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8,5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기 북부 公기관 유치 과열 조짐…지자체 9곳 "일자리재단 달라"

    ... 세워 지역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것으로 도는 분석했다.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지역 국회의원에게 도움을 요청하거나 유치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주민 대상 서명운동을 전개하는 지자체도 나오고 있다. 동두천·연천이 지역구인 한 국회의원은 지난 6일 도 관계자를 만나 두 지자체에 공공기관을 조성해줄 것을 건의했다. 또 교통공사 등의 유치를 원하는 양주시는 온라인 서명운동을 벌이고 있다. 포천시도 서명운동에 나섰다. 최원용 도 기획조정실장은 “공공기관 ...

    한국경제 | 2020.08.12 16:59 | 윤상연

  • thumbnail
    문대통령, 영호남·충청 수해지역 방문…KTX로 767㎞ 이동

    ... 화개장터의 피해를 안타깝게 여기고 있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현장에 39사단이 지원근무를 하고 있다는 얘기를 듣고는 "제가 39사단 출신"이라고 해 현장에서 짧은 웃음도 나왔다. 한편 이곳이 지역구인 미래통합당 하영제 의원과 이정훈 경남도의원도 현장을 찾았으나 간담회장에는 들어가지 못했고, 현장에 있던 한 여성은 "독재가 따로 없다"는 말도 했다. 다만 이와 관련해 청와대 측은 '현장 인원 최소화에 ...

    한국경제 | 2020.08.12 16:44 | YONHAP

  • thumbnail
    '이춘재 8차 사건' 재심청구인 "잘못된 시대 바로잡아야"

    윤성여씨, 얼굴과 실명 공개하고 KBS '더 라이브' 출연 KBS 1TV는 12일 오후 10시 50분 방송하는 시사 프로그램 '더 라이브'에 이춘재 연쇄살인 8차 사건의 재심 청구인인 윤성여 씨가 출연한다고 예고했다. 그가 얼굴과 실명을 공개하고 TV에 출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986년부터 1991년까지 경기도 화성 일대에서 발생해 장기미제사건으로 남아있던 화성 연쇄살인 사건. 지난해 경찰은 미제사건 재조사 중 화성 연쇄살인 사건의 ...

    한국경제 | 2020.08.12 15:37 | YONHAP

  • thumbnail
    집 팔아도, 안 팔아도 논란…與 '부동산 외통수'

    ... 처분할 때마다 얼마나 차익을 얻었는지가 관심 대상이 될 수밖에 없다. 여권 인사들은 집을 팔아도, 안 팔아도 논란이 되는 난처한 상황에 처하게 됐다. 앞서 노영민 실장은 관사에 거주 중이면서도 반포 아파트는 남기고 자신의 지역구인 충북 청주 아파트를 팔겠다고 밝혀 논란이 됐다. 비판이 거세지자 노영민 실장은 뒤늦게 서울 반포 아파트까지 매각하기로 했다. 대부분 서울이 생활권인 고위 공직자들이 서울 집을 처분하기란 어려운 일이지만 이 또한 논란이 될 수 있다. ...

    한국경제 | 2020.08.12 13:57 | 김명일

  • thumbnail
    청와대 국민소통·사회수석에 나란히 '강원도의 힘'

    ... 졸업했다. 이후 한국경제신문에서 경제부장 사회부장 국제부장을 거쳐 2002년 노무현 대통령 후보를 돕기 위해 정치에 입문했다. 2003년 참여정부에서 대통령비서실에서 정책상황비서관, 의전비서관 등을 지냈다. 이후 강원도 철원화천양구인제에 출마해 낙마했다. 2018년부터 강원도 경제부지사를 맡아 최문순 강원지사를 지원하다가 지난 4월 21대 국회에서 고향에 출마했으나 석패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정치‧경제 등 각 분야에 대한 이해도가 높고 대내외 ...

    한국경제 | 2020.08.12 10:44 | 강영연

  • thumbnail
    "노영민, 부동산 교본 같다"…8.5억 차익에 양도세 절세까지

    ... 실거주하기엔 작은 평수인 13평(전용 45.72㎡)이라는 점도 입길에 올랐다. 2주택자였던 노영민 실장은 현재 관사 거주 중으로 결국 2주택을 모두 처분했다. 노영민 실장은 관사에 거주 중이면서도 지난달 2일 1주택 처분 의사를 밝히며 반포 아파트는 남기고 자신의 지역구인 청주 아파트를 팔겠다고 밝혀 논란이 됐다. 비판이 거세지자 노영민 실장은 뒤늦게 서울 반포 아파트도 매각하기로 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2 09:46 | 김명일

  • thumbnail
    '해금선율로 힐링하세요' 김준희 독주시리즈 '나비장 열람회'

    ... 창작무대를 무대를 보여주는 '김준희의 나비', 전통음악을 현대의 감성에 재조명하는 '고궁의 날개짓', 개량악기인 대해금을 미래의 전통악기로 보여주기 위한 '저공비행'에 이어 '나비장 열람회'는 이번이 12번째 기획 공연이다. 전통 고가구인 나비장은 나비 모양 무늬의 쇠 장식으로 꾸며진, 젊은 세대에게는 다소 생소한 장이다. 전통악기인 해금 또한 대중에게는 접할 기회가 많지 않아서 생소할 수 있다. '나비장 열람회'는 이러한 나비장 속에서 어떤 시대, 어떤 인물의 일상을 ...

    bntnews | 2020.08.11 19:39

  • thumbnail
    노영민, 반포 아파트 최고가에 팔아…靑 "15년 보유 감안해야"

    ... 2억8000만원에 매입했다. 이에 대해 청와대 관계자는 "15년 정도 보유했던 아파트였음을 감안해달라"고 했다. 한편 노영민 실장은 서울 서초와 청주 등에 아파트를 보유한 2주택자였다. 노영민 실장은 관사에 거주 중이면서도 지난달 2일 서울 대신 지역구인 청주 아파트를 팔겠다고 밝혀 논란이 됐다. 비판이 거세지자 노영민 실장은 서울 반포 아파트도 매각하기로 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 @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1 16:51 | 김명일

  • thumbnail
    22번 대책에도 안 잡히던 집값, 임대주택 들어선다는 소식에…

    ...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과 지자체장들조차 본인의 지역구에는 임대주택이 들어와선 안 된다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강성 친문(친문재인)으로 분류되는 정청래 민주당 의원도 8‧4대책 발표 직후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 지역구인)마포구청장도 저도 아무것도 모른 채 발표됐다. 지금 상암동 주민들 항의가 빗발치고 있다"며 "상암동은 이미 임대비율이 47%에 이르고 있다. 여기에 또 임대주택을 지어야 합니까?"라고 공개 반발했다. 정부가 ...

    한국경제 | 2020.08.11 11:11 | 김명일

  • thumbnail
    한경연 "4차산업혁명 분야는 구인난…인력 경쟁력도 낮아"

    "인력 부족률 29.4%…인력 경쟁력은 미·독·일·중보다 낮아" 졸업 후 미취업 청년이 올해 5월 기준 166만명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한 가운데, 4차 산업혁명 분야에서는 오히려 구인난을 겪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한경연)은 한국의 4차산업혁명 관련 협회 9곳을 대상으로 '주요국 4차 산업혁명 인력경쟁력 현황 및 전망'을 조사한 결과 올해 한국 4차 산업혁명 분야의 인력부족률은 29.4%로 나타났다고 ...

    한국경제 | 2020.08.11 1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