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3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7만원 빌렸는데 年이자율 3만%…'코로나 생활고' 노린 불법사채 기승

    ... 빌려준 돈은 35억원, 피해자는 3610명에 달했다. A씨 일당 9명은 최근 경찰에 붙잡혀 처벌을 기다리고 있다. 금융위원회는 지난 6월부터 관계부처 합동으로 불법 사금융 일제단속을 벌인 결과 지난달 말까지 불법 사금융업자 861명을 ... 세무조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정부는 연말까지로 예정된 불법 사금융 특별근절 기간에 총력 대응을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금융위는 유튜브 채널 ‘불법사금융 그만’에서 불법 사금융의 주요 수법과 피해구제 방법 등을 소개하고 ...

    한국경제 | 2020.09.22 17:21 | 임현우

  • thumbnail
    가뜩이나 힘든데…코로나 생활고 노린 '연이자 3만%' 사기

    ... 겪던 중 기존 대출을 더 낮은 금리의 대출로 바꿔주겠다는 제안을 받았다. 하지만 그에게 접근한 사람은 불법 사금융업자였고 B씨는 그 말에 속아 저금리 대체상환은커녕 영업용 차량마저 잃게 됐다. 정부가 이러한 불법 사금융에 철퇴를 ...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서민금융진흥원은 저신용자가 불법 사금융 대신 이용할 수 있도록 '햇살론 17' 등 공적 금융상품을 제공한다. 유튜브 채널 '불법 사금융 그만'을 구독하면 각종 불법 사금융 수법과 피해 구제 방법, 채무조정 ...

    한국경제 | 2020.09.22 12:01 | YONHAP

  • thumbnail
    "실수로 송금한 돈 예보가 받아드립니다"…'착오송금 구제법' 국회서 재추진

    실수로 다른 사람 계좌에 돈을 보냈을 때 예금보험공사가 대신 받아주는 ‘착오송금 구제법’이 다시 국회 문을 두드린다. 금융권에서 발생한 착오송금은 지난해에만 15만8000여 건(3202억원)으로 이 가운데 ... 의무를 지지 않고 수취인에게 돈을 받은 이후 전달해주는 형식으로 추진된다. 착오송금 반환율 절반 미만 20일 금융권에 따르면 예보가 착오송금 피해 회복을 지원하는 예금자보호법 개정안이 국회에 발의됐다. 현재 은행 등 금융회사들은 ...

    한국경제 | 2020.09.20 16:57 | 박종서

  • thumbnail
    주가조작으로 번 돈, 과징금 물려 환수한다

    주가 조작 등 불공정거래 행위자가 얻은 범죄수익을 금융당국이 과징금을 부과해 환수하는 방안이 관계기관 간 전격 합의로 급물살을 타고 있다. 기관 간 이견에 차일피일 미뤄졌던 부당이득 산정기준 법제화도 속도를 낼 전망이다. 17일 ... 마무리되기까지 통상 2~3년 이상의 시간이 걸린다. 그러다 보니 신속한 범죄이익 환수는 물론 시장 질서 확립과 피해자 구제가 제대로 이뤄지지 못했다는 게 금융당국 판단이다. 금융당국이 먼저 불공정거래 행위자를 조사해 사실관계를 가려낸 ...

    한국경제 | 2020.09.17 17:09 | 오형주

  • 불공정거래 과징금 부과 급물살…금융위·검찰 '전격 합의'

    주가조작 등 불공정거래 행위자가 얻은 범죄수익을 금융당국이 과징금을 부과해 환수하는 방안이 관계기관 간 전격 합의로 급물살을 타고 있다. 기관 간 ‘핑퐁’에 차일피일 미뤄졌던 부당이득 산정기준 법제화도 속도를 ... 마무리되기까지 통상 2~3년 이상 시간이 걸린다. 그러다보니 신속한 범죄이익 환수는 물론 시장질서 확립과 피해자 구제가 제대로 이뤄지지 못했다는 게 금융당국 판단이다. 당국이 먼저 불공정거래 행위자를 조사해 사실관계를 가려낸 뒤 ...

    한국경제 | 2020.09.17 15:50 | 오형주

  • thumbnail
    코로나19 이후 '스타트업 허브' 유럽의 동향 [글로벌 현장]

    ... 플랫폼 개발 등 코로나19 퇴치와 직접적인 연관을 가진 선도적인 회사들이 선정됐다. 주요 유럽 국가들도 스타트업의 구제에 앞장서고 있다. 영국 정부는 코로나19로 타격을 받은 스타트업에 12억5000파운드(약 1조8240억원)를 지원한다고 ... 공동 펀딩하기로 했다. 독일 정부도 스타트업 지원에 빠질 수 없다. 독일 정부는 민간 벤처캐피털과 주 정부 정책 금융회사를 통한 투 트랙 지원 정책을 발표했다. 독일 개발은행(KfW), 유럽투자펀트(Europ·ischer Inv...

    한경Business | 2020.09.16 09:24

  • thumbnail
    [박대석칼럼] 2차 재난지원금 지급 이대로 좋은가?

    ... 비상한 상황인지 알기 쉽고 자세하게 밝혀야 한다. 현재 각종 경제 지표를 98년 IMF 외환사태,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등과 비교하여 필요한 지표 추이 및 상태를 정확하게 국민 눈높이에 맞추어 수시로 발표하여야 한다. 물론 정부는 ... 고통이 비교적 적은 공무원 등의 고통분담이 국난극복에 큰 힘이 된다 . 금 모으기 운동은 1997년 IMF 구제금융 요청 당시 대한민국의 부채를 갚기 위해 국민들이 자신이 소유하던 금을 나라(대한민국)에 자발적인 희생정신으로 내어놓은 ...

    The pen | 2020.09.14 10:00

  • thumbnail
    편의점서 구글 기프트카드 대신 사달라면 '피싱'

    ... 정도다. 실제 구글 기프트카드 피해 접수센터는 카드 사용 여부만 확인해 줄 뿐 피해자가 '피싱 사기를 당했으니 해당 기프트카드에 대해 정지 또는 환불을 해 달라'고 요청해도 받아주지 않는다. 또 계좌 이체를 통한 피싱 사기 피해를 보면 금융감독원에 신고와 더불어 피해구제신청을 할 수 있지만, 상품권 거래는 금융 거래에 해당하지 않아 대상에서 제외된다. 경찰 관계자는 "액정 파손이나 공인인증서 오류 등 여러 가지 이유로 휴대전화를 사용할 수 없어 PC로 카카오톡이나 ...

    한국경제 | 2020.09.12 09:00 | YONHAP

  • thumbnail
    월가의 가장 견고한 '유리 천장' 깨졌다…美 대형은행 첫 여성 CEO

    ... 유리천장이 산산조각 났다.” 미국 3위 은행 씨티그룹이 10일(현지시간) 여성인 제인 프레이저 글로벌소비자금융 사장(53·사진)을 차기 최고경영자(CEO)로 임명한다고 발표하자 월가는 ‘새로운 역사가 ... 재직하는 16년 동안 어려울 때마다 ‘해결사’ 역할을 하며 역량을 인정받았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로 씨티그룹이 미 정부로부터 대규모 구제금융을 받았을 당시 전략 담당이던 프레이저는 주식영업 사업부인 스미스바니 ...

    한국경제 | 2020.09.11 17:24 | 이고운

  • thumbnail
    씨티그룹의 '해결사', 유리천장 깨고 美 대형은행 최초 女 CEO로

    ... 유리천장이 산산조각났다.’ 미국 3위 은행 씨티그룹이 10일(현지시간) 여성인 제인 프레이저 글로벌소비자금융 사장을 차기 최고경영자(CEO)로 임명한다고 발표하자 월가는 ‘새로운 역사가 쓰였다’고 반응했다.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씨티그룹이 역경에 처한 순간 또다시 중책을 맡게 됐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로 씨티그룹이 미 정부로부터 대규모 구제금융을 받았을 당시 전략 담당이었던 프레이저는 자산관리 및 보험판매 등 ...

    한국경제 | 2020.09.11 16:34 | 이고운