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971-23980 / 25,5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실세 판가름' 자존심 건 대리전 .. 충남 예산 재선거 현장

    ... 알아보고 대응하라"는 지시를 내리는 등 양 후보측간 신경전도 치열하게 전개. .이에 앞서 신한국당 오후보는 이날 오전 8시 예산읍 금오초등학교에 설치된 6투표구에서 부인 인계선(48)씨와 투표를 했으며 자민련 조후보도 1투표구인 신암면 신암초등학교에서 부인 이설구씨와 함께 한표를 행사. 예산 재선거는 섭씨 30도를 웃도는 무더위 속에서도 한표를 행사하려는 유권자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았으며 투표도 순조롭게 진행됐으나 오전내내 상승곡선을 긋던 투표율은 ...

    한국경제 | 1997.07.24 00:00

  • 사실규명 미룬채 거친 설전 .. '금품살포 공방'

    ... "이고문이나 이고문측에 기운 인사들의 이같은 무분별한 행동이 결국 은 스스로 낭패를 자초하는 일일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고문측은 이제 검찰에 자료를 제출하는 방안등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 그는 이날 이만섭대표서리를 만나 강제구인등도 안되고 증거보전도 안될 당선관위에는 자료를 제출하기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고문은 이어 기자들과 만나 "금명간 제3의 기관을 통해 진상을 규명 하도록 하겠다"고 말해 검찰에 자료를 넘기는 문제를 검토중임을 시사했다. ...

    한국경제 | 1997.07.18 00:00

  • [천자칼럼] 네안데르탈인

    ... 이탈리아 스 인 등 유럽지역, 이스라엘 이라크 등 중동지역, 중국 남부 등 아시아 지역에서 발굴되어 10만년전부터 3만년전까지의 구세계 전역에 널리 분포되어 있던 화석인류였음이 밝혀졌다. 그때만하더라도 인류가 원인->원인->구인->신인이라는 직선상의 계열을 따라 진화되어온 것으로 생각했다. 즉 구인인 네안데르탈인이 시니인인 현생인류의 조상이었다고 믿었다. 그러나 오늘날에 많은 화석인류의 발견으로 원인과 원인, 구인과 신인이 시간적으로 공존했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

    한국경제 | 1997.07.16 00:00

  • [인터뷰] 김형길 <서울시의회 재해대책위 위원장>

    ... "안전문화"정착을 위해 주요 공사에 대한 입찰제한규정을 두는 것도 한 방안이라고 제안한다. 그는 "자유경쟁원칙에 어긋난다는지적도 있지만 자격업체를 대상으로 적격업체를 선택하는게 안전을 담보할수 있다"고 설명한다. 그는 자신의 지역구인 동작구 흑석동 체육관공사도 구공무원들을 설득, 제한입찰로 사업시행자를 선정했다고 소개했다. 돈 몇푼 아끼려는 알량한 발상때문에 큰 화를 당할 수 있다는 그의 소신에 따른 것이다. 그는 사업 (철강대리점)을 하는 기업가이면서도 ...

    한국경제 | 1997.07.16 00:00

  • [사람을 키우자] 부산/대구등 6개지역 고령자 인재은행 설치

    한국산업인력관리공단은 고령자 취업을 지원키 위해 전국 6개 지역에 고령자 인재은행을 설치했다고 13일 밝혔다. 고령자 인재은행은 매표 검표원 주유원 주차장관리원 등 41개 직종에 대해 구인.구직을 도와주게 된다. 인재은행은 공단본부와 부산 대구 인천 광주 충남지소에 각각 설치됐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14일자).

    한국경제 | 1997.07.14 00:00

  • [초일류기업 연구] '벤츠 미 앨라배마 공장'..품질 완벽주의

    ... "입맛"에 맞게 키우는 쪽이 훨씬 나을 것이라는 생각이었다. 벤츠는 이같은 방침에 따라 "대졸이상"을 관행으로 해온 종업원 채용 기준을 과감히 버렸다. "업종 불문, 공장 근무 유경험자로 고졸이상 환영"으로 대체했다. 이같은 구인 광고가 나가자 지원자가 쇄도했다. 1천5백명 모집에 무려 4만5천명이 지원했다. 30대1의 경쟁률을 기록한 것. 벤츠 앨라배마 공장측은 새로운 고민에 빠졌다. 그처럼 많은 지원자들을 상대로 어떤 기준을 갖고 "사람됨"을 가릴 ...

    한국경제 | 1997.07.14 00:00

  • [네트워크 광장] 천리안, '프리랜서 취업정보' 신규 서비스

    .천리안은 전문 프리랜서 업체인 한국프리랜서그룹과 손잡고 "프리랜서 취업정보"의 신규 서비스에 나섰다. 이 서비스 (go FREEL)는 컨설팅 홍보 디자인 강사 통역 프리랜서 등을 구인, 희망업체와 연결해주는 프리랜서 구인정보 및 구직신청을 비롯 분야별 프리랜서 가격정보와 구직 프리랜서 회원정보를 담고 있다. 또 프리랜서.전문직 가이드를 마련, 프리랜서 희망자들에게 도움이 되도록 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11일자).

    한국경제 | 1997.07.10 00:00

  • [골프] 김영균 '한국 최고의 장타자' .. 대우레간자컵

    ... 3백23.5야드의 이형묵 프로(30)가 그 뒤를 이었다. 이 대회는 지난해에 이어 아마추어 선수가 프로를 제치고 장타자에 오르는 새로운 전통을 만들었다. 일반아마추어부에선 이강열씨가 3백18야드로 정상을 차지했고 오재필 (3백4야드), 구인회(3백2.9야드)씨가 각각 2,3위에 올랐다. 한편 올해 신설된 여성부에서는 원주출신 골퍼 김복자(25)씨가 2백57야드로 초대 챔피언의 영광을 누렸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8일자).

    한국경제 | 1997.07.08 00:00

  • [해외물류] 아세안 각국 항만인프라 확충 바람

    ... 걸림돌로 남는다. 아세안 각국이 항만인프라에 투자를 늘리고 있는 것도 이 때문이다. 이들이 목표로 하는 곳은 한결같이 아시아의 허브항인 싱가포르. 허브항은 지리적으로,기능적으로 중핵의 역할을 한다는 의미다. 필리핀 최대항구인 마닐라항은 지난해 84만8천TEU(1TEU는 20피트 표준컨테이너 1개)의 물동량을 보였다. 1년전에 비해 19.7% 늘었으며 올해도 역시 20%대의 증가를 예상하고 있다. 운영회사인 국제컨테이너터미널서비스는 92년 상장, 설비투자를 ...

    한국경제 | 1997.07.07 00:00

  • 미국 '이민문호 크게 좁힌다' .. 초청자 자격 강화

    ... 시간당 9달러의 일자리도 구하기 쉽지 않은 상대적 고소득직장인데 이런 직장에서 주40시간씩 쉬지 않고 일해도 연간소득은 1만8천7백20달러에 그쳐 가족이민 초청 자격에는 미달된다. 새 규정에 따르면 그러나 가족이나 친지 초청시 초청자의 소득이 규정에 못미칠경우에는 친척이 아닌 다른 미국 시민이나 영주권자를 공동 초청인으로 선임할 수 있어 앞으로 이민자들의 초청자 구인난이 벌어질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3일자).

    한국경제 | 1997.07.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