대출 끼고 당사 구입"…與 부동산 실태에 성난 민심

    ... 공직자에 대한 압박을 강화하고 있다. 강남 아파트 대신 지역구 아파트를 매각하기로 결정해 여론 뭇매를 맞았던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결국 반포 아파트를 매각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노영민 실장이 서울시 반포 아파트를 남기고 지역구인 충북 청주 아파트를 팔기로 하자 인터넷상에서는 반포영민(반포 아파트 영민), 갭영민(갭투자 영민), 똘똘영민(똘똘한 한 채 남긴 영민) 등 조롱이 쏟아졌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다주택 의원들을 향해 이른 시일 안에 처분 계획을 ...

    한국경제 | 2020.07.08 16:30 | 김명일

  • thumbnail
    청주 먼저 판 노영민, 이 와중에 양도세 3억 아꼈다

    ... 양도차익에 과세를 하지 않는다. 9억원 초과 상승분(2억원)에 대한 양도세도 1주택자 장기보유특별공제를 받아(14년 보유) 28%의 세율만 적용, 5600만원을 내면 된다. 앞서 노영민 실장이 서울시 반포 아파트를 남기고 지역구인 충북 청주 아파트를 팔기로 하자 인터넷상에서는 반포영민(반포 아파트 영민), 갭영민(갭투자 영민), 똘똘영민(똘똘한 한 채 남긴 영민) 등 조롱이 쏟아졌었다. 여권 내에서도 '문재인 대통령이 부동산 민심 악화에 특단의 대책을 ...

    한국경제 | 2020.07.08 13:12 | 김명일

  • thumbnail
    '집 팔라니 증여' 꼼수 난무하는 여권…통합당 "막장 부동산 코미디"

    21번의 부동산 대책에도 집값이 잡히지 않자 최근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의 지지율이 크게 하락했다. 이에 여권에서는 다주택 공직자에 대한 압박을 강화하고 있다. 반포 대신 지역구인 충북 청주 집을 매각하기로 했다가 여론의 뭇매를 맞았던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도 8일 결국 서울 반포 아파트를 매각하겠다고 밝혔다. 노영민 실장은 현재 관사에 거주 중이고 반포 아파트에는 아들이 살고 있다. 노영민 실장은 "반포 아파트에 살고 있는 아들이 ...

    한국경제 | 2020.07.08 12:10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